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구축사업’ 인력 모집

- 고양시민 우대…최소 100명 이상의 일자리 창출 목표

이동석 기자 | 기사입력 2021/07/22 [14:27]

고양시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이 주관하는 ‘인공지능 학습데이터 구축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시는 이 사업으로 최소 100여 명의 디지털 일자리를 창출할 계획이다.

 

인공지능 학습데이터 구축사업(이하 사업)은 인공지능 개발에 필수적인 양질의 데이터를 대규모로 구축해 대중에 개방하는 국가사업이다.

 

  ©

 

고양시를 포함한 6개 기관이 컨소시엄을 이루어 진행하며, 사업에는 국비 19억을 포함해 총 19억 7천만 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참여자는‘종합 민원 이미지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를 구축하기 위한 공공 데이터 분류 작업을 수행하게 된다.

 

사업은 비대면으로 일할 수 있는 크라우드 소싱 방식으로 진행된다.

 

코로나19로 타격을 입은 취업준비 청년층, 경력단절 여성 등의 고용 취약계층의 참여가 기대된다.

 

사업을 통해 구축된 데이터는 무단투기 쓰레기, 불법 현수막, 무단 공사 현장 등의 민원 발생 요소를 자동으로 수집해 지도에 시각화해주는 종합 민원 알림 서비스에 활용될 예정이다.

 

채용 접수는 7월 21일부터 사람인 홈페이지 또는 인사이터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다.

 

컴퓨터 기초 지식을 보유한 20세 이상 성인이라면 누구나 지원 가능하다.

 

시 관계자는  “본 사업을 통해 구축한  인공지능 학습용 데이터는 AI 허브를 통해 개방되며, 국가·사회 전반의 지능형 혁신 서비스 확산에 큰 기여를 할 것”이라며 “시범 구축 예정인 종합 민원 알림 서비스가 전국 지자체에 적용되면 전반적인 국가 민원 응대 서비스의 질이 향상되고 사회적 비용은 경감될 것”이라고 말했다. 고양=이동석기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Goyang City, Recruitment of Human Resources for ‘Data Construction Project for Artificial Intelligence Learning’


 - Goyang citizens preferentially… Aim to create at least 100 jobs

 

Goyang City was finally selected for the ‘Artificial Intelligence Learning Data Construction Project’ hosted by the Ministry of Science, Technology and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and supervised by the National Intelligence Agency (NIA).

 

The city plans to create at least 100 digital jobs through this project.

 

The AI ​​Learning Data Construction Project (hereinafter referred to as the “Business”) is a national project that builds high-quality data essential for AI development on a large scale and opens it to the public.

Six institutions, including Goyang City, will form a consortium and invest a total of 1.97 billion won, including 1.9 billion won from the government.

 

Participants will perform public data classification to build ‘comprehensive civil complaint image AI learning data’.

 

The business is conducted in a crowd-sourced way where you can work non-face-to-face.

 

The participation of vulnerable groups such as young people preparing for jobs and women with career interruptions who have been hit by COVID-19 is expected to participate.

 

The data built through the project will be used for a comprehensive civil complaint notification service that automatically collects elements of civil complaints such as illegal dumping of garbage, illegal banners, and unauthorized construction sites and visualizes them on a map.

 

Recruitment applications can be made through the Saramin website or the Insider website from July 21st.

 

Anyone over the age of 20 with basic computer knowledge can apply.

 

A city official said, “The artificial intelligence learning data built through this project will be opened through the AI ​​hub, and will greatly contribute to the spread of intelligent innovation services throughout the country and society. If it is applied to the government, the quality of the overall national civil service service will be improved and the social cost will be reduced,” he said. Goyang = Reporter Lee Dong-seok

 


원본 기사 보기:고양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