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원한 캡틴’ 박지성, SBS 월드컵 해설위원 컴백..‘골때녀’ 현영민도 합류

오는 11월 개막 ‘2022 카타르 월드컵’서 메인 해설 맡아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9/07 [11:16]

▲ ‘영원한 캡틴’ 박지성, SBS 월드컵 해설위원 컴백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영원한 캡틴’ 박지성이 4년 만에 SBS 월드컵 해설위원으로 돌아온다.

 

박지성은 오는 11월 개막하는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캐스터 배성재, 축구 해설가 장지현과 함께 ‘SBS 카타르 2022’의 메인 해설을 맡는다.

 

2002년 한일월드컵을 비롯해 세 차례 월드컵 본선과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등 유럽 축구를 경험한 박지성은 국가대표 에이스 손흥민이 롤모델로 삼을 만큼 한국 축구의 레전드로 꼽힌다. 

 

지난 2018년 러시아 월드컵에서도 SBS의 해설을 맡아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경기 노하우와 컨디션을 조절하는 방법 등 실전 팁을 전하는가 하면, 선수들의 심리와 시시각각 변하는 축구 전술에 대해서도 알기 쉽게 설명해 특유의 진중함과 전문성으로 호평받았다.

 

박지성은 4년 전 콤비로 활약했던 ‘자타공인 국가대표 캐스터’ 배성재와 다시 한 번 호흡을 맞춘다. 뿐만 아니라 손흥민이 출전한 EPL 전 경기를 해설한 바 있는 장지현과도 함께 나서, 한층 더 깊이 있는 해설을 펼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이번 월드컵에는 SBS 예능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골때녀)’에서 명언 제조기로 명성을 높인 현영민도 SBS 해설진으로 합류해 화려한 라인업을 구성한다. 

 

현영민은 ‘골때녀’에서 날카로운 분석은 물론, 경기에 대한 구체적인 설명을 절묘한 입담으로 풀어내 호응을 얻은 바 있어, 월드컵에서 만날 현영민 표 해설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SBS 관계자는 “우리 대표팀의 세 번째 16강 진출 여부, 호날두·메시의 마지막 월드컵 등 관전 포인트가 많은 월드컵인 만큼, 더 흥미진진한 중계를 위해 박지성을 중심으로 4년 만에 다시 최강의 해설진을 구성했다”며 “특히 박지성은 해설자로서 더 진화한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바쁜 스케줄 속에서도 방대한 양의 자료를 수집하고 틈 나는 대로 해설 연습을 하는 등 굉장한 노력을 하고 있다. 만반의 준비를 거친 SBS 해설진의 수준 높은 해설을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한편, 박지성이 해설위원으로 나서는 모습은 ‘골때녀’를 통해서도 미리 만날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Eternal Captain' Park Ji-sung, SBS World Cup commentator comeback.. 'Goal Girl' Hyun Young-min also joins

 

He will be the main commentator for the 2022 Qatar World Cup, which opens in November.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Eternal Captain' Park Ji-sung returns as a commentator for the SBS World Cup after 4 years.

 

Park Ji-sung will be the main commentator of 'SBS Qatar 2022' with caster Bae Seong-jae and soccer commentator Jang Ji-hyun at the 2022 World Cup in Qatar, which starts in November.

 

Park Ji-sung, who has experienced European soccer in the 2002 World Cup in Korea and Japan, three World Cup finals and the English Premier League (EPL), is regarded as a legend in Korean football enough to be used as a role model by national ace Son Heung-min.

 

In the 2018 World Cup in Russia, he served as SBS's commentator and gave practical tips such as game know-how and how to control the condition based on his rich experience, as well as explaining the psychology of players and soccer tactics that change every moment in an easy-to-understand manner, with unique seriousness and professionalism. It was acclaimed

 

Park Ji-sung will once again work with Bae Seong-jae, a 'recognized national team caster' who worked as a duo four years ago. He will also go out with Jang Ji-hyeon, who has commented on all EPL matches played by Son Heung-min, and will provide a more in-depth commentary.

 

In addition, for this World Cup, Hyun Young-min, who gained fame as a saying maker in the SBS entertainment program 'Goal Strikers', joined the SBS commentators to form a splendid lineup.

 

Hyun Young-min has been well-received by not only a sharp analysis in 'Goal Girl' but also a detailed explanation of the game with an exquisite wit, so attention is being paid to Hyun Young-min's commentary to meet at the World Cup.

 

A SBS official said, "As this is a World Cup with many points to watch, such as whether our national team advanced to the third round of 16, and Ronaldo and Messi's last World Cup, for a more exciting broadcast, we formed the strongest commentators again in 4 years, centering on Park Ji-sung. “Especially, Ji-Sung Park is making great efforts as a commentator by collecting vast amounts of data and practicing commentary whenever he has free time despite his busy schedule in order to show a more evolved side of him as a commentator. Please look forward to the high-quality commentary from the SBS commentators who have been thoroughly prepared.”

 

On the other hand, Park Ji-sung's appearance as a commentator can be seen in advance through 'Goal Woman'.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