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미래융합포럼, 김병준 전 부총리 초청 조찬모임 특강

글로벌미래융합포럼, 김병준 전 부총리 초청 세미나

박정대 기자 | 기사입력 2022/07/14 [10:45]

▲김병준 전 부총리 초청 글로벌미래융합포럼 제1회 조찬 세미나 포토존 포스터. ©브레이크뉴스

▲글로벌미래융합포럼 제1회 조찬세미나에서 특강 하는 김병준 전 부총리.    ©브레이크뉴스

 

▲글로벌미래융합포럼 제1회 조찬세미나 단체 사진.    ©브레이크뉴스

 

글로벌미래융합포럼측은 보도자료에서 “미래예측학자 소재학 교수는 제20대 대통령직인수위원회 지역균형발전특별위원회 위원장과 부총리 겸 제7대 교육인적자원부 장관을 역임한 김병준 국민대 명예교수를 초청하여 7월 12일 07시 더 리버사이드 호텔에서 조찬 특강을 진행했다”고 전하고 “각계 인사 130여명이 참석하여 성황을 이룬 글로벌미래융합포럼 제1회 조찬세미나는, 포럼 총재인 조완규 전 교육부장관의 환영사와 회장 미래예측학자 소재학 교수의 인사말 및 내빈소개, 김영진 전 농림부장관과 김헌정 11대 헌법재판소 사무처장의 축사와 글로벌미래선도우수기업 대상 시상식, 김병준 전 부총리의 메인 특강, 김병준 전 부총리의 포럼 고문 위촉식, 소재학 교수의 서브 특강, 행운권 추첨 순으로 진행됐다:”고 알렸다,

 

이어 “글로벌미래선도우수기업 대상은 탁월한 기업가 정신으로 끊임없는 경영혁신과 가치 창출을 통해 사회발전에 기여한 공로가 인정되는 ‘주)해우GLS’의 김진일 회장, ‘주)디안’의 김재중 회장, ‘주)슈넥스 회전신발’ 최해욱 회장, ‘주)고현소팩’의 박민주 대표가 수상했으며, 시상은 김병준 전 부총리가 진행했다”면서 “김병준 전 부총리는 '대한민국의 균형발전과 밝은 미래'라는 주제의 메인 특강을 통해 '국가가 온갖 규정을 만들어서 개인적 자유를 막는 국가주의적 관념에서 벗어나 네트웍 시대에 맞는 개인이 움직이는 사회 즉 자유주의 체제로 바뀌는 국가로 나아가야 한다.' 고 강조했다. 또한 '시·도가 중심이 되어 지방이 전국적으로 움직이는 과정 속에서 분권이 확립될 수 있고, 국가의 권력을 분산시켜 대한민국의 균형발전과 자유시장경제로 나아갈 수 있다.' 고 설명하여 참석자 들의 많은 호응을 받았다“고 밝혔다.

 

▲미래예측학자 소재학 교수.    ©브레이크뉴스

이 모임에서 소재학 교수는 “동양미래예측 방법론과 예측가능한 미래”라는 주제의 서브 특강을 통해 “대자연에 지구의 공전과 자전을 통해 반복되는 사계절 변화가 있듯이, 사람의 삶이나 사회의 특정한 현상들도 나름의 규칙이 있기에 이를 잘 활용하면 영적이나 초월적인 능력 없이도 상당 부분 정확한 예측이 가능하다.”고 하며 자신이 개발한 동양미래예측학을 활용해서 “요즘 코로나가 다시 확산 된다고 걱정을 하고 있다. 코로나는 장마 끝나는 7월 중반 무렵부터 진정세로 접어들어 8월 초반까지 안정세가 이어질 것” 이라고 예측 했다. 그는 또한 “이후 코로나는 8월 중후반 무렵 부터 10월 초반까지 다시 감소세가 약해질 수 있고, 10월 중반부터 11월 초까지 안정되는 흐름을 타다가 11월 중순 이후 12월, 1월 무렵에 다시 확산하는 흐름을 가지고 있다”고 하며, 2022년 하반기 코로나 양상에 대하여 설명했다. 

            

소재학 교수는 국내 유일한 동서양미래학 융복합 연구학자로, 자연과학적 원리를 근거로 논리적인 이론체계를 통해 개인의 성공과 실패 시기를 90% 이상의 정확도로 정밀 예측 가능한 동양래예측학을 창시하고, 미래분석 및 예측 프로그램을 개발한 미래예측학자이다. 또한 자신이 개발한 미래예측학을 통해, 2021년 12월 코로나19가 한창 기승을 부릴 때, 코로나는 2022년 3월 중후반부터 서서히 약해지다가 4월 중순 ~ 5월 중순 사이에 현저하게 약해져서 일상 회복이 될 것이라고 예측하여 화제가 되기도 했었다.

