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이크뉴스 구글번역 이용 '영문기사 게재 14개월'...국제언론인클럽의 반응

국제언론인클럽 "2021년 글로벌 브랜드 대상 중 '소비자 만족 부분 대상' 수여결정"

문일석 발행인 | 기사입력 2021/12/01 [17:10]


▲브레이크뉴스  본사 자체 사옥. 뒷편 빌딩은 경찰청 청사건물.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는 지난 2020년 9월28일부터 모든(극히 일부, 고유명사인 인물의 이름이 많이 나오는 기사는 제외) 기사 후미에 '구글번역'을 이용해서 번역한 영문의 기사와 칼럼 등을 게재해왔습니다. 그러하니 14개 월 간을 지속해온 것입니다.

 

필자는 '구글번역'을 이용한 한글 기사-칼럼 등의 영문화 작업에 대해, 본지 지난 2월18일자 “'구글번역' 적극 활용...대한민국을 문화선진국으로 만들어갑시다!” 제목의 글에서 “'구글번역'의 활용을 가능케 한 것은 컴퓨터 인공지능의 활용입니다. '구글번역'의 효용성이 나날이 발전하는 만큼 '구글번역'이 더욱 정확해질 수 있다고 봅니다. 인류가 발전시킨 과학의 혜택을 보고 있는 것입니다. 특히 구글(Google)이 이 분야의 발전을 위해 많은 예산을 들여, '구글번역'의 효율성을 증대시킨 점을 칭송합니다.”라고 전제하고 “”'구글번역'은 인공지능(人工知能-AI)에 의존합니다. 본지 기사와 글들의 '구글번역'을 이용한 영문번역 게재는 언론의 새로운 지평(地平)을 여는데 기여하리라 확신합니다. 특정 언어로 작성된 기사와 글들이 특정 언어로만 게재돼 있다면, 국제사회에서 통용되기가 어려울 것입니다. 하지만, 세계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는 언어인 영어로 번역되어 통용된다면, 매스커뮤니케이션(大量傳達)의 기능이 효과를 더할 것입니다. 특히 오늘날의 세계는 국제무역의 시대입니다. 각 기업들이 생산한 제품들이 국제사회에 널리 보급되고 있습니다. 영어로 번역된 한국 관련 경제 뉴스들은 대한민국 기업들의 국제적인 위상을 높이는데 직접-간접적으로 작용하리라 전망합니다”고 보고한 바 있습니다.

 

이 때의 글에서 “'한글뉴스-한글정보 '구글번역' 활용하기 캠페인 본부장'”이라고 자칭한 바 있습니다.

 

이 글은 지난 14개월에 걸친 '구글번역'을 이용한 영문기사를 게재해온 체험적인 보고(報告)이기도 합니다.

 

국제언론인클럽(이사장=김재수)으로부터 지난 11월 말, 2021년 글로벌 브랜드 대상 가운데 '소비자 만족 부분 대상'을 수여(시상일자 =12월24일)하겠다는 연락이 왔습니다. 필자가 발행인(오너)으로 있는 브레이크뉴스는 지난 2020년 9월28일부터 '구글번역'을 이용, 모든 한글 기사와 칼럼 등을 영문으로 번역, 송출해왔는데 그에 대한 좋은 반응의 하나라고 생각합니다.

 

현 시대는 언어의 장벽이 무너져 가는 시대인 것을 실감할 수 있습니다. 

 

세계의 언어들을 번역해주는 구글 번역팀에게 노벨상을 수여해 줄 것을 공개적으로 제안하기도 했습니다. '구글번역팀'에게 영광의 날이 있기를 소망합니다.

 

브레이크뉴스는 지난 14개월 간 모든 한국어 기사와 칼럼 등을 '구글번역'을 이용해서 영문화, 영문 기사-칼럼을 구글(포탈) 등에 송출, 한국의 세계화에 기여했다고 자부합니다. 

 

한국은 이미 세계10대 선진국 반열에 편입됐습니다. 한국이 '문화강국'으로 가는데, 세계 제1언어라 할 수 있는 영어를 쓰는 분들에게 한국이 잘 알려졌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국제언론인클럽 제10회 글로벌 브랜드 대상 포스터.  <Photo Description> A poster for the 10th Global Brand Awards of the International Journalists' Club.  ©브레이크뉴스

아마 국제언론인클럽이 브레이크뉴스 한글 정보의 영문화 작업을 높이 평가, 이 상을 주는 듯합니다. 2021년 연말, 과분한 상을 받게 되어, 따뜻한 연말처럼 느껴집니다. 2022년에도 열심히 하라는 격려로 받아들이겠습니다.

 

국제언론인클럽이 주는 2021년 글로벌 브랜드 대상(-소비자만족 부분) 수상은, 한글 기사-칼럼의 영문화에 힘을 쏟아준 브레이크뉴스 모든 종사자들이 만들어낸 공로라고 생각합니다. 

