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MAMA AWARDS’, 김연아·황정민·정우성 등 초호화 시상자 라인업 공개

호스트 박보검·전소미 확정, 29일부터 30일까지 일본서 개최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11/25 [11:11]

▲ ‘2022 MAMA AWARDS’, 김연아·황정민·정우성 등 초호화 시상자 라인업 <사진출처=CJ ENM>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CJ ENM은 25일 “K-POP 세계 시민의식을 함께하며 최초의 길을 개척하는 World’s No.1 K-POP Awards로의 도약을 선언한 ‘2022 MAMA AWARDS(마마 어워즈)’가 새로운 브랜드에 걸맞는 초호화 시상자 라인업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앞서 ‘2022 MAMA AWARDS’의 호스트로 박보검, 전소미가 확정된 가운데 월드 클래스 글로벌 아이콘 김연아, 황정민, 정우성을 비롯해 월드 스포츠 스타 박세리, 곽윤기, ‘K-POP DNA’를 품은 배우 안소희, 황민현, 임시완, 한선화 등이 ‘2022 MAMA AWARDS’ 시상자 라인업에 이름을 올렸다.

 

레전드 피겨 여왕을 넘어 패션-뷰티-문화를 아우르는 월드 클래스 글로벌 아이콘으로 자리매김한 김연아가 ‘2022 MAMA AWARDS’ 참석을 확정했다. 음악 시상식에 처음으로 참석하는 김연아는 “팬데믹이라는 아픔을 겪으며 침체됐던 전 세계 모두에게 음악을 통한 치유와 위로의 힘을 응원하기 위해 ‘2022 MAMA AWARDS’ 시상자로 나서게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그간 방송, 팬미팅을 통해 출중한 댄스와 노래 실력을 보여주며 K-POP에 대한 사랑과 존경을 밝혀온 그녀가 이번 ‘마마 어워즈’에 시상자로 나서며 진정한 K-POP 세계 시민의식을 보여줄 예정이다. 

 

영화 ‘베테랑’과 ‘국제시장’ 쌍천만 영화를 견인하고, 최근 넷플릭스 시리즈 ‘수리남’으로 또 한번 K-콘텐츠의 저력을 보여준 배우 황정민이 2010년과 2018년에 이어 세 번째 ‘마마 어워즈’ 참석을 알렸으며, 영화계 대표 배우를 넘어 이제는 여러 국제 영화제에서 K-무비를 각인시키며 연출자로도 글로벌한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는 배우 정우성도 시상자 라인업에 합류해 눈길을 끈다.

 

월드 클래스 스포츠 스타이자, 엔터테이너로서 새로운 캐릭터를 구축해가고 있는 박세리, 곽윤기도 ‘2022 MAMA AWARDS’ 시상자로 출격한다. 

 

대한민국 골프 영웅 박세리는 ‘맨발 투혼’으로 전 국민의 가슴 속에 우승 트로피를 안겨준 희망과 도전의 아이콘이자, 현재는 엔터테이너로도 전천후 활약중이다. 곽윤기는 2022년 베이징 동계올림픽에서 활약한 대한민국 쇼트트랙 국가대표로, 또 100만이 넘는 구독자를 보유한 유튜버로 팬들과 활발한 소통을 이어가고 있기에 이들의 참여에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K-POP DNA를 지닌 배우 안소희, 황민현, 임시완, 한선화도 시상자 라인업에 합류했다. 안소희는 2세대 레전드 걸그룹 ‘원더걸스’로 2007년 MKMF 신인상을 수상했고, 2009년 걸그룹 최초로 미국에 진출해 K-POP의 세계화에 앞장선 바 있다. 황민현은 가요계에 신드롬을 일으킨 워너원 활동으로 2017년 MAMA 신인상을 수상, 가수 뿐 아니라 배우로서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임시완은 제국의 아이들로 데뷔, 천만 관객 영화 ‘변호인’과 첫 주연을 맡은 드라마 ‘미생’을 통해 놀라운 연기력을 선보였으며, 최근 ‘술꾼도시여자들’을 통해 스타성을 지닌 대세 배우로 재발견된 한선화는 ‘술꾼도시여자들 시즌2’로 시청자들을 만날 준비를 하고 있다.

 

K-콘텐츠를 전 세계에 무한 확장시키고 있는 서지혜, 김동욱, 박성훈, 여진구, 문가영, 김소현, 우도환, 강한나, 주종혁, 남윤수, 이재욱도 ‘2022 MAMA AWARDS’ 시상자로 나선다. 

