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용화·차태현·곽선영·예지원 출연 확정, ‘두뇌공조’서 호흡..뇌과학 코믹 수사극

오는 2023년 상반기 방송, 새로운 재미 예고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2/07/25 [17:09]

▲ 정용화·차태현·곽선영·예지원 출연 확정, ‘두뇌공조’서 호흡 <사진출처=각 소속사>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정용화-차태현-곽선영-예지원이 KBS ‘두뇌공조’ 출연을 최종 확정 짓고, 2023년 상반기 안방극장 점령을 예고했다.

 

오는 2023년 상반기 방송될 KBS 새 드라마 ‘두뇌공조’(극본 박경선, 연출 이진서, 제작 삼화네트웍스)는 서로 못 죽여 안달 난 두 남자가 희귀 뇌질환에 얽힌 범죄사건을 해결하는, 본격 뇌과학 코믹 수사극이다. 

 

‘아주 특별한 뇌’를 가진 뇌신경과학자 신하루가 ‘호구의 뇌’를 가진 형사 금명세와 반전을 품은 흥미진진한 뇌질환 사건으로 공조해나가며 환장의 티키타카 케미와 살벌한 웃음, 공감 메시지를 전한다.

 

먼저 정용화는 3대째 금수저 의사 집안에, 물려받은 재산까지 상당한 모태 부자이자 ‘아주 특별한 뇌’를 가진 뇌신경과학자 신하루 역으로 나선다. 극중 신하루는 법, 돈, 여자, 외로움, 죽음 등 말만 들어도 무게감이 느껴지는 것들에 대해 두려움이 없이 매사 소신대로 행동하고 말하는 당당함을 가진 인물. 반면, 쓰레기라 생각하는 인간들에겐 자비심이 전혀 없는 무자비한 행동을 가한다. 

 

최근 ‘대박부동산’에서 차별화된 능력을 지닌 사기꾼 오인범 역을 맡아 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했던 정용화가 선보일, 데뷔 이후 가장 파격적인 연기 변신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차태현은 치명적으로 착한 매력을 지니고 있는, ‘이타적인 뇌’의 소유자이자 형사인 금명세 역을 맡았다. 극중 금명세는 껄렁한 마초 분위기와 거친 말투 등 딱 생계형 비리 형사 같은 겉모습과 달리, 인간적이고 착한 성격을 지닌 인물. 

 

차태현은 설명이 필요 없는 막강한 캐릭터 소화력과 특유의 생동감 넘치는 현실 연기로 명품 국민 배우로 인정받고 있는 상황. 특히 ‘경찰 수업’, ‘번외 수사’ 등에서 진정성을 지닌 형사의 모습으로 뜨거운 인기를 얻었던 차태현은 인간미 넘치는 형사 금명세 역을 통해 전매특허 사실감 넘치는 연기를 선보인다.

 

곽선영은 ‘소심한 뇌’를 가진 법최면수사관 설소정 역으로 분한다. 극중 설소정은 다른 사람보다 스트레스 반응에 민감하고 부하에게 업무지시를 하는 것에도 심장이 쿵쾅거리는, 소심하고 시키면 다 하는 순응적인 성격의 소유자지만 성격이 180도 변화하게 되는 사건을 겪게 된다. 

 

매 작품마다 강렬한 임팩트를 안기며 인상 깊은 열연을 펼쳤던 곽선영은 설소정의 다채로운 면면들을 섬세하게 그려내며 필모그래피의 한 획을 장식할 전망이다.

 

예지원은 ‘성욕 과다 뇌’를 가진 금명세의 전 부인 김모란 역으로 열연을 펼친다. 극중 김모란은 계속 남자를 바꾸고, 양다리, 세 다리를 걸치는 등 주체할 수 없는 성욕의 소유자로, 이혼 후에도 금명세에게 여러 가지 부탁을 건네는 뻔뻔녀다.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력은 물론, 독보적인 코믹한 연기로 존재감을 발산해온 예지원이 자신만의 색깔을 덧입혀 탄생시킬 독특한 김모란 캐릭터에 귀추가 주목되고 있다.

 

무엇보다 ‘두뇌공조’는 ‘오케이 광자매’, ‘천명’, ‘동안미녀’ 등에서 탄탄하고 섬세한 연출력을 인정받은 이진서 감독이 연출을 맡아 새로운 감각의 수사물을 탄생시킬 예정이다. 여기에 정용화와 차태현, 곽선영과 예지원이 이름만 들어도 신뢰감을 일으키는 역대급 ‘완전무결 라인업’을 완성하면서, 기대심리를 자극하고 있다.

