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시, 인천크래프트 활용 도시마케팅 추진

마인크래프트로 UAM(도심항공교통) 가상 체험 게임 콘텐츠 개발 내달 30일 공개, 9월 25일까지‘UAM 공모전’개최

박상도 기자 | 기사입력 2022/09/01 [10:10]
▲ 인천크래프트 UAM 게임 개발 이미지     © 박상도 기자

(브레이크뉴스인천 박상도 기자) 인천시가 인천크래프트를 활용, ‘도심항공교통(이하 UAM)’ 선도도시 브랜딩을 위한 도시마케팅을 추진한다.


인천시가 오는 10월 항공의 날(10월 30일)에 맞춰 인천의 온라인 가상세계인 ‘인천크래프트(Incheoncraft)’에 UAM, 2040년 미래도시 인천, 청라로봇랜드와 같은 가상공간 및 게임 콘텐츠를 공개한다.


2040년 미래도시 인천에 구현될 가상공간선 유저들이 직접 UAM을 타고 송도센트럴파크, 인천공항, 인천대교, 청라로봇랜드 위를 비행할 수 있다.


인천시 주요 장소에 구현된 UAM 이·착륙장 장소인 버티허브(Vert-hurb) 및 버티포트(Vertiport)는 내·외부 공간이 치밀히 구현되며 미래 모빌리티 라이프를 체험 할 수 있는 기회가 펼쳐진다.


튜토리얼 모드에서는 유저들이 직접 UAM 이·착륙 과정을 체험 할 수 있다.


아울러, 멀티플레이 모드에서는 2인 이상 유저들이 함께 2040년 미래도시 인천을 배경으로 UAM 비행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이에 앞서 인천시는 인천시교육청, 마이크로소프트(MS), 한국 대표 마인크래프트 커뮤니티인 ‘우리들의 마인크래프트 공간’(이하 우마공)과 함께 다양한 시민 참여 이벤트도 진행한다.


‘새로운 하늘 길이 열리는 UAM 세상’이란 주제의 ‘인천크래프트 UAM 공모전’을 개최한다.


플라잉카, 드론택시가 날아다니는 미래, UAM이 생활화된 2040년 스마트시티 인천의 모습을 마인크래프트로 구현하고, UAM 기술 발달로 인해 변화된 도시 모습을 제안하는 것이 과제다.


이 이벤트는 인천시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류와 맵을 다운받은 후 참가할 수 있다.


5분 이내 작품 소개 영상과 제작한 맵을 9월 25일까지 공모전 공식 메일 계정으로 접수하면 된다.


마인크래프트 및 UAM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심사를 통해 총 16명에게 최대 50만원, 총 400만원의 상금과 상장이 수여된다.


이상숙 시 브랜드전략팀장은 “이번 인천크래프트 UAM 콘텐츠를 통해 Z세대와의 소통은 물론 스마트시티 인천의 미래를 준비하고자 한다”며 “미래 모빌리티 라이프를 많은 분들이 체험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인천시는 지난 2020년부터 ‘마인크래프트(Minecraft)’에 온라인 가상세계 인천을 구현한 ‘인천크래프트(Incheoncraft)’를 구축해오고 있다.


‘인천크래프트’에 접속하면 선사시대 인천 강화도 고인돌부터 1900년대 개항기 시대의 개항장, 현재의 인천공항, 인천대교, 미래의 송도 센트럴파크 등의 모습을 게임으로 체험할 수 있다.


‘인천크래프트’는 2021 대한민국광고대상 이노베이션 부분 은상, 2022 대한민국공공PR대상 이벤트 부분 최우수상을 수상했으며, 2022년 7월 기준 누적 참여자 수 10만 여명에 이르는 등 많은 젊은 세대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trying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ncheon City promotes urban marketing using Incheon Craft
Development of UAM (Urban Air Traffic) virtual experience game content with Minecraft Released on the 30th of next month, ‘UAM Contest’ held until September 25
-Break News Incheon Reporter Park Sang-do


Incheon City will use Incheon Craft to promote city marketing for branding a leading city in ‘Urban Air Traffic (UAM)’.


Incheon City will release virtual space and game contents such as UAM, future city Incheon in 2040, and Cheongna Robot Land in Incheon's online virtual world 'Incheoncraft' in time for Aviation Day (October 30) in October. .


Users of the virtual space ship, which will be implemented in the future city of Incheon in 2040, can directly fly over Songdo Central Park, Incheon Airport, Incheon Bridge, and Cheongna Robot Land using UAM.


Vertihub and Vertiport, which are UAM take-off and landing sites implemented in major places in Incheon, have an opportunity to experience the future mobility life as the interior and exterior spaces are meticulously implemented.


In the tutorial mode, users can directly experience the UAM takeoff and landing process.


In addition, in the multiplayer mode, two or more users can enjoy a UAM flight game set in the future city of Incheon in 2040.


Prior to this, Incheon City will also hold various citizen participation events with the Incheon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Microsoft (MS), and Korea's representative Minecraft community, 'Our Minecraft Space' (hereinafter referred to as Woo Makong).


The ‘Incheon Craft UAM Contest’ is held under the theme of ‘UAM World with a New Skyway Opened’.


The task is to implement the future of flying cars, drone taxis, and the smart city Incheon in 2040, where UAM is a daily life, in Minecraft, and to propose a changed city shape due to the development of UAM technology.


You can participate in this event after downloading the application form and map from the Incheon City website.


You can submit the work introduction video and the map you made within 5 minutes through the official e-mail account of the contest by September 25th.


A total of 16 people will be awarded prizes of up to 500,000 won and a total of 4 million won, and certificates, through a screening committee consisting of Minecraft and UAM experts.


Sang-sook Lee, head of the brand strategy team, said, “Through this Incheon Craft UAM content, we want to prepare for the future of smart city Incheon as well as communicate with Generation Z. I hope that many people will experience future mobility life.”


Meanwhile, the city of Incheon has been building 'Incheoncraft', which implemented the online virtual world Incheon in 'Minecraft' since 2020.


If you connect to 'Incheon Craft', you can experience through games, from the prehistoric Incheon Ganghwa Dolmen, to the open port of the 1900s, Incheon International Airport, Incheon Bridge, and Songdo Central Park in the future.


‘Incheon Craft’ won the Silver Prize in the Innovation category at the 2021 Korea Advertising Awards and the Grand Prize in the Event category at the 2022 Korea Public PR Awards.


원본 기사 보기:ebreaknews.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