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정무위 소속의원들 “산업은행 부산 이전 위한 편법행위 중단해야”

산업은행의 부산이전, 꼼수조직개편...이전준비단은 즉시 해체헤야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 기사입력 2022/12/01 [10:49]

정무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의원들은 12월1일 입장문을 통해 “산업은행이 지난 11월 29일 이사회를 개최하여 서울 본점의‘중소중견부문’의 명칭을‘지역성장부문’으로 변경 후 부산 이전,‘동남권투자금융센터’신설, 부산‘해양산업금융본부’조직 확대 등을 의결했다”며, 이러한 조직개편안에 대하여,“꼼수’ 조직개편으로 평가하고, 산업은행의 편법적 행위를 중단하라”고 강력 촉구했다. 

 

정무위 소속 의원들은 “산업은행의 (현재까지) 태도는 국회의 입법을 무시하는 것”이며, “편법 조직인 이전준비단을 즉시 해체하고 편법적 조직개편을 시정하지 않으면 관련입법의 진정한 논의가 진행될 수 없다”고 강력 반발했다. (사진출처 뉴시스)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의원들은, “산업은행의 이전준비단에 대해서도 거듭 해체를 해야한다”며, “강석훈 산업은행 회장이 지난 9월 조직 내에 ‘이전준비단’을 설치하여 본점의 부산 이전 작업을 준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 산업은행의 본점 이전은 법률 개정이 필요한 사항이고, 사회적 토론과 법률개정 전에 본점 이전을 추진할 수 없는 것이기에, 본점 이전을 전제로 한 조직인 ‘이전준비단’의 설치·운영이 적절하지 않다는 지적이 국정감사 기간에 계속 제기되었다”고 배경 설명했다. 

 

의원들은 “산업은행의 (현재까지) 태도는 국회의 입법을 무시하는 것”이며, “편법 조직인 이전준비단을 즉시 해체하고 편법적 조직개편을 시정하지 않으면 관련입법의 진정한 논의가 진행될 수 없다”고 강력 반발했다.

 

한편, 이날 입장문 발표에 참여한 의원들은,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강병원, 김성주, 김종민, 김한규, 민병덕, 소병철, 박성준, 박용진, 오기형, 윤영덕, 이용우 의원 등 11명이 함께 하고 있다. hpf21@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Members of the Democratic Party’s Political Affairs Committee “KDB must stop expedient actions for relocation to Busan”
Korea Development Bank's 'trick' organizational reorganization for Busan relocation, the relocation preparation group must be dismantled immediately...


Members of the Democratic Party of Korea who belong to the Political Affairs Committee said in a statement on December 1, “KDB held a board of directors meeting on November 29 and changed the name of the 'Small and Medium Market Division' of the Seoul head office to 'Regional Growth Division' and relocated to Busan, It was decided to establish the 'Southeast Investment and Finance Center' and expand the organization of the 'Marine Industry Finance Headquarters' in Busan." urged


The lawmakers said, “We have to dismantle the relocation preparation group of the Korea Development Bank again and again. As the head office relocation of Korea Development Bank requires legal revision and it cannot be promoted before social discussions and legislative revision, it is pointed out that the establishment and operation of the 'Relocation Preparation Team', an organization based on the premise of relocating the head office, is not appropriate. It continued to be raised during the period,” he explained in the background.


The lawmakers said, “The KDB’s attitude (until now) is ignoring the National Assembly’s legislation,” and “If the expedient organization, the relocation preparation team, is immediately disbanded and the expedient reorganization is not corrected, true discussion of related legislation cannot proceed.” strongly protested.


Meanwhile, 11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Political Affairs Committee, including Kang Byung-won, Kim Seong-joo, Kim Jong-min, Kim Han-gyu, Min Byeong-deok, So Byung-cheol, Park Seong-joon, Park Yong-jin, Oh Ki-hyeong, Yoon Young-deok, and Lee Yong-woo, participated in the announcement of the statement. hpf21@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민주당, 산업은행, 정무위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