 

제작사 삼화네트웍스 측은 “넘치는 열정과 단단한 연기 내공을 지닌 정용화-차태현-곽선영-예지원이 ‘두뇌공조’에 출격하면서 드라마의 완성도를 한층 높여주게 될 것”이라며 “쉽고 공감 가는, 사람 냄새 물씬 나는 국내 최초 ‘뇌과학 수사물’로 안방극장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게 될 ‘두뇌공조’에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두뇌공조’는 오는 2023년 상반기에 첫 방송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 <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Jung Yong-hwa, Cha Tae-hyun, Kwak Seon-young, and Ye Ji-won confirmed to appear, breathing in 'Brain Collaboration'.. a brain science comedy investigation drama

 

Broadcast in the first half of 2023, new fun notice

 

 

Break News Reporter Park Dong-je = Actors Jung Yong-hwa, Cha Tae-hyun, Kwak Seon-young, and Ye Ji-won finally confirmed their appearance in KBS's 'Brain Collaboration' and foretold the occupation of the small screen in the first half of 2023.

 

The new KBS drama 'Brain Cooperation' (played by Park Kyung-seon, directed by Lee Jin-seo, produced by Samhwa Networks), which will be broadcast in the first half of 2023, is a full-fledged brain science comedy investigation in which two men who are anxious to kill each other solve a criminal case involving a rare brain disease. .

 

Neuroscientist Shin Haru, who has a ‘very special brain’, collaborates with detective Geum Myung-se, who has ‘Hogu’s brain’, on an exciting brain disease case with a twist, and delivers a message of sympathy, laughter and sympathy.

 

First, Jung Yong-hwa takes on the role of Shin Haru, a neuroscientist with a "very special brain" who is a wealthy maternal rich with a third-generation golden spoon doctor's family. In the play, Shin Haru is a character who has the courage to act and speak according to her beliefs without fear about things that feel heavy just by hearing words such as law, money, women, loneliness, and death. On the other hand, he inflicts ruthless acts with no mercy at all on those humans he considers to be garbage.

 

Recently, Jung Yong-hwa, who proved a wide acting spectrum by playing the role of a con artist Oh In-beom with differentiated ability in 'Jackpot Real Estate', is showing interest in the most radical acting transformation since his debut.

 

Cha Tae-hyun takes on the role of Geum Myung-se, a detective and owner of an 'selfless brain' with a fatally good charm. In the play, Geum Myung-se is a person with a humane and kind personality, unlike the appearance of a detective who is just a subsistence type, such as a rough macho atmosphere and harsh tone.

 

Cha Tae-hyun is being recognized as a luxury national actor for his powerful character digestibility that does not need explanation and his unique lively realistic acting. In particular, Cha Tae-hyun, who gained popularity as a detective with sincerity in 'Police Class' and 'Extra Investigation', shows off his proprietary realistic acting through the role of Geum Myung-se, a detective full of humanity.

 

Kwak Seon-young takes on the role of Seol So-jeong, a forensic hypnotic investigator with a timid brain. In the play, Sojung Seol is more sensitive to stress reactions than others, and her heart is pounding even when giving work instructions to her subordinates. .

 

Kwak Seon-young, who gave an impressive performance with a strong impact in each of her works, is expected to decorate a stroke of her filmography by delicately depicting the colorful aspects of her new year.

 

Ye Ji-won takes on the role of Kim Moran, the ex-wife of Geum Myung-se, who has an 'excessive sexual desire brain'. Kim Moran in the play is the owner of uncontrollable sexual desire, such as constantly changing men and crossing two legs and three legs.

 

As well as her charismatic acting skills, Ye Ji-won, who has exuded her presence with her unique comical acting, is drawing attention to the unique Kim Moran character, which will be created by adding her own color.

 

Above all, 'Brain Cooperation' will be directed by director Lee Jin-seo, who has been recognized for his strong and delicate directing skills in 'Okay Light Sisters', 'Chunmyeong', and 'A young woman', and will create a new sensational rhetoric. Here, Jung Yong-hwa and Cha Tae-hyun, Kwak Seon-young and Ye Ji-won are stimulating anticipation by completing an all-time “completely flawless lineup” that creates trust just by hearing their name.

 

The production company Samhwa Networks said, "Jung Yong-hwa, Cha Tae-hyun, Kwak Seon-young, and Ye Ji-won, who have overflowing passion and solid acting skills, will go on to scramble for 'Brain Cooperation' and enhance the perfection of the drama. Please look forward to 'Brain Collaboration', which will create a new sensation in the small screen with 'Brain Science Investigation'."

 

Meanwhile, 'Brain Control' will be broadcasted for the first time in the first half of 2023.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