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의회, 주요 현안사항 시정질문 이어가...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1/10/22 [19:34]
▲ 김수영.현인배.김희영 의원     © 김정환 기자


아산시의회 김수영, 현인배, 김희영 의원은 10월 22일 열린 제233회 임시회 제5차 본 회의에서 아산시 주요 현안에 대한 시정 질문을 마지막날까지 이어갔다.

 

이날, 시정질문은 김수영, 현인배, 김희영 의원 순서로 의원별 일괄 질문에 이어 관련 부서 국장의 일괄 답변 후 보충질의 일문일답으로 이루어졌다.

 

첫 번째 질문자로 나선 김수영 의원은 아산시 기후위기에 대한 정책과 관련하여 △미세먼지 저감대책 △현재 아산시 탄소배출 현황 △아산시 탄소감축을 위한 계획 및 방안 △기후위기 관련 시민 인식 제고를 위한 정책 계획 △시민과 함께할 수 있는 기후위기 정책에 대하여 질의했다.

 

김수영 의원은 아산시의 탄소감축을 위한 계획 및 방안에 대하여 “주택 밀집 지역에는 대기오염 측정소가 추가 설치되어야 하고, 탄소저감 대책이 시정의 핵심 대책인 만큼 온실가스 배출권 구매에 대해 시민, 관계 공무원 모두가 명확하게 인식하고 있어야 한다”며 “세심한 준비로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게 해달라”고 주문했다.

 

이어 김수영 의원은 시민과 함께할 수 있는 기후위기 정책에 대하여 “가정에서 난방을 시작할 때 보일러가 고장나고 교체해야 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보일러 지원사업을 확대해야 한다”면서 “생활에서 나오는 미세먼지도 무시할 수 없는 만큼 주민들이 관심을 가질 수 있도록 행정에서도 노력해야 하며, 기후위기 문제는 단순히 담당 부서만의 몫이 아닌 모든 부서가 연결되어 있다는 것을 인지하고 행정에서 먼저 실천해주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두 번째 질문자로 나선 현인배 의원은 일반인에 대한 민선 7기 시장표창 현황 관련, 염치읍 은행나무길의 1m 확장 가능 여부 및 염작2리, 신화리, 신휴리 농어촌도로 공사 중지 관련 향후 추진 계획에 대해 질의했다.

 

현인배 의원은 민선 7기 일반인 시장표창에 대하여 “일반인에 대한 민선 7기 표창 수상자는 2021년 9월 기준 2,322명이다. 표창의 의미는 희소성에 있다고 본다며, 앞으로는 더욱 엄중하고 공정한 심사를 통해 포상의 가치를 높이는 행정을 시행해 달라”고 주문했다.

 

이어 현인배 의원은 염작2리, 신화리, 신휴리 농어촌도로 공사 중지에 대하여 “총 공사구간 중 일부 도로 미개설로 지역 주민들의 불편이 지속되고 있다”며 “ 관련 부서에서는 2022년도부터 연차적으로 미개설구간 공사가 시행되어 시민들의 교통환경이 개선되도록 예산확보에 노력을 다하여 달라”고 당부했다.

 

마지막 질문자로 나선 김희영 의원은 아산 테크노밸리 유수지 정비현황과 계획, 아이스팩 수거현황과 이후 활동계획에 대해 질의했다.

 

김희영 의원은 아산테크노밸리 유수지 정비사업에 대하여 “시에서는 악취 냄새 제거를 위해 유수지 정비사업을 진행하고 있는데 사업 완료 후에는 악취 문제가 해결되는 것인지 심히 우려된다”며 “지금부터라도 지역 주민들의 충분한 의견 수렴과 잘되고 있는 타시군 시설 견학 등을 통해 문제점을 다시 한번 살펴서 주민들이 쾌적한 환경속에서 생활할 수 있도록 유수지 정비사업 추진에 만전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김희영 의원은 아이스팩 수거현황과 이후 활용계획에 대하여 “아이스팩과 관련된 업무를 관장하는 부서가 일원화 되지 않아 전체적인 현황 및 문제점 파악에 어려움이 있다”고 지적하면서 “아이스팩의 원활한 수거 및 재활용을 위해 현재 문제점을 파악하고, 앞으로 나아갈 방향을 다시 한번 검토하여 아산시 실정에 알맞은 방안을 찾아 자원순환운동이 활발해지도록 노력해 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이번 회기 중 질문 방식을 발언 대신 서면으로 대체한 의원은 황재만, 김미영, 조미경, 김영애, 윤원준. 최재영 의원으로 각 의원별 시정질문 주요 내용 및 건수는 △황재만 의원, 전체 공직자 수와 충원 현황 등 10건 △김미영 의원, 공유수면 점용허가로 인한 소송 관련 사항 등 3건 △조미경 의원, 감사위원회에서 적발된 행정의 문제점 사후 조치 등 6건 △김영애 의원, 아산시 각종 위원회 현황 등 5건 △윤원준 의원, 탕정 물환경센터 관련 축구장 증설 종합계획 등 4건 △최재영 의원, 민선7기 공약이행 현황 및 공익제보자 보호 등 6건이다

 

이번 제233회 임시회는 25일 제6차 본 회의를 끝으로 마무리할 계획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Asan City Council continues to ask questions about major issues...]