 

브레이크뉴스는 '구글번역'을 이용한 영문기사 게재의 첫 문장에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라고 고지(告知)해오고 있습니다.

 

이런, 14개월에 걸친 영문번역 기사 게재의 일관(一貫)된 작업들이 '대한민국=문화선진국'으로 만들어 가는데 도움이 되기를 희망합니다. moonilsuk@naver.com

 

*필자/문일석. 시인. 근간 '경상도 정치 인해전술'의 저자. 발행인.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입니다. '구글번역'은 이해도를 높이기를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영문 번역에 오류가 있을 수 있음을 전제로 합니다.<*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Break News '14 months of publication in English' using Google Translate...Reaction of the International Journalists' Club

International Journalists' Club "Decision to award the 'Consumer Satisfaction Part Grand Prize' among the 2021 Global Brand Awards"

-Moon Il-suk Publisher

 

Since September 28, 2020, Break News has published articles and columns in English translated using 'Google Translate' at the end of all articles (except for articles that contain a lot of names of people who are proper nouns). . So it has been going on for 14 months.

 

Regarding the English language work of articles-columns using 'Google Translate', I wrote on February 18 of this magazine, "Let's make active use of 'Google Translate'... Let's make Korea a culturally advanced country!" In the article titled, “It is the use of computer artificial intelligence that made the use of 'Google Translate' possible. As the effectiveness of 'Google Translate' develops day by day, I believe that 'Google Translate' can become more accurate. We are seeing the benefits of science developed by mankind. In particular, I commend Google for increasing the efficiency of 'Google Translate' by spending a lot of money for the development of this field. depend on I am sure that the publication of English translations of articles and articles in this paper using 'Google Translate' will contribute to opening a new horizon in the media. If articles and articles written in a specific language are published only in a specific language, it will be difficult for them to be accepted in the international community. However, if translated into English, the most spoken language in the world, the function of mass communication will be more effective. In particular, today's world is an era of international trade. The products produced by each company are widely distributed in the international community. It is expected that Korean-related economic news translated into English will act directly or indirectly in raising the international status of Korean companies.”

 

In the article at this time, I called myself “the head of the ‘Hangul News-Korean Information ‘Google Translate’ campaign’”.

 

This article is also an experiential report of posting articles in English using 'Google Translate' over the past 14 months.

 

At the end of November from the International Journalists Club (Chairman = Jae-soo Kim), I received a contact that the 'Consumer Satisfaction Part Grand Prize' among the global brand awards in 2021 will be awarded (awarding date = December 24). Break News, where I am the publisher (owner), has been using 'Google Translate' to translate and transmit all Korean articles and columns into English since September 28, 2020, and I think this is one of the good responses to that.

 

You can realize that the present era is an era in which language barriers are collapsing.

 

He has publicly offered to award the Nobel Prize to the Google Translate team for translating the world's languages. We wish the 'Google Translate Team' a glorious day.

 

Break News prides itself on contributing to the globalization of Korea by sending all Korean articles and columns in English and English articles-columns to Google (portal) over the past 14 months using 'Google Translate'.

 

Korea has already been included in the list of the world's top 10 advanced countries. Korea is going to become a 'cultural powerhouse', and I want Korea to be well known to people who speak English, the world's first language.

 

It seems that the International Journalists' Club highly appreciates the English translation of Break News Korean information and gives it this award. At the end of 2021, you will receive an undeserved award, so it feels like a warm end of the year. I will take it as an encouragement to work hard in 2022 as well.

 

I think that the 2021 Global Brand Grand Prize (-consumer satisfaction section) awarded by the International Journalists Club is a contribution made by all employees of Break News who put their energy into the English language of Korean articles-columns.

 

Break News wrote in the first sentence of an English article publication using 'Google Translate', "*Below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The following is [the full text] of the English article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Google Translate' is working hard to improve understanding. It is assumed that there may be errors in the English translation.>”

 

I hope that the consistent work of posting articles translated into English over the course of 14 months will help make Korea a culturally advanced country. moonilsuk@naver.com

 

*Writer/Il-Suk Moon. poet. The author of the basic 'Gyeongsang-do Politics Ini Tactics'. Publisher.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 rnr 국가예산추이 2021/12/03 [12:50] 수정 | 삭제
  • 본예산기준 단위;조원 자료:기획재정부 (여야합의) 355.8 375.4 386.4 400.7 428.8 469.6 512.3 558 607.7
  • fj 러시아, 우크라이나 분쟁지역접경군사력 2021/12/03 [12:42] 수정 | 삭제
  • 러시아병합 친러분리주의 돈바스지역 도네스크 마라우풀 루간스크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