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예수교회 이만희 총회장...신앙 계기-세미나 목적 밝혀

신천지예수교회 천국비밀 비유풀이 세미나 북중남미 기자회견 개최

박정대 기자 | 기사입력 2022/01/18 [08:22]

▲ 이만희 총회장.    ©브레이크뉴스

 

신천지예수교증거장막성전(총회장 이만희, 이하 신천지예수교회)은 지난 15일(한국시간) ZOOM으로 온라인 기자회견을 가졌다. 이 회견에서 “유튜브를 통해 시온기독교선교센터 초등과정인 ‘천국비밀 비유와 실상 증거’ 세미나를 진행하고 있다면서 ”지난해 전 세계적으로 열풍을 이끈 요한계시록 세미나 결과와 함께, 올해 새롭게 추진하고 있는 천국비밀 비유와 실상 증거 세미나를 설명하는 자리로 마련했다. 특히 이만희 총회장이 직접 참여해 신앙을 시작하게 된 계기와 최근 진행하고 있는 온라인 세미나 목적 등을 설명하고 기자들의 질문에 답변했다“고 밝혔다.

 

신천지예수교회 측은 “지난해 10월부터 유튜브를 통해 전 세계에 중계한 요한계시록 세미나를 가졌다. 12지파장들이 진행한 요한계시록 세미나를 듣고 해외 목회자들이 깜짝 놀랐고 교계에 큰 영향을 주고 있다. 성도들에게도 가르치고 싶고 성경 말씀 교류를 위한 MOU 체결로 이어지고 있다”면서 “요한계시록 세미나는 지난해 10월 18일부터 12월 27일까지 총 10주간 유튜브를 통해 24개 언어로 전 세계 공개됐으며 현재까지 누적 조회수만 750만 뷰다. 이 세미나를 통해 1,200명의 목회자들이 성경 말씀 교류를 위해 신천지예수교회와 MOU를 체결했고, 신학교와 교회에서 강사 파견 및 교재 요청 등이 잇따르며 신천지예수교회의 ‘계시신학’이 전 세계에 통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이만희 총회장은 “예수님께서 교회들에게 가서 증거하라고 하셔서 알렸지만, 사람들이 비유에 대한 것을 잘 모른다. 성경 속 예언은 비유로 기록됐고 의미를 알기 위해서는 비유에 대한 깨달음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예를 들어 계시록 13장 바다에서 일곱 머리 열 뿔가진 짐승은 비유로 표현된 것이고 실체도 있다. 요한계시록을 보기 위해서는 20가지 이상의 비유와 그 실체를 알아야 하기에 요한계시록 세미나에 이어서 세계적으로 비유풀이 말씀을 전하는 것”이라고 부연 설명했다.  

 

이만희 총회장은 질의응답에 앞서 자신을 소개했다. 이만희 총회장은 시골에서 농사를 지으며 보냈고 세상에서 신학을 공부한 적이 없지만 신의 인도로 요한계시록이 성취된 것을 보고 들었고 예수님의 지시대로 말씀을 전하게 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요한계시록은 기록된 지 2천 년이 지났고 모든 사람들이 다 갖고 있지만 그 내용은 이 세상 누구도 알지 못한다”며 “저는 성경을 알지 못하기에 하나님과 예수님 하시는 모든 것을 보고 보여주신 것을 그대로 전했다. 보고 들은 것 외에는 말할 것이 없었다”고 말씀을 어떻게 전하게 됐는지 설명했다.  

 

이만희 총회장은 “하나님의 말씀 중 가장 획기적인 것은 우리 모두 아담의 유전자로 난 후손인데 하나님께서 한 시대를 끝내시고 다시 창조하신다는 것이었다”며 “계시록에는 처음 하늘 처음 땅이 없어지고 새 하늘 새 땅을 창조한다고 기록되어 있는데 하나님의 씨로 난 사람들을 모아 새 시대를 여는 것이다. 우리 모두 하나님 뜻 안에서 다시 나자고 말하고 있다”며 오늘날 이루어진 요한계시록을 깨달아야 함을 강조했다.  

 

