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마이걸 승희 캐스팅, ‘오아시스’로 첫 정극 도전..설인아 절친 캐릭터

“마음 담아 연기할 테니 사랑으로 지켜봐 달라”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3/01/18 [16:16]

▲ 오마이걸 승희 <사진출처=WM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걸그룹 오마이걸 멤버 승희가 드라마 ‘오아시스’에 캐스팅, 첫 정극에 도전한다.

 

18일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는 “승희가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오아시스’(연출 한희 / 극본 정형수 / 제작 세이온미디어㈜, ㈜래몽래인)에 함양자 역으로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오아시스’는 1980년대부터 1990년대까지 이어지는 격변의 대한민국을 배경으로, 꿈과 우정 그리고 인생의 단 한 번뿐인 첫사랑을 지키기 위해 몸을 내던진 세 청춘들의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극중 승희는 성공하겠다는 일념 하나로 서울로 가출한 가수 지망생 ‘함양자’로 변신한다. 친구를 위해 시원한 돌직구를 날리는 솔직함과 유쾌함이 매력적인 캐릭터로, 여고 시절 절친이었던 오정신(설인아 분)과 함께 서울에서 동고동락하며 남다른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더불어 무대 위에서는 마음을 사로잡는 노래로 반전 매력까지 발산한다고 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승희는 “첫 정극 도전으로 새로운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게 됐다. 기회를 줘서 정말 감사하고, 오마이걸 활동을 통해 보여드렸던 것과는 또 다른 새로운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마음 담아 연기할 테니 사랑으로 지켜봐 달라”며 “도전할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감사하고, 두려운 마음도 있지만 설렘이 더 앞서는 것 같다. 2023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오아시스’에도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며 뜻깊은 소감을 전했다.

 

사랑스럽고 밝은 에너지와 특유의 재치 넘치는 매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으며 음악부터 예능, 콘텐츠, CF 등 다양한 분야에서 크게 활약하고 있는 만큼, 연기까지 활동 스펙트럼을 넓힌 승희의 행보에 관심이 더해진다.

 

한편, 승희가 출연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오아시스’는 오는 3월 방영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eol In-ah's best friend character, Seol In-ah's first positive challenge with 'Oasis'

 

“I will act with all my heart, so please watch over me with love”

 

 

Reporter Park Dong-je of Break News = Seung-hee, a member of the girl group Oh My Girl, is cast in the drama 'Oasis' and challenges her first acting career.

 

On the 18th, her agency WM Entertainment said, “Seung-hee has confirmed her appearance as Ham Yang-ja in KBS 2TV’s new Monday-Tuesday drama ‘Oasis’ (Director Han Hee/Screenwriter Jeong Hyeong-soo/Producer Seion Media Co., Ltd., Rae Mong-raein Co.).”

 

'Oasis' is a drama depicting the story of three young people who sacrificed themselves to protect their dreams, friendships, and first love, which is only once in their lives, against the background of a turbulent Korea from the 1980s to the 1990s.

 

In the play, Seung-hee transforms into Ham Yang-ja, an aspiring singer who ran away from home to Seoul with one determination to succeed. She is a charming character with honesty and cheerfulness who throws a cool stone fastball for her friend. She is going to show off her extraordinary chemistry with Oh Jung-shin (Seol In-ah), her best friend from her high school days, in Seoul. In addition, on stage, she is raising expectations even more by saying that she even emits her anti-war charm with a song that captivates the heart.

 

Seung-hee said, “As her first positive challenge, she was able to show a new side of her. Thank you so much for giving me the opportunity, and I will act with all my heart so that I can show you a new side of me that is different from what I showed through Oh My Girl activities, so please watch over me with love.” This seems to be more advanced. Happy New Year 2023, and I ask for your interest and affection for ‘Oasis’.”

 

As she is receiving a lot of love for her lovely and bright energy and unique witty charm, and is active in various fields such as music, entertainment, content, and CF, interest in Seunghee's move, which has expanded the spectrum of activities to acting, is increasing.

 

Meanwhile, KBS 2TV's new Monday-Tuesday drama 'Oasis' starring Seunghee will be aired in March.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