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정명석 목사가 1만명을 성폭행(强姦)? 피해자 여성명단을 공개하라!”

[따지고 밝히기-6]“정명석 목사가 1만명 여성을 성폭행(强姦) 했다, 사실이라면? 피해여성 1만명 명단이 공개돼야만 한다!

문일석 발행인 | 기사입력 2023/05/04 [12:22]

필자는 최근 국제적으로 이슈가 된 한국의 기독교복음선교회(JMS) 정명석 목사의 1만명 성폭행(强姦) 관련 칼럼을 연속으로 내보냈다. 이번이 '따지고 밝히기' 6회째이다. 필자가 연속으로 칼럼을 내보내는 이유는 간단하다. 정명석 목사가 여성 1만명을 성폭행 했다는 것은 그가 한국인 성직자이기 때문에 “한국여성 1만명이 한 남자에 의해서 성폭행을 당했다“와 문맥이 상통한다. 이 사건은 단지 정명석 목사 1인에 국한된, 단순한 문제가 아니라는 사실이다.

 

필자는 본지(브레이크뉴스) 지난 5월1일자 “정명석 목사가 여성 1만명을 성폭행(强姦) 했다고? “풀 뜯는 소도 웃을 일...”이라는 제목의 칼럼에서 “정명석 목사가 1만명 여성을 성폭행(强姦) 했다고? 재판 과정에서 정명석 목사에게 강간당한 1만명의 명단이 공개된다면? 필자는, 그때서야 이 사건이 '진실'이라고 믿겠다. 절대로, 그런 일이 일어날 수는 없다. 왜냐? 이 사건은 유령적(幽靈的) 사건, 즉 사실이 아닌, 피해자 숫자가 어마어마하게 부풀려진, 왜곡된 사건이기 때문이다. 들판에서 풀을 뜯는 소도 웃을 일이다!”면서 “정명석 목사가 1만명 여성을 성폭행(强姦) 했다, 그게 사실이라면? 그에게 성폭행 피해를 당한, 피해여성 1만명의 명단이 공개돼야만 한다”고 주장했다.

 

▲복사기에 복사한 필자의 두 손바닥.  “기자, 왼손만큼 비판(批判)을 했으면, 오른손만큼 반론권(反論權)을 주라!” ©브레이크뉴스

 

또한 이 날자 “JMS 정명석 목사 “성폭행!..피해여성 1만명 명단 공개하면 믿겠다!”“ 제목의 칼럼에서는 ”가해자는 정명석 목사 1인이며, 피해자 수가 1만명이 넘는다고 주장되지만, 피해자 이름을 단 한명도 적시(摘示)하지 않았다. 유령(幽靈)들이 저지른 사건처럼, 허무맹랑한 사건으로 치부(恥部)된다. 정명석 목사가 교단 내에서 어떤 사건에 휘말렸는지 알 수는 없다.  다만, 필자는 '정명석 목사의 성폭행 사건은 사실과 거리가 먼 유령사건일 가능성이 높다.'   결론을 제시한다. 언론 매체들의 보도를 보면, 정명석 목사는 1만명이 넘는 여성을 성폭행한 성(性) 폭행범(暴行犯)으로 매도 됐다. 그러나 피해 여성의 이름이 단 한명도, 호적상의 완벽한 이름으로 거명(擧名)되지 않았다“고 썼다. 

 

그리고 필자는 이 글에서 “정명석 목사에게 성폭행을 당한 피해여성 1만명의 명단(리스트)이 나온다면, 그때 그가 성(性) 폭행범 임을 믿을 수 있겠다. 그때까진, 무죄추정의 원칙에 의해, 정명석 목사의 성폭행 범죄는 '무죄(無罪)추정' 논리가 우선”이라고 덧붙였다.

 

필자는 지난  50년간 기자생활을 하면서, 한때 수년간 한국 편집아카데미에서 기자 취재론을 강의한 적이 있다. 물론 필자는 한국 언론계의 변방이랄 수 있는 비주류(非主流)임을 자처한다. 기자 수업 때 “논쟁이 유발될 수 있는 기사거리에 대해서는 반론권(反論權)이 확실하게 주어져야 한다”고 가르쳤다.

 

이쯤해서 필자는 필자의 두 손을 복사기 위에 올려놓은 사진을 공개한다. 필자의 손가락은 유난히 길다. 키가 크기 때문이다. 이 사진을 게재하는 것은, 손금을 봐달라는 호소가 결코 아니다. 그럼, 왜 손 사진을 공개하나? 기자론(記者論)을 가르칠 때, 기자 교육을 받는 신입 기자들에게 두 손을 보이면서 “왼손만큼 비판(批判)을 했으면, 오른손만큼 반론권(反論權)을 주라”고 이야기 했었다. 이 글, 정명석 목사의 1만명 성폭행 관련 기사는, 50년 기자생활을 해온 필자에게도 포함되는 이야기임을 전제로 한다. 기자는 기사를 쓰면서 비판을 했으면, 그에 합당한 수준의 반론(反論) 기회를 주어야만 한다. 