최근 코로나19 대확산으로 교인 수가 급감하는 상황에서 신천지예수교회 성도는 증가했다. 이러한 이유에 대해 이만희 총회장은 “하나님께서 함께 하시기 때문”이라며 “사람들이 볼 때는 내가 (연구해서) 말한 것 같지만 시골 농사 짓는 농민의 한 사람으로서 배운 것도 없고 종교적 지식이나 상식이 없었던 사람이 어떻게 이러한 일을 했겠는가. 보고 들은 것을 하나님과 예수님의 지시로 전했다. 그렇지 않으면 어떻게 잘 될 수 있겠나”라고 말했다.  하나님과 예수님께 보고 들은 것이 무엇인지 묻는 질문에는 “요한계시록 1장에서 22장까지 기록된 예언과 실상”이라며 “일곱 인으로 봉해진 책이 하나 씩 인을 떼면서 기록된 것이 이루어지는 것을 봤고 거기에 대해 들었기에 증거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한국 교계의 비방에 대해선 “목사님들 기분 나빠하는 것 이해한다. 목사님들이 ‘이 말씀은 이런 뜻이다’하고 가르쳤는데 예언이 이루어져 나타난 실체를 보니 다르다. 제 입장에서는 실체가 나타났으니 그대로 전하는 것이다. 자신이 증거한 것과 다르다고 해서 좋다 나쁘다 감정을 가질 필요는 없다. 대화로 풀어 가면 좋겠다”고 말했다.  기자들과의 질의응답이 끝난 후 이만희 총회장은 “신앙인들은 자신만의 기준으로 다른 생각을 가진 사람들을 적대시하지 말고 대화로서 해결해나가야 한다”며 “이번 세미나 강의 내용을 더욱 많이 알려달라”고 당부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Shincheonji Church of Jesus President Man-hee Lee... Moment of faith - Purpose of seminar revealed

Held a press conference in North, Central and South America at the Shincheonji Church of Jesus Parables of Heaven Secrets Seminar

-Reporter Park Jeong-dae

 

 Shincheonji Church of Jesus Temple of the Tabernacle of the Testimony (Chairman Man-hee Lee, hereafter referred to as Shincheonji Church of Jesus) held an online press conference through ZOOM on the 15th (Korean time). At the interview, he said, “The Zion Christian Mission Center is conducting a seminar on ‘The Parable of the Secret of Heaven and the Evidence of Facts’, an elementary course through YouTube. It was prepared as a place to explain the factual evidence seminar. In particular, President Man-hee Lee personally participated and explained the reason for starting the faith and the purpose of the online seminar being conducted recently, and answered questions from reporters.”

 Shincheonji Church of Jesus said, “Since October of last year, we held a seminar on the book of Revelation that was broadcast worldwide through YouTube. After hearing the seminar on the book of Revelation conducted by the 12 tribes, pastors abroad were surprised and had a great influence on the religious world. I want to teach the saints too, and this is leading to the signing of an MOU for the exchange of the Bible.” “The Revelation seminar was released worldwide in 24 languages ​​from October 18 to December 27 last year in 24 languages ​​for a total of 10 weeks. It has 7.5 million views. Through this seminar, 1,200 pastors signed an MOU with Shincheonji Church of Jesus for exchanging the words of the Bible, and the seminary and church sent lecturers and requested materials. are receiving,” he said.

Regarding this, President Man-hee Lee said, “Jesus told the churches to go and testify, so I informed them, but people do not know much about parables. The prophecies in the Bible are written in parables, and to understand the meaning, you need to understand the parables.” He continued, “For example, in Revelation 13, the beast with seven heads and ten horns in the sea is expressed in parables and has substance. In order to read the book of Revelation, we need to know more than 20 parables and their realities, so following the Revelation seminar, we are preaching the parables all over the world.”

 Chairman Man-Hee Lee introduced himself before answering questions. President Man-hee Lee said that he spent his days farming in the countryside and never studied theology in the world, but he saw and heard the fulfillment of the Book of Revelation under the guidance of God, and that he began to preach the word as Jesus instructed. He continued, “The book of Revelation has been written for 2,000 years, and everyone has it, but no one in the world knows its contents. I had nothing to say other than what I saw and heard,” he explained how he came to deliver the word.

 President Manhee Lee said, “The most epochal thing about God’s words is that we are all descendants of Adam, and God will end an era and create it again.” It is written that this is the beginning of a new era by gathering people born of God's seed. We are all saying that we should be born again in the will of God.”

 The number of members of Shincheonji Church of Jesus has increased while the number of members has declined sharply due to the recent spread of COVID-19. Regarding this reason, Chairman Man-Hee Lee said, “It is because God is with us.” He said, “People look at me as if I said (research), but as a farmer in the countryside, how can a person who has not learned anything, religious knowledge or common sense can do this? did you do He communicated what he had seen and heard as directed by God and Jesus. Otherwise, how could it be better?” When asked what they had seen and heard from God and Jesus, he said, “The prophecies and facts recorded in Revelation chapters 1 to 22.” “As the books sealed with seven seals were opened one by one, I saw that what was written was fulfilled, and I I am proving it because I have heard it.”

 Regarding the slander of the Korean church, “I understand that pastors are offended. Pastors taught, ‘This is what these words mean’, but seeing the reality of the prophecy fulfilled, it is different. From my point of view, since the reality has appeared, it is conveyed as it is. You don't have to feel good or bad just because it's different from what you testified. I hope it can be resolved through dialogue.” After the Q&A session with reporters, Chairman Man-Hee Lee said, “Believers should not be hostile to people who have different opinions based on their own standards, but should solve it through dialogue.” .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