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울산.경북.강원 등 동해안권 지역 관광자원 홍보 나선다

배종태 기자 | 기사입력 2022/06/16 [16:11]

 

▲ 동해안 7번 국도 지도 (C) 배종태 기자

 

[브레이크뉴스=배종태 기자] 부산시는 울산, 경북, 강원 등 동해안권 시도와 함께 관광자원 개발과 홍보에 나선다고 밝혔다.

 

부산시, 울산시, 경상북도, 강원도는 지난 2004년 광역관광 협력체계 구축과 공동 관광상품 개발, 관광자원 홍보 등을 위해 ‘동해안권 관광진흥협의회’를 구성했고, 매년 각 시도에서 사업비를 분담하여 총 2억 원의 사업비로 다양한 공동사업을 진행 중이다.

 

올해도 협의회에서는 공동 협력사업으로 ▲동해선 열차 정차 도시에 동해안권 관광지 홍보 ▲7번 국도를 따라 떠나는 여행 콘텐츠 제작 ▲유튜버 활용 동해안권 관광 영상 홍보 ▲대만 라인(LINE)트래블을 활용한 동해안권 랜선투어 등을 진행한다.

 

이달부터 동해선 열차 정차역인 포항역.강릉역 역사와 부전역과 태화강역을 오가는 동해남부선 2개 객차 안에 4개 시도의 주요 관광지 사진을 붙여 홍보한다.

 

7번 국도(강원도 고성~부산 기장)를 따라 떠나는 여행콘텐츠는 아이돌 그룹이 4개 시도의 유명 관광지를 여행하는 영상으로, 이미 구룡포 일본인 가옥거리(경북), 대왕암.태화강국가정원(울산), 국제시장·해운대 블루라인파크(부산), 묵호항.장호항(강원도) 등에서 영상 촬영을 마쳤고, 다음 달부터 각 시도 유튜브 채널 등에서 만나볼 수 있다.

 

올해 하반기부터는 유명 유튜버들과 함께 동해안권 여행지, 먹거리 등 관광 홍보영상을 촬영하고 유튜버 개인 채널과 시도 유튜브 채널을 통해 송출할 계획이다.

 

해외 관광객 유치를 위해 글로벌 커뮤니케이션 앱인 라인(LINE)의 라인트래블을 활용하여 대만의 잠재고객을 대상으로 4개 도시 관광지, 먹거리 등을 소개하는 페이지 제작, 대만 인플루언서와 함께 동해안권 랜선투어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조유장 부산시 관광마이스산업국장은 “국내 관광객을 시작으로 해외관광객까지 아우를 수 있도록 4개 시도가 협력하여 동해안권을 관광 홍보를 준비했다”며, “이번 여름 7번 국도를 따라 강원도부터, 경북, 울산, 부산에 이르기까지 다채로운 매력을 가진 동해안권 여행을 계획해 보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한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The city of Busan announced that it will develop and promote tourism resources along with cities and provinces along the east coast, such as Ulsan, Gyeongbuk, and Gangwon.

 

Busan City, Ulsan City, Gyeongsangbuk-do, and Gangwon-do formed the East Coast Tourism Promotion Council in 2004 to establish a regional tourism cooperation system, develop joint tourism products, and promote tourism resources. In addition, various joint projects are being carried out with a total project cost of 200 million won by sharing the project cost in each city and city every year.

 

This year, as a joint cooperative project, the council also promotes tourist attractions in the East Coast region to cities where trains stop on the East Sea Line, produces travel contents along National Road No. 7, promotes videos on tourism in the East Coast region using YouTubers, and promotes LAN tours in the East Coast region using LINE Travel in Taiwan. proceed

 

Starting from this month, photos of major tourist destinations in the four cities and provinces will be posted on the two carriages of the Donghae Nambu Line to and from the stations of Pohang and Gangneung Stations, where trains stop on the Donghae Line, and Bujeon and Taehwagang Stations to promote them.

 

Travel content along National Road No. 7 (Goseong, Gangwon-do - Gijang, Busan) is a video of an idol group traveling to famous tourist destinations in four cities and provinces. The video has been filmed at the market, Haeundae Blue Line Park (Busan), Mukho Port, and Jangho Port (Gangwon Province), and you can see it on YouTube channels in each province from next month.

 

From the second half of this year, with famous YouTubers, we plan to film tourism promotion videos such as travel destinations in the East Coast region and food, and broadcast them through YouTubers’ personal channels and provincial and provincial YouTube channels.

 

To attract foreign tourists, we will use LINE Travel of LINE, a global communication app, to create a page that introduces tourist attractions and food in four cities to Taiwanese potential customers, and conduct a LAN tour in the East Coast region with Taiwanese influencers. Is expected.

 

Jo Yu-jang, director of the Busan Tourism Mice Industry Bureau, said, “Four cities and provinces, including domestic tourists and overseas tourists, cooperated to prepare a tourism promotion for the East Coast region.”

 

He said “I hope you plan a trip to the east coast with various charms from Gangwon-do to Gyeongbuk, Ulsan, and Busan along National Route 7 this summer,” he said.


원본 기사 보기:부산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