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교흥 의원 “대표발의 ‘서해5도 지원법’ 국회 본회의 통과”

서해5도 개발 및 지원을 위한 종합발전 계획에 백령공항 건설 포함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 기사입력 2022/12/08 [15:08]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간사를 맡고 있는 더불어민주당 김교흥 의원(인천 서구 갑)이 지난해 5월 26일 대표 발의한 ‘서해5도 지원특별법’ 일부개정법률안이 8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김교흥 의원은 "서해5도 지원 특별법이 국회에서 통과되면서 백령공항 건설에 법적 근거가 마련됐다" 며, "인천국제공항과 백령도를 연결하는 항공노선이 개설되면 1일 생활권이 실현될 뿐 아니라 인천공항 외국인 관광객을 유치해 세계적인 관광지로 발돋움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백령공항 건설사업 예비타당성조사가 마무리단계다. 백령공항을 조속히 건설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피력했다.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서해5도는 백령도·대청도·소청도·연평도·소연평도와 인근 해역으로, 남북 분단 현실과 특수한 지리적 여건상 북한의 군사적 위협으로 피해를 받아왔다.

 

특히 인천항에서 배로 4시간이 소요되고, 잦은 기상 악화로 결항과 지연율이 30%가 넘어 교통, 의료, 교육, 문화 등 보편적 혜택들로부터 소외돼왔다.

 

이에 김교흥 의원이 대표 발의한 ‘서해5도 지원특별법’ 개정안이 행안위 법안소위를 통과함에 따라, 서해5도 개발 및 지원을 위한 종합발전 계획에 공항건설을 포함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교흥 '백령공항을 조속히 건설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

 

김교흥 의원은 "서해5도 지원 특별법이 국회에서 통과되면서 백령공항 건설에 법적 근거가 마련됐다" 며, "인천국제공항과 백령도를 연결하는 항공노선이 개설되면 1일 생활권이 실현될 뿐 아니라 인천공항 외국인 관광객을 유치해 세계적인 관광지로 발돋움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서 “백령공항 건설사업 예비타당성 조사가 마무리단계다. 백령공항을 조속히 건설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피력했다. hpf21@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Rep. Kim Gyo-heung “The ‘West Sea 5 Island Support Act’ passed in the plenary session of the National Assembly”

Including the construction of Baengnyeong Airport in the comprehensive development plan for the development and support of the 5 West Sea Islands

 

On May 26, 2018, a partial amendment to the “Special Act on Support for the 5 West Sea Islands,” proposed by Democratic Party lawmaker Kim Kyo-heung (Gap Seo-gu, Incheon), who is in charge of the National Assembly’s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Committee secretary, passed the plenary session of the National Assembly on the 8th.

 

The 5 West Sea Islands are Baengnyeongdo, Daecheongdo, Socheongdo, Yeonpyeongdo, Soyeonpyeongdo and nearby waters, and have been damaged by North Korea's military threat due to the reality of the division of South and North Korea and special geographical conditions.

 

In particular, it takes 4 hours by boat from Incheon Port, and due to frequent bad weather, the cancellation and delay rate exceeds 30%, and it has been alienated from universal benefits such as transportation, medical care, education, and culture.

 

Accordingly, as the amendment to the 'Special Act on Support for the 5 West Sea Islands' proposed by Congressman Kyo-heung Kim passed the subcommittee of the Public Administration and Security Committee, it is expected that airport construction will be included in the comprehensive development plan for the development and support of the 5 West Sea Islands.

 

Kim Kyo-heung 'I will do my best to build Baeknyeong Airport as soon as possible.'

 

 

 

Rep. Kim Gyo-heung said, "With the passage of the Special Act on Support for the 5 West Sea Islands in the National Assembly, the legal basis for the construction of Baengnyeong Airport was established." We will attract foreign tourists and become a world-class tourist destination.” “The preliminary feasibility study for the Baengnyeong Airport construction project is in the final stage. We will do our best to build Baengnyeong Airport as soon as possible.” hpf21@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