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수영 화보, “8월은 그동안 성실히 씨 뿌려왔던 것들 거둬들이는 달”

매거진 ‘엘르 홍콩’ 8월호 커버 장식, 가수·배우 맹활약 예고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8/04 [14:06]

▲ 최수영 화보 <사진출처=ELLE HK, 사람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 배우 최수영이 매거진 '엘르 홍콩(ELLE HK)' 8월호 커버를 장식하며, 글로벌 팬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공개된 화보 속 최수영은 우아하고 시크한 분위기를 뽐내며 다양한 포즈와 표정을 자유자재로 구사했다. 금발 헤어스타일과 드레스, 스키니진, 슈트 등의 착장을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레전드 화보를 탄생시킨 그는 깊은 눈빛과 완벽한 비율로 화보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었다. 

 

특히 최수영은 소속사 사람엔터테인먼트가 공개한 촬영 현장 비하인드 컷에서도 눈을 뗄 수 없는 독보적인 아우라를 발산하며 명실상부 '화보 장인'임을 입증하기도 했다.

 

최수영은 '엘르 홍콩' 8월호 인터뷰를 통해 "8월이 저에게는 그동안 성실히 씨 뿌려왔던 것들을 거둬들이는 달이다. 소녀시대 15주년 앨범도 그렇고, 지난 한 해 동안 촬영해온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의 방송도 8월이다. 준비해둔 활동을 야심차게 알리는 기념이 될만한 화보를 남기고 싶다고 생각했는데 제안줘서 너무 기뻤다"고 커버를 장식한 소감을 전했다.

 

이처럼 최수영은 오는 5일 소녀시대 정규 7집 'FOREVER 1'(포에버 원) 공개, 10일 KBS2 새 수목드라마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연출 김용완, 극본 조령수, 제작 투자 에이앤이 코리아, 제작 클라이맥스 스튜디오)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배우와 가수로 8월을 뜨겁게 달굴 전망인 최수영은 '엘르 홍콩' 8월호 커버로 포문을 열어 글로벌 영향력을 공고히하고 있다.

 

한편, 최수영이 주인공 서연주 역을 맡은 드라마 '당신이 소원을 말하면'은 삶의 끝에 내몰린 위태로운 청년이 호스피스 병원에서 사람들의 마지막 소원을 들어주며 아픔을 치유해가는 힐링 드라마로, 말기 암 환자들의 마지막 소원을 들어주는 네덜란드의 실제 재단에서 모티브를 얻은 작품이다. 오는 10일 수요일 오후 9시 50분 첫 방송.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Choi Soo-young's pictorial, "August is the month to reap what you sowed faithfully"

 

Magazine 'Elle Hong Kong' August issue cover decoration, singer and actor foreshadowing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Actress Choi Soo-young, a member of Girls' Generation, decorated the cover of the August issue of the magazine 'ELLE HK', drawing the attention of global fans.

 

In the published pictorial, Choi Soo-young boasted an elegant and chic atmosphere and freely used various poses and expressions. He created a legendary pictorial by perfectly digesting the blonde hair style, dress, skinny jeans, and suit, and made the pictorial richer with his deep eyes and perfect proportions.

 

In particular, Choi Soo-young has proved that she is a 'picture master' in name and reality by exuding an unrivaled aura that can not take your eyes off of the behind-the-scenes cuts released by his agency Saram Entertainment.

 

In an interview with the August issue of 'Elle Hong Kong', Choi Soo-young said, "August is a month for me to reap what I have been diligently sown so far. As well as Girls' Generation's 15th anniversary album, 'If You Say Your Wish', which I've been filming for the past year, The broadcast is also in August. I thought I wanted to leave a pictorial to commemorate the ambitious announcement of the activities I had prepared, but I was so happy that I suggested it."

 

As such, Choi Soo-young will release Girls' Generation's 7th album 'FOREVER 1' on the 5th, and KBS2's new Wednesday-Thursday drama 'If You Say Your Wish' on the 10th (directed by Kim Yong-wan, written by Jo Ryeong-su, production investment A&E Korea, production climax studio) is about to premiere.

 

Choi Soo-young, who is expected to heat up August as an actor and singer, is consolidating his global influence by opening the door with the cover of the August issue of 'Elle Hong Kong'.

 

On the other hand, the drama 'If You Say Your Wish', in which Choi Soo-young plays the main character Seo Yeon-joo, is a healing drama in which a precarious young man, driven to the end of his life, grants people's last wishes at a hospice hospital and heals them. The last wish of terminal cancer patients. It is a work inspired by an actual foundation in the Netherlands that listens to First broadcast on Wednesday, the 10th at 9:50 PM.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