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카타르 월드컵’ 한국, 포르투갈에 2-1 역전승..12년만 16강 진출 성공

오는 6일(한국시각) 새벽 4시 G조 1위 브라질과 16강전서 대결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12/03 [09:48]

▲ ‘2022 카타르 월드컵’ 한국, 16강 진출 성공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한국이 12년 만에 극적인 16강 진출에 성공하며 또 한 번의 기적을 만들어냈다.

 

한국 시간으로 3일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리그 최종전에서 한국이 강호 포르투갈을 상대로 값진 승리를 거두며 16강에 안착한 것. 12년 만에 월드컵 16강 진출이라는 새로운 역사를 써 내려간 대한민국 축구 대표팀의 활약은 경기를 지켜본 시청자들에게 벅찬 감동을 안겼다.

 

앞서 열린 2번의 경기에서 대한민국은 1무 1패를 기록, 마지막 경기에서 만난 포르투갈을 반드시 이겨야만 16강 진출 가능성을 확보할 수 있었다. 여기에 같은 시간에 열린 우루과이와 가나의 경기 결과에 따라 16강 진출이 결정되는 상황. 

 

그만큼 선수들에게는 더 큰 압박과 부담이 있었을 터. 뿐만 아니라, 지난 가나와의 경기에서 퇴장당한 벤투 감독이 벤치에 없는 상태에서 경기를 치러야 했기에 여러모로 쉽지 않은 경기가 예상됐다.

 

경기 시작과 함께 대한민국은 포르투갈을 강하게 압박하면서 하나씩 경기를 풀어나가려던 순간, 전반 5분 만에 히카르두 오르타에게 선제골을 내주면서 위기를 맞았다. 하지만 대한민국은 흔들리지 않았고, 전반 27분에 김영권이 동점골을 기록하면서 흐름을 가져왔다.

 

이후 후반전에서는 교체 투입되면서 이번 월드컵 대회에 첫 출전을 하게 된 황희찬이 경기 종료 5분만을 남기고 손흥민의 결정적인 어시스트를 받은 볼을 바로 골로 연결시키면서 극적인 극장골을 터뜨리며 승기를 잡았다. 

 

결국 대한민국은 2-1로 역전했고, 2-0으로 가나를 누른 우루과이를 골득실 차에서 앞서면서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16강 진출을 향한 수많은 경우의 수에 대한민국은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의 가장 강력한 팀으로 꼽힌 포르투갈을 상대로 투혼의 승리를 이뤄냈다.

 

‘2022 카타르 월드컵’ H조 2위 한국은 오는 6일(한국시각) 새벽 4시 G조 1위 브라질과 16강전에서 대결하게 된다.

 

한편,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MBC는 13일 연속 시청률 1위 행진을 이어가고 있다.

 

3일 시청률 조사기관 닐슨 코리아에 따르면, MBC 2022 카타르월드컵 조별리그 ‘한국 vs 포르투갈’ 전은 순수 경기시청률 24.8% (수도권 가구 기준)를 기록해 1위를 차지했다. 또한 광고계 주요 지표인 2049 시청률은 14.6%를 기록했으며, 전국 가구 시청률도 23.5%로 13일 연속 모든 시청률 지표에서 압도적 1위를 달렸다. 

 

‘한국 vs 포르투갈’ 경기 종료 1분 전 최고 순간시청률은 27.2%까지 치솟아 16강 진출에 대한 시청자의 뜨거운 관심을 수치로 입증했다. 특히 이 경기는 최소 1분 이상 MBC로 해당 중계를 지켜본 시청자수가 1176만명으로, 시청자수 1000만 명을 넘는 기염을 토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2022 Qatar World Cup’ South Korea, 2-1 come-from-behind victory over Portugal… Successfully advanced to the round of 16 after 12 years

 

On the 6th (Korean time) at 4:00 a.m., Brazil, the first place in Group G, will face off in the round of 16.

 

 

Reporter Park Dong-je of Break News = At ​​the ‘2022 World Cup in Qatar’, Korea succeeded in advancing to the round of 16 dramatically after 12 years, creating another miracle.

 

In the final match of Group H of the ‘2022 World Cup in Qatar’ held on the 3rd, Korea time, Korea secured a valuable victory over strong Portugal and settled in the round of 16. The performance of the Korean national soccer team, which wrote a new history of advancing to the World Cup round of 16 after 12 years, impressed viewers who watched the game.

 

In the previous two matches, Korea recorded 1 draw and 1 loss, and had to beat Portugal in the last match to secure the possibility of advancing to the round of 16. In addition, the situation in which advancing to the round of 16 is determined by the results of the match between Uruguay and Ghana held at the same time.

 

As much as that, there must have been a greater pressure and burden on the players. In addition, the game was expected to be difficult in many ways as coach Bento, who was sent off in the last game against Ghana, had to play the game without being on the bench.

 

As soon as the game started, Korea pressed Portugal hard and tried to solve the game one by one, but Ricardo Horta scored the opening goal in the 5th minute of the first half and faced a crisis. However, Korea was not shaken, and in the 27th minute of the first half, Kim Young-kwon scored an equalizer and brought the flow.

 

Later, in the second half, Hwang Hee-chan, who made his first appearance in the World Cup as he was substituted, scored a dramatic theatrical goal by directing the ball, which received a decisive assist from Son Heung-min, to the goal with only 5 minutes left until the end of the game.

 

In the end, Korea reversed the game 2-1, and succeeded in advancing to the round of 16, ahead of Uruguay, who beat Ghana 2-0, by goal difference. In numerous cases to advance to the round of 16, Korea achieved a fighting spirit victory over Portugal, which was considered the strongest team in Group H of the 2022 Qatar World Cup.

 

The 2022 World Cup in Qatar, 2nd place in Group H, will face Brazil, 1st place in Group G, in the round of 16 at 4:00 am on the 6th (Korean time).

 

Meanwhile, in the '2022 Qatar World Cup', MBC continues to rank first in viewership ratings for 13 consecutive days.

 

According to Nielsen Korea, an audience rating research institute on the 3rd, the MBC 2022 Qatar World Cup group stage match,’Korea vs. Portugal’, recorded a pure match viewership rating of 24.8% (based on households in the metropolitan area), ranking first. In addition, the 2049 viewership rating, which is a major indicator in the advertising industry, recorded 14.6%, and the nationwide household viewership rating was 23.5%, ranking first in all viewership indicators for 13 consecutive days.

 

One minute before the end of the 'Korea vs. Portugal' game, the highest instant viewership soared to 27.2%, proving the audience's keen interest in advancing to the round of 16 in numbers. In particular, the number of viewers who watched the broadcast on MBC for at least one minute was 11.76 million, and the number of viewers exceeded 10 million.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