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 '위믹스 상폐, 빈대 잡으려 초가삼간 불태워서야!

서승완 칼럼니스트 | 기사입력 2022/12/02 [13:44]

▲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 <사진 출처=유튜브 캡처>     ©브레이크뉴스

 

위메이드가 만든 가상화폐 위믹스의 상장폐지 논란이 가속화되고 있다. 

 

하지만 찬반논쟁이 달을 가리키는 손가락에만 집중하고 있어(제한된 가처분 심사 기간), 중요한 핵심을 빠트리는 愚(우)를 범할 가능성에 대해서 우려한다.

 

논점은 위믹스의 가상화폐로서의 가치(자격) 여부가 핵심이 되어야 한다는 것이다.

 

유통량의 착오 또는 속임이 있었다 해도 가상화폐로서 가치가 존재한다면, 거래를 유지시키는 것이 타당하다고 사료된다.

 

오히려 거래소에서 문제없이 거래되는 타 가상화폐라도 가치나 자격이 없다면 상장폐지가 옳다는 말과 맥락이 닿을 수도 있다.

 

과거 황우석박사 줄기세포 논쟁의 경우 "연구 과정과 결과가 허위=효과도 부정적" 이었기 때문에 중단된 것으로 기억한다. 만약 유효성이 존재했을 경우, 그 가치를 인정했을 것이다.

 

연좌제의 부활

 

역적을 모의한 대역죄인은 참형을 당한다. 가문은 멸문지화로 이어졌고 여인들은 관노의 신분으로 전락한다. 현세에 와서도 아버지가 죄가 자녀에게 이어져 취직에 불이익이 존재해 왔었다. 연좌제를 말한다. 이는 많은 폐해를 야기한바, 즉 형법상 자기책임원칙과 헌법에 보장된 기본권과도 충돌되어 1981년 폐지된바 있다.

 

그럼에도 불구 오늘날에 이 연좌제가 존속하고 있는 곳이 있다. 바로 유가증권시장이다. 대주주나 임직원의 罪(죄)로 罰(벌)은 그 회사에 투자한 투자자자가 받는다. 상장폐지, 거래정지의 형태다. 

 

혈육의 연좌제는 “가족 운명공동체”라고 하는 필연적 자연적 요소가 내포된다. 즉, 아버지가 정승이면 아들도 금수저가 되고, 아버지가 가난하면 자식도 고생한다. 그러므로 수긍할 소지도 존재한다. 그러나 유가증권의 연좌제는 대주주 등이 횡령 배임 혐의로 죄를 짓고, 죄 없는 투자자들에게 불이익이 가는 기형적이고도 변태적 결과를 낳고 있다. 물론 가상화폐 거래소도 동일하다.

 

국익의 관점 

 

▲ 서승완 칼럼니스트.     ©브레이크뉴스

게임사업의 경우 ‘사행성과 도박성’ 논란이 있지만, 신사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고, 새로운 영역으로 외연확장을 시도해 나가고 있다. 그 중 P2E(돈 벌면서 하는 게임)게임은 향후 발전할 소지가 크고 부가가치도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위믹스의 경우, 한국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하고 있어 상장폐지가 된다면 직접 투자자는 물론 한국 P2E 생태계에 큰 손실을 가져올 가능성도 크다. 

 

금에 구리가 20프로 혼합되었다고 순금이 아니라는 이유로 그 합금을 버리는가? 어떤 이가 성분을 속여서 매도했다면, 매도한 사람을 제재하면 되고 매수자 까지 처벌할 수는 없다.

 

빈대를 잡겠다고 초가삼간을 불태워서는 안 된다.

 

 

asur1188@hanmail.net

*필자/서승완. 칼럼니스트. 저서 : 그들의 거짓말, 뻔한 소리. 현재  S&S경제연구소 소장.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virtual currency "WeMix" is a virtual currency that burned for three days to catch bedbugs!

 

Controversy over the delisting of WeMade's virtual currency WeMix is accelerating. 

 

However, as the pros and cons are focused only on the fingers pointing to the moon (limited provisional disposition screening periods), we are concerned about the possibility of making a right that misses the important point.

 

The issue is that the key point should be whether Wemix is worth (qualified) as a virtual currency.

 

Even if there is a mistake or deception in the amount of distribution, if there is a value as a virtual currency, it is considered reasonable to maintain the transaction.

 

Rather, even other cryptocurrencies that are traded without problems on the exchange may be in line with the statement that delisting is right if they do not have value or qualifications.

 

In the case of Dr. Hwang Woo-suk's stem cell controversy in the past, I remember that it was suspended because "the research process and results were false = negative effects." If validity existed, the value would have been recognized.

 

the revival of the system of association

 

A high-profile criminal who plots a traitor is sentenced to death. The family led to extinction and women were reduced to government slaves. Even in this world, there has been a disadvantage in getting a job as the father's sins led to his children. It refers to a system of association. This caused a lot of harm, that is, it was abolished in 1981 due to a conflict with the principle of self-responsibility under the criminal law and the basic rights guaranteed by the Constitution.

 

Nevertheless, there are places where this system exists today. It is the securities market. Punishment for the crimes of major shareholders or executives and employees is received by investors who have invested in the company. It is a form of delisting and suspending transactions. 

 

The system of blood association implies an inevitable natural element called "family destiny community." In other words, if the father is Jeongseung, the son becomes a golden spoon, and if the father is poor, the child suffers. There is therefore a point of acceptance. However, the securities joint system has deformed and perverted results that major shareholders and others commit crimes on charges of embezzlement and breach of trust and disadvantage innocent investors. Of course, the cryptocurrency exchange is the same.

 

a view of national interest 

 

In the case of the game business, there is a controversy over "sadness and gambling," but it has established itself as a new business and is trying to expand its scope into new areas. Among them, P2E (Game to Earn Money) games are expected to develop in the future and have high value added. In the case of Wemix, it plays a leading role in Korea, so if it is delisted, it is likely to cause a great loss not only to direct investors but also to the Korean P2E ecosystem. 

 

Do you throw away the alloy because gold and copper are not pure because they are mixed with 20 per cent? If someone sold the ingredients by deceiving them, they could sanction the seller and not punish the buyer.

 

You shouldn't burn the straw to catch the bedbug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 pjk 2022/12/02 [14:07] 수정 | 삭제
  • 핵심적인 부분을 칼럼으로 적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응원하겠습니다.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