 

글로벌미래융합포럼은 소통과 화합, 세대 간, 지역 간, 문화 정치 사회 각 분야의 합리적인 융합을 통해 대한민국과 지구촌 인류의 보다 건강하고 함께 행복한 미래를 만들어 가는 지혜롭고 현명한 각 분야 인재 지사 리더들의 모임이다. 미래예측학자 소재학 교수가 2013년 3월 ‘글로벌융합인재포럼’이라는 명칭으로 창립하여 매년 1 ~ 2회의 석찬 세미나를 진행해 오다가, 2021년에 서울대 총장을 역임한 조완규 전 교육부장관을 총재로 추대하고, ‘글로벌미래융합포럼’으로 명칭 변경하여 2022년 7월 12일 통산 11차 세미나이며 조찬 제1회 세미나를 기점으로 석찬 세미나(8월 30일/ 10월 18일)와 조찬 세미나(9월 23일/ 11월 10일)를 격월로 진행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Global Future Convergence Forum, Special Lecture at Breakfast Meeting Invited by Former Deputy Prime Minister Byung-Jun Kim

Global Future Convergence Forum, Invited Seminar by Kim Byung-jun, Former Deputy Prime Minister

-Reporter Park Jeong-dae

 

In a press release, the Global Future Convergence Forum said, “Professor Sook-hak, a future forecaster, invited Kim Byung-jun, an emeritus professor at Kookmin University, who served as the 20th Special Committee on Balanced Regional Development and Deputy Prime Minister and the 7th Minister of Education and Human Resources Development, to invite them to July. At 07.00 on the 12th, a special breakfast lecture was held at The Riverside Hotel.” He said, “The first breakfast seminar of the Global Future Convergence Forum was a success with 130 people from all walks of life in attendance. Greetings and introduction of guests by Professor Sojak So, a future prediction scholar, congratulatory speech from former Minister of Agriculture and Forestry Kim Young-jin and the 11th Secretary General of the Constitutional Court Heon-jung Kim, award ceremony for global future leading companies, main lecture by former Deputy Prime Minister Byeong-jun Kim, appointment ceremony of forum advisor by former Deputy Prime Minister Byeong-jun Kim, material Professor Hak’s special lecture was held in the order of lucky draw:”

He continued, “The grand prize for the Global Future Leading Company was awarded to Jinil Kim of Haewoo GLS, Chairman Kim Jaejoong of Dian Co., Ltd. Choi Hae-wook, chairman of 'Schnex Swivel Shoes,' and Park Min-joo, CEO of 'Kohyeon Sopack' won the awards, and the award was presented by former Deputy Prime Minister Kim Byung-jun.”

  <Photozone poster for the 1st Global Future Convergence Forum invited by former Deputy Prime Minister Kim Byung-jun>

Former Deputy Prime Minister Kim Byung-jun gave a main lecture on the topic of “Balancing the development of Korea and a bright future,” and said, “A country in which the state is changing from the nationalist conception of restricting individual freedom by making all kinds of regulations to a society in which individuals move according to the network era, that is, a liberal system. must go to.” he emphasized. In addition, “decentralization can be established in the process of regional movement nationwide with cities and provinces at the center, and by dispersing state power, Korea can move toward balanced development and a free market economy.” He explained, “It was well received by the attendees.”

at this meeting

<Future Forecasting Scientist Professor of Materials Science>

Through a sub-special lecture on the topic of “Oriental Future Prediction Methodology and Predictable Future,” Professor Jae-hak Materials said, “Just as Mother Nature has four seasons that are repeated through the revolution and rotation of the earth, certain phenomena in human life and society also have their own rules. Therefore, if you use it well, you can make a fairly accurate prediction without spiritual or transcendental abilities. Corona will enter a calming phase from mid-July, when the rainy season ends, and will continue to stabilize until early August.” He added, “After that, the decreasing trend may weaken again from mid-late August to early October, and it will stabilize from mid-October to early November, and then spread again in December and January after mid-November. It has a trend to do so,” he said, explaining the pattern of the corona virus in the second half of 2022.

                 <Group photo of the 1st Global Future Convergence Forum Breakfast Seminar>

Professor Material Science is the only convergence research scholar in East-West futurology in Korea. Based on the principles of natural science, Professor Materials Science has established Oriental Forecasting that can accurately predict the timing of individual successes and failures with more than 90% accuracy through a logical theoretical system. He is a future forecaster who developed analysis and forecasting programs. In addition, through the predictive sciences he developed, when Corona 19 is at its peak in December 2021, the corona will gradually weaken from mid-to-late March 2022, and then weaken remarkably between mid-April and mid-May, making it difficult to recover from daily life. It was predicted that it would become a topic of discussion.

The Global Future Convergence Forum is a gathering of wise and intelligent branch leaders in each field who create a healthier and happier future for Korea and the global community through rational fusion of communication and harmony, intergenerational, regional, cultural, political and social fields. Founded in March 2013 under the name of 'Global Convergence Talent Forum' by Future Forecasting scholar Professor So, Wan-gyu Cho, who served as president of Seoul National University, was appointed as president in 2021. The name was changed to the 'Global Future Convergence Forum' and the 11th seminar on July 12, 2022, starting from the first breakfast seminar, dinner seminar (August 30 / October 18) and breakfast seminar (September) 23rd / November 10th) is held every other month.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