 

▲기도하는 정명석 목사의 모습.   ©브레이크뉴스

 

정명석 목사가 여성 1만명을 성폭행 했다는, 더 나아가 이 숫자를 초과한다는 한국 신문들의 기사는, 반론권이 주어지지 않은 '일방적인 비판 기사들'이었다. 전쟁터에서 적진을 향해 진군하는 탱크처럼, 거짓을 밀어 붙였다. 신문 기자는 결코 총칼을 든 군인이어서는 곤란하다.

 

필자는 다시금 아래 주장의 글을 쓴다. “정명석 목사가 1만명 여성을 성폭행(强姦) 했다, 그게 사실이라면? 그에게 성폭행 피해를 당한, 피해여성 1만명의 명단이 공개돼야만 한다” 그게 아니라면? 이 기사들(정명석 목사, 여성 1만명 성폭행)은 거짓이다. moonilsuk@naver.com

 

*필자/문일석, 시인. 발행인. 르포 작가. 대표 저서로는 ‘비록 중앙정보부(전 3권)’가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astor Jung Myeong-seok raped 10,000 people, reveal the list of female victims!”

[Dispute and reveal-6] “Pastor Jung Myeong-seok raped 10,000 women, if it is true? The list of 10,000 victims must be made public!

-Moon Il-suk Publisher

 

I recently published a series of columns related to the sexual assault of 10,000 people by Rev. Jung Myeong-seok of the Christian Gospel Mission (JMS) in Korea, which has become an international issue. This is the 6th episode of 'Disputing and Clarifying'. The reason I send out the columns in series is simple. The fact that Pastor Jung Myung-seok raped 10,000 women is in line with the context of “10,000 Korean women were raped by a single man” because he is a Korean priest. It is true that this case is not a simple problem limited to one pastor, Myung-seok Jeong.

 

I wrote this article (Break News) on May 1, “Pastor Jung Myeong-seok raped 10,000 women? In a column titled “Even grazing cows laugh...”, “Pastor Jung Myeong-seok raped 10,000 women? What if the names of 10,000 people who were raped by Pastor Jung Myung-seok were released during the trial? I will believe that this incident is 'truth' only then. Absolutely, that can't happen. because? This is because this incident is a ghostly event, that is, a distorted incident in which the number of victims is greatly inflated, which is not true. Even a cow grazing in the field is something to laugh at! The list of 10,000 women who were sexually assaulted by him should be made public.”

 

In addition, in the column titled “JMS Pastor Myeong-Seok Jung “Sexual assault!..I will believe it if the list of 10,000 women are released!””, “The perpetrator is Pastor Myung-Seok Jung, and it is claimed that there are more than 10,000 victims, but only the names of the victims are listed. Not one person was timely. Like an incident committed by ghosts, it is dismissed as an absurd incident. It is unknown what incidents Pastor Myung-seok Jung was caught up in within the church. However, the writer said, 'It is highly likely that Pastor Jung Myeong-seok's sexual assault case is a ghost case that is far from the truth.' We present our conclusions. According to media reports, Pastor Jung Myung-seok was accused of sexually assaulting more than 10,000 women. However, not a single victim was named as a perfect name on the family register,” he wrote.

 

And in this article, the author said, “If a list of 10,000 women who were sexually assaulted by Pastor Myung-Seok Jeong comes out, then I can believe that he is a sexual assault offender. Until then, according to the principle of presumption of innocence, the logic of 'presumption of innocence' for pastor Jung Myung-seok's crime of sexual assault takes precedence," he added.

 

While working as a reporter for the past 50 years, I once lectured on reporter reporting at the Korea Editing Academy for several years. Of course, I consider myself to be a non-mainstream member of the Korean media community. During his journalism class, he taught that “the right of reply must be given to articles that may cause controversy.”

 

At this point, I'm posting a picture of my hands on the copier. My fingers are exceptionally long. because he is tall Posting this picture is by no means an appeal to have your palm read. So, why are you posting pictures of your hands? When he was teaching reporter theory, he showed both hands to the new reporters who were training as reporters and said, “If you criticize as much as your left hand, give it the right to reply as much as your right hand.” This article, an article about the sexual assault of 10,000 people by Pastor Myung-Seok Jeong, is premised on the fact that the author, who has been a journalist for 50 years, is also included. If a reporter criticizes while writing an article, he must give him a reasonable opportunity for counterargument.

 

Articles in Korean newspapers claiming that Pastor Jung Myeong-seok raped 10,000 women, and even exceeded this number, were 'one-sided criticism articles' with no right to reply. Like a tank advancing towards enemy lines on a battlefield, lies were pushed forward. It is difficult for newspaper reporters to be soldiers with guns and knives.

 

I rewrite the argument below. “Pastor Jung Myeong-seok raped 10,000 women, if that is true? The list of 10,000 women who were victims of sexual assault by him must be made public.” If not that? These articles (Pastor Jung Myung-seok, sexually assaulting 10,000 women) are false. moonilsuk@naver.com

 

*Writer/Moon Il-suk, poet. publisher. reportage writer. His representative book is ‘Although the Central Intelligence Agency (3 volumes in total)’.

 

-The two palms of the author copied on the photocopier.

- Appearance of pastor Jung Myung-seok pray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