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덕구의회, 인사권 독립 앞두고 실천 방안 마련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1/10/22 [19:11]
▲ 대전대덕구의회 인사권독립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개최     © 김정환 기자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을 앞두고 대전 대덕구의회(의장 김태성)가 관련 조례와 조직 모델 등 실천 방안 마련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대덕구의회는 22일 대덕구청 청년벙커(벙커 의사당)에서 ‘자치분권 정책개발연구회 연구용역’ 최종 보고회를 열었다.

 

이날 자치분권 정책개발연구회 회장 김홍태 대덕구의회 부의장을 비롯해 회원인 김태성 의장과 오동환·서미경·김수연 의원, 연구용역을 맡은 한남대 산학협력단 관계자 등이 참석해 지방자치법 전부개정 관련 핵심 내용과 쟁점을 살펴보는 한편,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 실천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논의했다.

 

특히 연구용역을 맡은 한남대 산학협력단은 대덕구의회가 사무기구의 중간관리층이 없어 업무 추진이 비효율적이고 집행부(4급)와 의회(5급)의 불균형 직급 체계로 인해 의회 근무 기피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이로 인해 전문인력 확보에 어려움이 있고 증가한 행정 수요와 비교해 사무직원이 절대 부족하다고 평가했다.

 

이어 현 기초의회 인력 수준에선 인사행정을 독립적으로 수행하는 것은 효율·효과성 측면에서 어렵다고 보고 인사권 독립을 위한 단계별 접근을 제언했다.

 

그러면서 과도기, 중장기적으로 의회사무기구를 의회사무과에서 의회사무국으로 확대하고 의회운영전문위원, 행정복지전문위원, 경제도시전문위원 등 3개 전문위원을 두며, 기존 의정팀과 의사팀에 이어 홍보팀 신설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인사행정 방향에 대해선 향후 의회(의정)직렬이 신설돼 신규로 공무원이 충원되기 전까지는 인사행정의 안정성 등을 고려해 지방의장이 인사권을 행사하되, 운영은 과도기적으로 인사교류 등을 활용할 필요가 있다고 검토했다. 

 

더불어 대덕구의회 의장 산하에 인사위원회를 두되, 대전지역 기초의회들이 연합해 인사행정을 수행하는 방안을 고려할 필요가 있다고 제안했다.

 

이밖에 한남대 산업협력단은 지방의회 인사권 독립에 따라 대덕구의회에 맞춘 조례·규칙 표준안 등을 제시한 뒤 자치분권 정책개발연구회 등과 실천 방안에 대해 머리를 맞댔다.

 

김홍태 회장은 “1991년 지방의회제도 부활 이후 올해까지 30년 동안 지방의회가 인사권을 독립적으로 행하지 못했으나,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을 통해 인사권을 지방의회 의장이 행사하게 됐다”며 “이번 연구용역 결과를 통해 대덕구의회 현실에 맞는 인사권 독립 방안을 도출하는 한편, 조례와 규칙 등 표준안을 잘 정비해 향후 의회 운영에 반영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deok-gu council prepares action plan ahead of independence]

 

Ahead of the independence of local councils, Daedeok-gu Council (Chairman Tae-seong Kim) is spurring the preparation of action plans such as related ordinances and organizational models.

On the 22nd, the Daedeok-gu Council held a final report on the ‘Research Service for Autonomy and Decentralization Policy Development Research Service’ at the Daedeok-gu Office Youth Bunker (Bunker Assembly Hall).

On this day, Kim Hong-tae, chairman of the Autonomy Decentralization Policy Development Research Association, Vice-Chairman of the Daedeok-gu Council, Kim Tae-seong, members of the members, Dong-hwan Oh, Mi-kyung Seo, and Su-yeon Kim, as well as officials from the Hannam University Industry-Academic Cooperation Foundation in charge of research, attended and reviewed the key contents and issues related to the entire revision of the Local Autonomy Act. Various measures were discussed to practice the independence of the local council's personnel rights.

In particular, the Hannam University Industry-University Cooperation Foundation, in charge of the research service, said that the Daedeok-gu Council is inefficient in carrying out its work because there is no middle management in the office organization, and that there is a phenomenon of avoidance of working in the parliament due to the imbalanced rank system between the executive department (level 4) and the council (level 5). analyzed.

As a result, it was evaluated that it was difficult to secure professional manpower and the number of office staff was absolutely insufficient compared to the increased administrative demand.

He then suggested a step-by-step approach for independence of personnel rights, considering that it is difficult in terms of efficiency and effectiveness to perform personnel administration independently at the current level of manpower in the Basic Assembly.

Meanwhile, in the transitional and mid-to-long term, the Parliamentary Secretariat will be expanded from the Parliamentary Secretariat to the Parliamentary Secretariat, and three expert members will be appointed: Parliamentary Operation Specialist, Administrative Welfare Specialist, and Economic and Urban Specialist. decided this was necessary.

Regarding the direction of personnel administration, the local chairperson should exercise personnel authority in consideration of the stability of personnel administration until a new parliamentary series is established and new public officials are recruited in the future. did.

In addition, it was proposed that a personnel committee be established under the chairman of the Daedeok-gu Council, but it is necessary to consider a plan for the Daejeon basic councils to jointly carry out personnel administration.

In addition, the Hannam University Industrial Cooperation Foundation presented ordinances and standard drafts tailored to the Daedeok-gu Council in accordance with the independence of local councils from personnel rights, and then met with the Autonomous Decentralization Policy Development Research Council and other implementation plans.

Chairman Kim Hong-tae said, “Since the restoration of the local council system in 1991, the local councils have not been able to exercise their personnel authority independently for 30 years until this year, but through the full revision of the Local Autonomy Act, the local council chairperson is now exercising the personnel authority.” We will come up with a plan for independence of personnel rights that fits the reality of the Daedeok-gu Council, and we will revise standards such as ordinances and rules and reflect them in the future operation of the council.”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