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일하기 좋은’ 기업 선정..Digital Work 지속 선도

정민우 기자 | 기사입력 2020/11/24 [14:20]

 


브레이크뉴스 정민우 기자=
SK텔레콤은 24일 고용노동부 주관으로 열린 제 5회 ‘일·생활 균형 컨퍼런스’에서 ‘우수기업’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일·생활 균형 우수기업’으로는 SKT를 포함해 SK이노베이션 등 총 23곳의 기업과 공공기관이 선정됐다.

 

SKT는 회사와 개인 생활의 균형을 위한 제도를 선도적으로 도입해 지난 2018년 ‘가족친화기업’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는 등 일하는 방식을 지속 혁신해오고 있다.

 

SKT는 전 직원이 집, 회사, 거점오피스 등 근무 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자유롭게 일할 수 있는 ‘워크 애니웨어(Work Anywhere)’를 추진하며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

 

SKT는 올해 을지로∙종로∙서대문∙분당∙판교 등 5개 지역에 ‘거점 오피스’를 구축했다. 거점 오피스는 집으로 한정된 기존 재택 근무의 한계를 보완하고, 출퇴근 시간 단축 등 업무 효율성을 획기적으로 개선함으로써 구성원들의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앞으로 SKT는 구성원의 거주지 현황 및 업무 특성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거점 오피스를 지속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아울러 SKT는 매달 셋째 주 금요일을 ‘해피프라이데이(Happy Friday)’로 지정해 전 구성원이 휴식을 취하는 제도를 운영 중이다.

 

지난해부터 도입한 DYWT(Design Your Work & Time)을 통해 자기주도적으로 일에 몰입하는 경험을 해 온 SKT 구성원은 해피프라이데이를 통해 가족과 시간을 보내거나 취미 생활을 통해 자기개발에 몰입할 수 있는 워라밸(Work & Life Balance)을 꾸준히 실천하고 있다.

 

DYWT는 본인의 근무시간을 스스로 설계해 출퇴근 시간을 조정해 업무 몰입도를 높이는 등 업무 효율을 극대화 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SKT는 실제로 해피프라이데이와 DYWT 도입 이후 SKT 구성원 대상 설문 조사에서 업무 생산성이 향상됐다는 답변이 60%를 넘는 등 워라밸을 실천하는 문화가 자연스럽게 정착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SKT는 ‘임신기 단축근무’ 및 ‘입학자녀 돌봄휴직’ 등 자녀출산 및 양육에 있어 구성원이 일과 가정을 양립할 수 있는 제도도 도입해 운영하고 있다. 특히, 올해 10월부터는 남녀 구성원 모두 육아휴직을 최대 2년까지 사용할 수 있도록 제도를 확대해 일과 가정의 양립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

 

이 외에도 SKT는 ICT 기반의 ‘Digital Work(디지털 워크)’를 선제적으로 도입, 지난 2월 국내 대기업 최초로 전사적 재택근무를 시행했다. 코로나19가 확산세를 보이는 가운데서도 SKT는 준비된 워크 애니웨어 방식을 기반으로 구성원이 업무 지속성을 유지할 수 있었다.

 

비대면 업무 문화 확산에 따라 ‘마이데스크’(클라우드PC), ‘미더스’(그룹 영상통화 서비스), ‘팀즈’(사내 협업 프로그램) 등 다양한 인프라를 구축해 언제 어디서나 안전하고 효율적으로 일할 수 있도록 근무환경을 제공하고 있다.

 

실제, 재택근무 이후 온-오프라인을 연계한 ‘하이브리드’ 업무 미팅은 기존 대비 14배 가량 증가했으며, 음성/화상통화를 통한 업무 역시 이전 대비 약 8배 증가했다.

 

재택근무 시행과 관련된 조직 리더 설문 결과, 평소 사무실 근무 대비 90% 가까운 업무 성과를 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되는 등 디지털 워크 기반의 업무 효율은 입증되고 있다.

 

SKT 신상규 기업문화센터장은 “SKT는 지난 코로나 위기 속에서도 국내 최초 재택근무 시행으로 재계의 동참을 이끌어 냈고, 앞으로도 일과 가정이 양립하는 사회를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며 “구성원의 행복과 사회적 가치 제고를 위한 일∙생활 균형 방안들을 다양하게 연구하고 선제적으로 실행하겠다”고 말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SK Telecom announced on the 24th that it was selected as an “excellent company” at the 5th “Work-Life Balance Conference” held by the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 A total of 23 companies and public institutions, including SKT and SK Innovation, were selected as the “Company with Excellent Work-Life Balance”.


SKT has been continually innovating the way we work by introducing a system for balance between company and personal life, and winning the Presidential Citation for “Family-Friendly Company” in 2018.


SKT is drawing attention from the industry by promoting “Work Anywhere,” which allows all employees to work freely regardless of where they work, such as home, company, or base office.


This year, SKT has established “base offices” in five regions including Euljiro, Jongno, Seodaemun, Bundang, and Pangyo. The base office is receiving positive responses from its members by supplementing the limitations of the existing home-based work limited to home and dramatically improving work efficiency, such as shortening commuting time. In the future, SKT plans to continuously expand its base offices by comprehensively analyzing the status of employees' residences and business characteristics.


In addition, SKT is operating a system where all members take a break by designating the third Friday of each month as “Happy Friday”.


SKT members, who have experienced self-directed immersion in work through DYWT (Design Your Work & Time) introduced since last year, can spend time with their families through Happy Friday or immerse themselves in self-development through hobbies. Laval (Work & Life Balance) is consistently practiced.


DYWT is evaluated for maximizing work efficiency by designing its own working hours and adjusting the commute time to increase work immersion.


SKT explained that the culture of practicing work is naturally settling, with more than 60% of respondents saying that work productivity has improved in a survey of SKT members since the introduction of Happy Friday and DYWT.


In addition, SKT has introduced and is operating systems that allow employees to balance work and family in childbirth and raising children, such as “shortened work during pregnancy” and “career leave for enrolled women”. In particular, from October this year, the system has been expanded so that both male and female members can use parental leave for up to two years, actively supporting work-family balance.


In addition, SKT preemptively introduced the ICT-based “Digital Work”, and in February, it was the first Korean company to work from home. Despite the spread of Corona 19, SKT was able to maintain work continuity based on the prepared Work Anywhere method.


In accordance with the spread of a non-face-to-face business culture, various infrastructures such as'My Desk' (Cloud PC),'Medus' (Group Video Call Service), and'Teams' (In-house Collaboration Program) have been established to enable safe and efficient work anytime, anywhere It provides the environment.


In fact, after working from home, the number of “hybrid” business meetings linked online and offline has increased by 14 times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and work through voice/video calls has also increased by about 8 times compared to the previous year.


As a result of a survey of organization leaders related to the implementation of telecommuting, work efficiency based on digital work is proven, such as a survey that shows close to 90% work performance compared to usual office work.


SKT Sang-gyu Shin, head of the Corporate Culture Center, said, “SKT led the business community through the implementation of home work for the first time in Korea despite the corona crisis, and will continue to strive for a society where work and family are compatible.” I will study various ways of working-life balance and preemptively implement i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