 

배우 서지혜는 tvN ‘사랑의 불시착’으로 일본에서 제2의 겨울연가급 신드롬을 일으키며 탄탄한 연기와 미모를 선보였으며, 다채로운 연기 스펙트럼의 배우이자 쌍천만 배우 김동욱은 2010년, 2018년에 이어 2022년 ‘마마 어워즈’ 참석을 알렸다. 

 

굵직한 영화는 물론 tvN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등으로 꾸준히 연기력을 증명해 온 배우 박성훈, tvN ’링크: 먹고 사랑하라, 죽이게’, ‘호텔 델루나’로 스타성을 입증한 배우 여진구, tvN ‘여신강림’을 통해 Z세대 로맨스퀸의 탄생을 알린 배우 문가영, 넷플릭스 시리즈 ‘좋아하면 울리는’의 주연으로 활약하는 등 장르 불문 완벽한 연기력을 보여주는 배우 김소현도 ‘마마 어워즈’를 빛낼 전망이다. 

 

사극과 현대물을 넘나들며 매혹적인 연기를 보여주는 배우 우도환, ‘2020 MAMA’에 이어 ‘2022 마마 어워즈’ 참석을 알린 청순하고 트렌디한 배우 강한나,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권모술수 역으로 급부상한 배우 주종혁, Mnet ‘엠카운트다운’ MC로 활약중인 차세대 배우 남윤수, tvN ‘환혼’에서 극의 중심을 잡은 배우 이재욱도 ‘2022 마마 어워즈’ 시상자로 나선다.

 

이외에도 K-댄스의 아이콘 라치카 리더 가비와 훅 리더 아이키, ‘코미디빅리그’에서 활약중인 대세 예능인 김해준, 이은지, 일본에서 다수의 드라마와 광고에 출연하고 있는 배우 이마다 미오가 참석하며, tvN 드라마 <시그널>의 일본판 리메이크작인 <극장판 시그널>의 주연을 맡았으며, 한국에서 가장 친밀감 있는 일본 배우로서 사랑받고 있는 사카구치 켄타로가 '2022 MAMA AWARDS'의 시상자로서 2019년에 이어 두번째 참석한다. 

 

한편, 월드 클래스급 초호화 시상자 라인업을 발표하며 기대감을 높이고 있는 ‘2022 MAMA AWARDS’는 앞서 ‘We are K-POP’이라는 슬로건을 소개하며 역대급 아티스트들의 출연과 특별한 콜라보레이션 무대들을 예고했다. 

 

‘2022 MAMA AWARDS’는 일본 ‘교세라 돔 오사카’에서 11월 29일부터 30일까지 이틀간 열리며, 온라인으로도 전세계로 생중계된다. (한국시간 기준) 레드카펫은 16시, 본 시상식은 18시부터 Mnet 에서 생중계되며, 글로벌 각 지역의 채널과 플랫폼, YouTube Mnet K-POP, Mnet TV, M2, KCON official 채널을 통해 전 세계 200여개 지역에서 온라인으로도 시청할 수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2022 MAMA AWARDS’ reveals lineup of super luxurious awardees including Yuna Kim, Jungmin Hwang, Woosung Jung

 

Hosts Park Bo-gum and Jeon So-mi confirmed, held in Japan from the 29th to the 30th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CJ ENM announced on the 25th, “The ‘2022 MAMA AWARDS’, which declared a leap forward to the World’s No. We have unveiled a lineup of luxurious presenters that befit the brand.”

 

While Park Bo-gum and Jeon So-mi were confirmed as hosts for '2022 MAMA AWARDS', world-class global icons Yuna Kim, Jung-min Hwang, Woo-seong Jung, world sports stars Se-ri Pak, Yoon-ki Kwak, actors Ahn So-hee, Hwang Min-hyun, Im Si-wan, Han Seon-hwa and others were named in the '2022 MAMA AWARDS' presenter lineup.

 

Beyond the legendary figure skating queen, Yuna Kim, who has established herself as a world-class global icon encompassing fashion, beauty, and culture, has confirmed her participation in the ‘2022 MAMA AWARDS’. Yuna Kim, who is attending the music awards ceremony for the first time, said, "I am here as a presenter for the '2022 MAMA AWARDS' to support the power of healing and comfort through music to all around the world who have been depressed due to the pain of a fan crisis." .

 

She, who has revealed her love and respect for K-Pop by showing her outstanding dance and singing skills through her broadcasts and fan meetings, appeared as a presenter at this 'Mama Awards', showing her true K-Pop. POP will show global citizenship.

