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 개관 18주년 기념행사 진행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21/11/02 [19:26]

 

【충북 브레이크뉴스】임창용 기자=충북 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이 개관 18주년을 맞아‘향수한마당’행사를 2일 복지관 청산분관을 시작으로 오는 6일은 복지관 본관에서 연다.

 

2일 행사는 복지관 청산분관 우수회원 4명과 강사1명, 자원봉사자 1명에 대한 시상식과 함께 이용자들이 참여한 작품 전시회, 발달장애인과 시민 옹호인이 함께하는 소통하는 부스, 지역주민들이 만들어가는 프리마켓행사 등이 같이 진행되었다.

 

군 관계자는“코로나로 인해 복지관의 많은 프로그램들이 축소되어 운영되고 있지만 복지관 이용 어르신들과 장애인들의 열정만은 여느 때 못지않아 향수한마당 행사가 더욱 기대된다”고 말했다.

 

복지관은 2003년 12월 12일 개관이래 18년 동안 노인과 장애인을 위한 다양한 복지서비스 제공과 식생활 지원, 사회참여 기회제공 등 체계적이고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에 많은 공헌을 해왔다.

 

옥천군 노인장애인복지관은 전국에서 몇 안되는 노인·장애인 복합복지관으로 운영되어 왔으나 2023년부터는 장애인복지관을 신설하고 분리하여 운영할 예정이다.

 

분리된 장애인복지관에는 수영장 등 생활체육시설이 마련될 예정으로 복지관 이용자뿐만 아니라 지역주민들에게도 여가선용의 장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정지승 주민복지과장은“옥천군노인장애인복지관은 옥천을 대표하는 복지시설로 40여명의 복지관 직원이 군에서 68억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15개 이상 보조금 사업을 추진하고 있고, 사회적 약자 지원 및 사회구성원으로 자립하도록 많은 역할을 해오고 있다.”며 “수년간 지역주민이 만족하는 복지사업 향상을 위해 적극적으로 사업을 수행해 온 복지관의 노고에 감사의 말을 전하며 앞으로도 군 복지의 핵심역할을 수행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Okcheon County Welfare Center for the Elderly and Disabled, held an event to commemorate the 18th anniversary of its opening

-im changyong reporter

To commemorate the 18th anniversary of the opening of Okcheon-gun, Chungcheongbuk-do, the Welfare Center for the Disabled for the Elderly will hold the ‘Nostalgic Hanmadang’ event at the Welfare Center Cheongsan Branch on the 2nd and on the 6th at the Welfare Center’s main building.

 

The event on the 2nd was an awards ceremony for 4 excellent members, 1 instructor, and 1 volunteer from the Welfare Center Cheongsan Branch, an exhibition of works by users, a booth where people with developmental disabilities and civic advocates communicate, and a flea market event made by local residents. etc. were carried out together.

 

A military official said, "Many programs at the welfare center are being reduced and operated due to the corona virus, but the enthusiasm of the elderly and the disabled using the welfare center is as high as ever, and the Nostalgia Hanmadang event is more anticipated."

 

Since its opening on December 12, 2003, for 18 years, the welfare center has contributed a lot to providing systematic and diverse services such as providing various welfare services for the elderly and the disabled, food support, and social participation opportunities.

 

Okcheon-gun Welfare Center for the Elderly and Disabled has been operated as one of the few complex welfare centers for the elderly and the disabled in the country.

 

The separate welfare center for the disabled will be equipped with sports facilities such as swimming pools, and it will be used as a place for leisure by not only welfare center users but also local residents.

 

Jeong Ji-seung, head of the Resident Welfare Division, said, “Okcheon-gun Welfare Center for the Elderly is a representative welfare facility in Okcheon. About 40 welfare center employees are promoting more than 15 subsidy projects with a project cost of 6.8 billion won from the county. He said, "I would like to express my gratitude to the welfare center, which has been actively carrying out projects for the improvement of welfare projects that are satisfactory to local residents for many years, and I hope that it will continue to play a key role in the welfare of the military."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