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의원 “차기 총선 170석 차지해 압승 수도권도 승리“ 주장

“국민의힘에서는 크게 환영하겠지만, 더불어민주당에서는 속이 뒤집어질 일”

박정대 기자 | 기사입력 2022/12/08 [16:58]

▲ 부산을 방문한 안철수 의원.    ©브레이크뉴스

 

지난 대선 당시 윤석열 대통령 후보를 지지, 정권을 창출케 했던 안철수 의원이  국민의힘 당의 당 대표 도전을 선언했다.  이어 그는 국민의힘의 압승(壓勝)을 피력했다. 차기 총선에서 다수당이 된다고 전망한 것. 이러한 비전제시를 국민의힘에서는 크게 환영하겠지만, 더불어민주당에서는 속이 뒤집어질 일이다.

 

현재 안철수 의원은 부산에 머물고 있다. 

 

본지(브레이크뉴스) 8일자는 “안철수 의원  ”당 대표 되면 다음 총선 진두지휘해 170석 달성할 것(배종태 기자)“ 제목의 기사에서 ”당권 지지 확보를 위해 4박 5일 일정으로 부산에서 당원과 시민을 만나고 있는 안 의원은 8일 오전 부산시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대통령직 인수위원장을 거쳐 집권당 중진 의원으로서 집권당 대표에 도전한다"고 선언했다“고 전하고 ”안철수 의원은 당 대표가 되려는 3가지 이유에 대해 총선 승리, 대한민국 과학기술 강국 비전 제시, 정권 재창출 기반 구축이라고 밝혔다. 그는 "제가 그리는 우리당의 로드맵은 저의 당 대표 당선, 국민의힘 혁신, 총선 승리, 윤석열 정부를 총력 지원하는 여당으로서 대한민국 개혁을 통한 리빌딩, 그리고 정권 재창출"이라고 설명했다고 한다.

 

안철수 의원은 이날 회견에서 차기 총선(2024년 4월10일)에서 170석 이상을 차지하겠다고 선언했다. 이에 덧붙여 “한강전선에서 승리하지 않고서는 대한민국 정치를 주도할 수 없다. 다음 총선에서는 수도권에서 적어도 70석 이상을 목표로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안 의원의 주장은 현재로선 주장에 불과하다. 그러나 안철수 의원이 지난 대선에서 윤석열 후보를 지지함으로써 집권했다는 점에서 그의 주장에 힘이 실릴 수 있다.

 

안철수 의원의 주장을 접한 더불어민주당은 당세가 크게 줄어드는 전망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고 있을까? 이재명 당 대표를 향한 검찰의 수사망 좁혀드는 상황이기도 하다. 이와 관련 제1야당의 분당설까지 나돌고 있는 형편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 Ahn Cheol-soo insisted that “the metropolitan area won by taking 170 seats in the next general election”

“It would be greatly welcomed in the power of the people, but it would be upset in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Reporter Park Jeong-dae

 

During the last presidential election, Rep. Ahn Cheol-soo, who supported presidential candidate Seok-yeol Yoon and created the regime, declared the challenge of the party's representative of the People's Power Party. He expressed the overwhelming victory of the people's strength. It is predicted that the party will win a majority in the next general election. The presentation of such a vision would be greatly welcomed by the power of the people, but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would be upset.

Currently, Rep. Cheol-soo Ahn is staying in Busan.

On the 8th of this magazine (Break News), in an article titled “Rep. Cheol-soo Ahn “If he becomes the party representative, he will lead the next general election and achieve 170 seats (Reporter Bae Jong-tae)” Rep. Ahn, who is meeting citizens, held a press conference in the briefing room of the Busan City Council on the morning of the 8th and declared, “I will challenge the representative of the ruling party as a member of the ruling party after passing through the chairman of the presidential transition committee.” As for the reasons, he said that they were winning the general election, presenting a vision of Korea as a science and technology powerhouse, and establishing a foundation for re-creation of the government. He explained, "The roadmap of the Uri Party that I draw is the election of my party representative, the people's power innovation, the general election victory, and the rebuilding through reform of the Republic of Korea as the ruling party that fully supports the Yoon Seok-yeol government, and the re-creation of the regime."

Rep. Chul-soo Ahn declared at the conference that day that he would win more than 170 seats in the next general election (April 10, 2024). In addition to this, “Unless we win on the front of the Han River, we cannot lead Korean politics. In the next general election, we should aim for at least 70 seats in the metropolitan area.”

Rep. Ahn’s claim is only a claim at the moment. However, his argument can be strengthened in that Rep. Chul-soo Ahn came to power by supporting Candidate Seok-yeol Yoon in the last presidential election.

What does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think about the prospect of a significant decline in party power after hearing the argument of Rep. Ahn Chul-soo? It is also a situation in which the prosecution’s investigation network for party leader Lee Jae-myung is narrowing. In this regard, rumors of a division of the main opposition party are circulat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