 

Actor Hwang Jung-min, who led two million films in the movies 'Veteran' and 'International Market' and recently showed the potential of K-content once again with the Netflix series 'Suriname', is expected to attend the third 'Mama Awards' following 2010 and 2018. Actor Jung Woo-sung, who is not only a representative actor in the film industry, but is also showing global influence as a director by imprinting K-movies at various international film festivals, also joins the lineup of the awardees and attracts attention.

 

Se-ri Pak and Yoon-ki Kwak, who are building new characters as world-class sports stars and entertainers, are scrambled as presenters for the ‘2022 MAMA AWARDS’.

 

Se-ri Pak, a Korean golf hero, is an icon of hope and challenge that gave the championship trophy in the hearts of all people with ‘barefoot fighting spirit’, and is currently active as an entertainer in all weather. Kwak Yoon-gi is a Korean national short track speed skater who played an active part in the 2022 Winter Olympics in Beijing, and as a YouTuber with over 1 million subscribers, he continues to actively communicate with his fans, raising expectations for their participation.

 

Actors Ahn So-hee, Hwang Min-hyun, Im Si-wan, and Han Seon-hwa, who have K-pop DNA, also joined the lineup of awardees. Ahn Sohee won the MKMF Rookie of the Year award in 2007 for the second-generation legendary girl group ‘Wonder Girls’, and she became the first girl group to enter the United States in 2009, leading the globalization of K-pop. Hwang Min-hyun won the MAMA Rookie of the Year award in 2017 for his Wanna One activities that caused a syndrome in the music industry, and is active not only as a singer but also as an actor.

 

Im Si-wan debuted as Children of the Empire, and showed amazing acting skills through the movie 'The Attorney' with 10 million viewers and the drama 'Misaeng', where he first starred. They are preparing to meet viewers with 'Drunken City Women Season 2'.

 

Seo Ji-hye, Kim Dong-wook, Park Seong-hoon, Yeo Jin-goo, Moon Ga-young, Kim So-hyeon, Woo Do-hwan, Kang Na-na, Joo Jong-hyuk, Nam Yun-su, and Lee Jae-wook, who are expanding K-content infinitely around the world, will also be present as presenters for the ‘2022 MAMA AWARDS’.

 

Actress Seo Ji-hye showed solid acting and beauty, causing the second Winter Sonata-level syndrome in Japan with tvN's 'Crash Landing on You'. Mama Awards' attendance was announced.

 

Actor Park Seong-hoon, who has consistently proven his acting skills in big movies as well as tvN’s ‘Psychopath Diary’, tvN’s ‘Link: Eat, Love, Kill’ and ‘Hotel Del Luna’ Yeo Jin-goo, tvN’s ‘Descent of the Goddess’ Actress Moon Ga-young, who announced the birth of the Generation Z romance queen through the show, and actress Kim So-hyun, who shows perfect acting skills regardless of genre, such as playing an active role in the lead role of the Netflix series 'If You Like It', is also expected to shine at the 'Mama Awards'.

 

Actor Woo Do-hwan, who shows captivating acting across historical dramas and modern dramas; Kang Han-na, an innocent and trendy actor who announced his participation in the '2022 Mama Awards' following '2020 MAMA'; Next-generation actor Nam Yoon-soo, who is active as an Mnet 'M Countdown' MC, and actor Lee Jae-wook, who took the center of the play in tvN's 'Happy Marriage', will also be present as presenters for the '2022 Mama Awards'.

 

In addition, K-dance icon Lachika leader Gabi and hook leader Aiki, popular entertainers Kim Hae-jun and Lee Eun-ji who are active in 'Comedy Big League', and actress Mio Imada, who have appeared in a number of dramas and commercials in Japan, are in attendance. Kentaro Sakaguchi, who took on the lead role in the Japanese remake of the drama <Signal>, <Signal>, and is loved as the most intimate Japanese actor in Korea, will attend for the second time after 2019 as a presenter of the '2022 MAMA AWARDS'.

 

Meanwhile, '2022 MAMA AWARDS', which is raising expectations by announcing a lineup of world-class studded awardees, introduced the slogan 'We are K-POP' and foretold the appearances of all-time artists and special collaboration stages.

 

‘2022 MAMA AWARDS’ will be held for two days from November 29 to 30 at ‘Kyocera Dome Osaka’ in Japan, and will be broadcast live online worldwide. (Korean time) The red carpet will be broadcast live on Mnet from 16:00 and the awards ceremony will be broadcast live on Mnet from 18:00. You can also watch it online in your area.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