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실, 북 탄도미사일 발사에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 개최

북, 지속 유엔안보리 결의 위반..미국·우방국·국제사회 등과 긴밀 공조

김기홍 기자 | 기사입력 2022/10/01 [10:43]

▲ 김성한 대통령실 국가안보실장이 1일 용산 대통령실 국가위기관리센터서 이날 오전 북의 단거리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열린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출처:뉴시스>


대통령실이 1일 이날 오전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따른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를 개최했다.

 

대통령실은 이날 윤석열 대통령이 즉시 관련 내용을 보고받은 동시에 김성한 국가안보실장 주재로 NSC상임위를 열어 합참의장으로부터 보고받고 대응방안을 점검했다고 밝혔다.

 

합동참모본부는 앞서 이날 오전 6시45~7시3분께까지 북한 평양 순안 일대에서 동해상으로 발사된 단거리 탄도미사일(SRBM) 2발을 포착했다고 밝힌 가운데 현재 사거리·고도·속도 등 제원을 분석 중이다.

 

햔 정부 출범 후 북의 미사일 발사는 8번째로 이번주만도 4번 탄도미사일을 쏜 가운데 올 들어 20차례, 순항미사일 발사도 2차례다. 

 

NSC 상임위원들은 북한이 지속 유엔안보리 결의를 위반한 채 탄도미사일을 발사하고 있는 것을 강력 규탄 후 미국·우방국·국제사회 등과 긴밀한 공조를 이어나갈 방침이다.

 

그러면서 국군의 날에 또 북이 지난 1주일 간 4차례나 탄도미사일을 발사하는 등 도발 간격이 짧아지고 발사 장소가 다양화되는 상황과 관련해 "북이 경제난·방역 위기로 민생이 위중함에도 도발에만 집중하고 있는 행태를 개탄한다"고 밝혔다.

 

이 자리엔 김 실장과 박진 외교부 장관·권영세 통일부 장관·김규현 국가정보원장·김태효 NSC 사무처장·김승겸 합참의장 등이 함께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Presidential Office Hosts National Security Council (NSC) Standing Committee on North Korean Ballistic Missile Launch

North Korea continues to violate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s... Close cooperation with the United States, allies, and the international community

-kihong Kim reporter

 

The President's Office held the National Security Council (NSC) Standing Committee in response to North Korea's ballistic missile launch on the morning of the 1st.

 

The President's Office said on the same day that President Yoon Seok-yeol immediately received a report on the matter and, at the same time, held the NSC Standing Committee chaired by Kim Seong-han, head of the National Security Office, to receive a report from the Chairman of the Joint Chiefs of Staff and to check the countermeasures.

 

The Joint Chiefs of Staff said earlier that it had detected two short-range ballistic missiles (SRBMs) fired from the Sunan area in Pyongyang, North Korea, into the East Sea from 6:45 to 7:03 a.m. on the same day, and is currently analyzing specifications such as range, altitude, and speed.

 

It is the eighth missile launch since the inauguration of the Hyap government, and four ballistic missiles have been fired this week alone, 20 this year and two cruise missiles.

 

The standing members of the NSC will continue to work closely with the United States, allies, and the international community after strongly condemning North Korea's continued launch of ballistic missiles in violation of UN Security Council resolutions.

 

Regarding the situation in which the interval between provocations has been shortened and the launch site has been diversified, such as on Armed Forces Day, where North Korea has fired ballistic missiles four times in the past week, “North Korea is focused on provocations even though the livelihood of the people is critical due to the economic and quarantine crisis. I am sorry for what you are doing,” he said.

 

Director Kim, Minister of Foreign Affairs Park Jin, Unification Minister Kwon Young-se, National Intelligence Service Director Kim Kyu-hyeon, NSC Secretary General Kim Tae-hyo, and Joint Chiefs of Staff Chairman Kim Seung-gyeom were present.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