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칠곡 경대병원 MOU 체결

혁신형 의료기기·헬스케어산업 지원을 위한 협력 구축

박은정 기자 | 기사입력 2021/12/31 [10:48]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이사장 양진영, 이하 케이메디허브)은 칠곡 경북대학교병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 경대 칠곡병원 MOU (C) 대구경북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양 기관은 병원 현장에서 나온 혁신 아이디어를 함께 발굴하고, 공동기술개발을 통해 혁신 의료기기와 헬스케어를 사업화하기로 약속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기관은 병원 현장 혁신 아이디어 발굴, 공동기술개발 협력, 혁신형 의료기기·헬스케어 전주기 지원체계 구축 및 협력, 의료 소프트웨어 산업 육성을 위한 공동 인프라, 플랫폼·기술지원 협력 ,국가·지자체 대형R&D 사업 발굴, 공동기획 및 의료기기 기업 지원 컨설팅 ,공동 학술활동·국내외 심포지엄·세미나 공동 개최 및 인력교류 등에 협력한다.

 

케이메디허브는 이번 협약을 통해 병원 수요에 기반한 의료기기 연구 활성화를 기대하고 있다.

 

양진영 케이메디허브 이사장은 “칠곡경북대병원과 손잡고 병원 현장에 기반한 의료기기와 헬스케어를 개발하는 시너지를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권태균 칠곡경북대병원장은 “병원 수요와 환자 요구가 반영된 맞춤형 의료기기 개발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 입니다.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밝힙니다.>

Daegu Gyeongbuk Advanced Medical Industry Promotion Foundation (Chairman Jinyoung Yang, hereafter referred to as K-Medihub) announced that it had signed a business agreement with Chilgok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The two organizations promised to discover innovative ideas from the hospital site together and commercialize innovative medical devices and healthcare through joint technology development.

 

Through this agreement, the two institutions will discover innovative ideas at the hospital site, cooperate in joint technology development, establish and cooperate with innovative medical device and health care full-cycle support system, joint infrastructure for fostering the medical software industry, cooperation in platform and technical support, and Cooperate with local governments to discover large-scale R&D projects, joint planning and support consulting for medical device companies, joint academic activities, joint hosting of domestic and foreign symposiums and seminars, and human resource exchange.

 

Through this agreement, K-Medihub expects to revitalize medical device research based on hospital demand.

 

Yang Jin-young, chairman of KMedihub, said, "We will work with Chilgok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to create synergy to develop medical devices and healthcare based on the hospital site."

 

Kwon Tae-gyun, head of Chilgok Kyungpook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said, "We will promote the development of customized medical devices that reflect hospital needs and patient needs."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