 
Asan City Council Members Su-young Kim, In-bae Hyun, and Hee-young Kim of the Asan City Council continued to ask questions about major issues in Asan City until the last day at the 5th plenary session of the 233th extraordinary session held on October 22.

On this day, the municipal administration questions consisted of one-on-one answers to supplementary questions after a batch of questions by each lawmaker in the order of Kim Soo-young, Hyun In-bae, and Kim Hee-young, followed by a comprehensive answer by the director of the relevant department.

Rep. Kim Soo-young, who was the first to ask the question, in relation to the policy on the climate crisis in Asan City, △ Fine dust reduction measures △ Current status of Asan carbon emissions △ Plans and measures for Asan City carbon reduction △ Policy plans to raise citizens' awareness regarding the climate crisis △ Citizens We asked about climate crisis policies that we can work together with.

Regarding the plan and measures for carbon reduction in Asan City, Assemblyman Kim Soo-young said, “Air pollution monitoring stations should be additionally installed in residential areas, and as carbon reduction measures are the core measures of municipal administration, citizens and related public officials are all concerned about the purchase of greenhouse gas emission rights. You have to be aware of it clearly,” he ordered, “so that it can proceed without any setbacks with meticulous preparation.”

Next, Rep. Kim Soo-young, on the climate crisis policy that can be shared with citizens, said, “When you start heating at home, boilers often break down and need to be replaced, so we need to expand boiler support projects. The administration should make an effort so that residents can take an interest in it as there is no such thing, and I hope that the administration should take action first, recognizing that the climate crisis issue is not just the responsibility of the department in charge, but that all departments are connected.”

As the second questioner, Rep. Hyun In-bae asked about the status of the 7th mayor's commendation for the general public, whether the ginkgo avenue in Yeomchi-eup could be expanded by 1m, and future plans for the suspension of construction of Yeomjak 2-ri, Shinhwa-ri, and Sinhyuri rural roads.

She said, “The number of recipients of the 7th public commendation for the general public is 2,322 as of September 2021. She said that the meaning of the award lies in its scarcity.

Next, Assemblyman Hyun In-bae said about the suspension of the construction of the rural roads in Yeomjak 2-ri, Shinhwa-ri, and Sinhyuri, "The inconvenience of local residents continues due to some roads not being opened in the total construction section." Please do your best to secure a budget so that the construction will be implemented and the transportation environment of citizens will be improved.”

Rep. Kim Hee-young, who was the last questioner, asked about the maintenance status and plan of the Asan Techno Valley water reservoir, the current status of ice pack collection, and the subsequent action plan.

Regarding the Asan Techno Valley Reservoir Maintenance Project, Rep. Kim Hee-young said, “The city is carrying out a reservoir maintenance project to remove the odor, but I am very concerned whether the odor problem will be resolved after the project is completed. We must do our best to promote the maintenance of the water reservoir so that the residents can live in a comfortable environment by examining the problems once again through tours and tours of facilities in other cities that are doing well,” he emphasized.

Next, Rep. Kim Hee-young pointed out about the current status of ice pack collection and future use plans, saying, “It is difficult to understand the overall status and problems because the departments in charge of ice pack-related tasks are not unified.” We ask that you make an effort to find a plan suitable for the situation of Asan City by examining the future direction once again, and to activate the resource circulation movement.”

Meanwhile, during this session, the lawmakers who replaced the question method in writing instead of speaking were Hwang Jae-man, Kim Mi-young, Cho Mi-kyung, Kim Young-ae, and Yoon Won-jun. Representative Choi Jae-young, the main contents and the number of corrective questions for each lawmaker △ 10 cases including Rep. Jae-man Hwang, the total number of public officials and the status of recruitment △ 3 cases related to lawmaker Mi-young Kim, litigation related to permission to occupy public waters △ Assemblyman Cho Mi-kyung, caught by the Audit Committee 6 cases including follow-up measures for administrative problems that have been addressed △ 5 cases including Rep. Kim Young-ae, status of various committees in Asan City △ 4 cases including Assemblyman Won-jun Yoon and a comprehensive plan for expansion of soccer fields related to the Tangjeong Water Environment Center △ Assemblyman Jae-young Choi, status of implementation of the 7th popularly elected promises and protection of public interest informants 6 cases including

The 233rd Extraordinary Session is scheduled to end with the 6th Main Session on the 25th.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