대구소방, '전국 소방기술 경연대회' 종합 우승

박은정 기자 | 기사입력 2022/09/30 [15:11]

【브레이크뉴스 대구】박은정 기자=대구소방안전본부는 제35회 전국 소방기술 경연대회에서 종합 우승을 달성했다고 30일 밝혔다.

 

(C) 대구시

 

지난 27일 중앙소방학교(충남 공주시 소재)에서 열린 소방기술 경연대회는 소속 시·도 대표 소방공무원들이 화재, 구조, 구급, 최강소방, 화재조사 등 5개 분야에서 전국 최고를 선발한다

 

대구소방은 화재분야 3위, 구조분야 2위, 구급분야 4위, 최강소방 2.3위, 화재조사 4위 등 전 분야에서 상위권을 휩쓸며 종합 1위를 달성했다.

 

각 종목별 2위까지는 특별승진의 기회가 주어지는데, 종합우승을 차지한 대구소방은 각 분야 3위까지 범위가 확대된다.

 

화재분야 동부소방서 5명, 구조분야 북부소방서 4명, 최강소방 2위 서부소방서 소방교 김석준, 3위 달서소방서 소방교 박광훈 등 11명에게는 1계급 특진의 영예가 주어진다.

 

정남구 대구소방안전본부장은 “무더운 여름에도 훈련에 매진하며 흘린 땀방울의 결과라 더욱 자랑스럽다”라며 “이번 전국대회 성과를 바탕으로 최고의 소방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Daegu Fire Safety Headquarters announced on the 30th that it had achieved the overall victory in the 35th National Firefighting Technology Contest.

 

The firefighting technology contest held at the Central Firefighting School (located in Gongju-si, Chungcheongnam-do) on the 27th was held by the representative firefighters of their respective cities and provinces to select the nation's best in five fields: fire, rescue, first aid, strongest firefighting, and fire investigation.

 

Daegu Fire Department swept the top ranks in all fields, including 3rd in fire, 2nd in rescue, 4th in first aid, 2nd and 3rd in strongest firefighting, and 4th in fire investigation, achieving overall first place.

 

Up to 2nd place in each event is given a chance for special promotion, and Daegu Fire Department, which won the overall championship, expands its scope to 3rd place in each field.

 

11 people, including 5 people from the Eastern Fire Department in the fire department, 4 people from the Northern Fire Department in the rescue sector, Seok-Jun Kim from the Western Fire Department in 2nd place, and Kwang-Hoon Park from the Dalseo Fire Station in the third place, will be given the honor of special promotion.

 

Jeong Nam-gu, head of the Daegu Fire Safety Headquarters, said, “I am even more proud of the results of sweat and sweat that I shed while working hard on training even in the hot summer.”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