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지훈, ‘가면의 여왕’ 레오 역 출연 확정..김선아·이정진·오윤아·유선과 호흡

채널A 미스터리 스릴러 드라마, 호스트바 선수 출신 캐릭터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3/01/20 [16:53]

▲ 배우 신지훈 <사진출처=케이플러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20일 소속사 케이플러스 측은 "배우 신지훈이 채널A 미스터리 스릴러 '가면의 여왕' 출연을 확정 짓고 새로운 모습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채널A '가면의 여왕'(연출 강호중/ 극본 임도완/ 제작 더그레이트쇼, 래몽래인/ 기획 채널A)은 최근 큰 인기를 끈 JTBC 드라마 '재벌집 막내아들'을 공동 제작한 래몽래인이 선보이는 새 드라마로, 화려하게 성공한 세 명의 친구들 앞에 그들의 거짓말로 살인자가 된 옛 친구가 나타나면서 벌어지는 질투와 욕망의 전쟁을 다룬 작품이다.

 

신지훈은 수려한 외모를 가진 호스트바 선수 출신 레오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극중 레오는 마리아나 호텔 부사장 해미와 결혼해 그녀의 유일한 휴식처가 되어주지만, 과거의 사건들로 인해 소용돌이에 휘말리게 되는 인물이다.

 

지난 2011년 서울 패션위크에서 패션모델로 데뷔한 신지훈은 이후 뮤지컬 '블루블랙', '스타라이트'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 첫선을 보였다. 이어 웹드라마 '달콤청춘'을 비롯해 '별난가족', '하자있는 인간들', KBS 2TV '암행어사' 등 다수의 작품에 출연해 차근하게 경험을 쌓아왔으며, 단단하고 안정적인 연기로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이처럼 출연하는 작품마다 섬세한 표정 연기와 뛰어난 캐릭터 소화력으로 시청자들에게 존재감을 알리고 있는 신지훈은 김선아, 이정진, 오윤아, 유선 등 연기파 배우들과 함께 완벽 케미스트리를 발산하며 극에 생동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hin Ji-hoon confirmed to appear as Leo in 'The Queen of Masks'... Kim Sun-ah, Lee Jung-jin, Oh Yoon-ah, and Yoo Seon

 

Channel A mystery thriller drama, a character from a host bar player

 

 

Reporter Park Dong-jae of Break News = On the 20th, the agency K-Plus said, "Actor Shin Ji-hoon has confirmed his appearance in the Channel A mystery thriller 'Queen of the Mask' and will show off a new look."

 

Channel A's 'Queen of Masks' (Director Kang Ho-joong/Screenplay Lim Do-wan/Producer The Great Show, Rae Mong-raein/planned Channel A) is a bird show by Rae Mong-raein, who co-produced the recently popular JTBC drama 'The youngest son of a conglomerate family'. It is a drama about a war of jealousy and desire that takes place when an old friend who became a murderer because of their lies appears in front of three brilliantly successful friends.

 

Shin Ji-hoon takes on the role of Leo, a former host bar player with a beautiful appearance, and performs passionately. In the play, Leo marries Hae-mi, vice president of the Mariana Hotel, and becomes her only resting place.

 

Shin Ji-hoon, who debuted as a fashion model at Seoul Fashion Week in 2011, made his debut as an actor by appearing in musicals such as 'Blue Black' and 'Starlight'. Then, he appeared in a number of works such as the web drama 'Sweet Youth', 'Eccentric Family', 'People with Flaws', and KBS 2TV's 'Secret Royal Palace' to gain experience, and received favorable reviews for his solid and stable acting. .

 

Shin Ji-hoon, who is making his presence known to viewers with his delicate facial expressions and excellent character digestibility in each of his works, plans to breathe life into the play by exuding perfect chemistry with acting actors such as Kim Sun-ah, Lee Jung-jin, Oh Yoon-ah, and Yoo Seon.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