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정몽구 재단, H-온드림 스타트업 그라운드 ‘임팩트데이’ 개최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4/28 [17:06]

 


브레이크뉴스 정민우 기자=
현대차 정몽구 재단과 현대자동차그룹이 주최하고, 고용노동부와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이 후원하는 ‘H-온드림 스타트업 그라운드’가 지난 27일 명동에 위치한 커뮤니티하우스 마실에서 2021년 새롭게 선정된 ‘H-온드림 A’ 펠로들을 축하하기 위한 ‘임팩트데이’를 개최했다.

 

이형근 현대차 정몽구 재단 부이사장, 이병훈 현대차그룹 상무, 윤종태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 본부장 등 주요관계자와 임팩트 투자기업, 2021 H-온드림 A 펠로 기업 등 50여 명이 모인 가운데 개최된 이날 행사에는 H-온드림의 지난 성과와 나아갈 방향, 올 3월부터 진행된 모집과 심사를 거쳐 선발된 ‘H-온드림 A’ 창업팀(21개 팀)의 사업발표도 함께 진행됐다.

 

재단과 그룹은 2012년부터 지난 9년간 사회적기업 발굴 및 육성을 위해 고용노동부, 한국사회적기업진흥원과 함께 일자리 창출 및 우리나라 사회적기업 생태계를 확장하기 위해 협력해왔다.

 

올해로 10년차를 맞아 ‘H-온드림 사회적기업 창업오디션’에서 ‘H-온드림 스타트업 그라운드’로 새로운 이름을 내걸고, 기존 프로그램을 개편하고 확대했다. 기존에 지원했던 232개팀과, 새로이 H-온드림 A로 선발된 21개팀까지 총 253개팀이 H-온드림 펠로 자격을 가지게 됐다.
 
H-온드림 스타트업 그라운드는 △예비 창업을 앞두고 있거나 3년 미만의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튼튼한 토대를 지원하는 ‘H-온드림 A(Adaptive incubating)’ △연매출 1억원 이상 스타트업의 성장 가속화를 돕는 ‘H-온드림 B(Business Acceleration)’ △현대차그룹과 오픈이노베이션을 통해 환경 문제를 해결하는 프로젝트 기반 프로그램 ‘H-온드림 C(Collective Environment Action)’ 등으로 구성된다.

 

이번에 선발된 ‘H-온드림 A’ 펠로기업은 하반기까지 △최대 4000만원 지원금 △창업지원과 육성 △재단, 그룹과의 자원연계 △임팩트 투자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펠로들을 위한 H:오피스아워(주제별 컨설팅), H:리더십(독서모임/세미나), H:클래스(온/오프라인 전문강좌) 등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경험하게 된다.

 

선발팀 중 제조 분야의 ‘캥스터즈’는 휠체어 이용자를 위한 스마트 홈 피트니스를 개발하고, 관련 컨텐츠를 서비스하는 팀이다. 장애인들의 건강 불평등 문제는 심각한 사회적 비용 증가를 초래하는데, 이러한 문제를 운동을 통하여 감소시킬 수 있도록 하는 사업모델이다. 장애인들의 운동권 보장을 통한 만성질환 발병율 약 30% 감소와 더불어 의료비 사회적 지출 연간 100만원 이상 감소라는 목표를 H-온드림과 함께 실현할 예정이다.

 

정보 서비스 분야 ‘와들’은 ‘시각장애인의 정보격차 해소’라는 문제에서 출발해 2020년 7월 시각장애인 접근성을 보장하는 인공지능 쇼핑 앱 ‘소리마켓’을 출시했으며, 노년층을 비롯한 디지털 소외계층으로 사용자층을 확장하고 싶다는 포부를 전했다. 소외없는 디지털 세상을 만들겠다는 와들의 큰 외침이 H-온드림을 통해 실현될 예정이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 이형근 부이사장은 “차별화된 프로그램과 역사성을 간직한 자산을 바탕으로 펠로 여러분이 자부심을 느낄 수 있도록 돕겠다”며 “Turn on you dream! 이라는 H-온드림의 슬로건처럼, 여러분이 우리와 함께 꿈꾸며 가치를 실현해 갈 수 있도록 끊임없이 지원할 것이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Hyundai Motor Company Chung Mong-koo Foundation, H-OnDream Startup Ground “Impact Day” held

-Reporter Moon Hong-cheol

 

'H-On Dream Startup Ground', hosted by the Hyundai Motor Company Chung Mong-koo Foundation and Hyundai Motor Group, and sponsored by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and the Korea Social Enterprise Promotion Agency, was newly selected in 2021 at the community house Masil in Myeong-dong on the 27th. 'Impact Day' was held to congratulate'Dream A'fellows.


H-OnDream's last event was held with more than 50 people including Hyung-geun Lee, Vice Chairman of Hyundai Motors Mongkoo Chung Foundation, Hyundai Motor Group Executive Vice President Lee Byeong-hoon, Head of Korea Social Enterprise Promotion Agency, Jong-Tae Yoon, and impact investment companies Achievements and directions, and the business announcement of the'H-On Dream A'startup team (21 teams) selected through recruitment and screening from March this year were also held.


Since 2012, the foundation and the group have cooperated with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and the Korea Social Enterprise Promotion Agency to create jobs and expand the social enterprise ecosystem in Korea for the past nine years to discover and foster social enterprises.


In the 10th year of this year, the company has reorganized and expanded the existing program under the name of “H-On Dream Startup Ground” in “H-OnDream Social Enterprise Startup Audition”. A total of 253 teams, including 232 teams that previously applied and 21 teams newly selected as H-On Dream A, will qualify as H-On Dream Fellow.
 
H-OnDream Startup Ground is △'H-OnDream A (Adaptive incubating)' that supports a solid foundation for startups with a preliminary start-up or less than 3 years △ Accelerating the growth of startups with annual sales of more than 100 million won. It consists of'H-On Dream B (Business Acceleration)' which helps, and'H-On Dream C (Collective Environment Action)', a project-based program that solves environmental problems through open innovation with Hyundai Motor Group.


The'H-On Dream A'fellow company selected this time will provide △up to 40 million won in subsidy △startup support and fostering △resource linkage with foundations and groups △impact investment opportunities until the second half of the year. In addition, you will experience various support programs such as H: Office Hour (consulting by topic), H: Leadership (reading meeting/seminar), and H: class (on/offline specialized courses) for fellows.


Among the selection teams, “Kumsters” in the manufacturing field is a team that develops smart home fitness for wheelchair users and provides related contents. The problem of health inequality among people with disabilities causes a serious increase in social costs, which is a business model that can reduce this problem through exercise. Together with H-OnDream, the goal of reducing the incidence of chronic diseases by about 30% by ensuring the right to exercise for people with disabilities and reducing social expenditures by more than 1 million won per year will be realized.


'Wadeul' in the information service field started from the problem of'resolving the information gap for the visually impaired' and launched'Sori Market', an artificial intelligence shopping app that guarantees accessibility for the visually impaired in July 2020. He expressed his ambition to expand. The loud cry of the ward to create a digital world without alienation is expected to be realized through H-OnDream.


Hyung-geun Lee, Vice President of Hyundai Motor Company's Mong-Koo Chung Foundation, said, “We will help Fellows feel pride based on differentiated programs and historical assets.” “Turn on you dream! Like H-OnDream's slogan, we will continue to support you so that you can dream and realize values ​​with u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