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립중랑노인종합복지관, 안전한 경로당을 위한 ‘안심경로당’ 방역캠페인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10/29 [16:40]


 

▲ 시립중랑노인종합복지관, 안전한 경로당을 위한 ‘안심경로당’ 방역캠페인(사진제공=시립중랑노인복지관)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시립중랑노인종합복지관(관장 조희정)은 지난 10월 22일(금)까지 중랑구 내 협약경로당 30개소를 대상으로 어르신들의 안전한 경로당 이용을 위한 ‘안심경로당’ 방역 캠페인을 펼쳤다.

 

캠페인은 사전에 경로당별 방역 모니터링을 진행하여 현장의 소리를 통해 경로당 내 방역관리의 어려움을 확인하고, 경로당의 특성상 ‘3밀(밀접·밀폐·밀집)’의 감염 위험성을 인지하여 기획하게 되었다. 더불어 경로당 임원진만 담당하는 방역관리가 아닌 회원 전체가 적극적으로 동참하는 ‘경로당 자체 안심방역’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하는데 목적을 두고 진행됐다.

 

프로그램 기획 과정에서는 지역사회 내 사업안내 및 주민참여를 위한 네이버 해피빈 온라인 모금을 진행하여 방역물품 구입을 위한 후원금을 마련할 수 있었다. 이에 협약경로당 30개소 전체를 대상으로 안전교육 및 안내문 배부, 경로당 회원 개별 ‘안심 방역 서약서’ 작성, 경로당 내 비접촉 손소독·체온계 설치를 진행하여 감염 예방과 개인 위생관리를 위한 교육 및 환경조성을 제공했다.

 

본 캠페인을 통해 ‘위드코로나(with코로나)’를 준비하는 중요한 시점에서 중랑구 내 경로당 어르신들이 안전하고 건강하게 경로당을 이용하실 수 있도록 함께 대안을 제시하고, 코로나19 장기화 상황에서 몸과 마음이 지친 경로당어르신들께 응원과 격려의 메시지가 됐다.

 

시립중랑노인종합복지관은 중랑구 내 어르신의 건강하고 행복한 노년을 위해 지속적으로 어르신의 소리를 듣고 지역사회 내 나눔 문화를 이어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사업을 기획하고, 자원을 연계할 예정이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ungnang Municipal Welfare Center for the Elderly, ‘Safe Senior Citizens Center’ quarantine campaign for a safe senior center

 

-Reporter In-Gyu Ha

(Jungnang = Break News, northeastern part of Gyeonggi) = Municipal Jungnang Senior Welfare Center (Director Hee-Jeong Cho) conducted a quarantine campaign for the ‘Safe Senior Citizens Center’ for the safe use of senior citizens’ centers at 30 convention senior citizens’ centers in Jungnang-gu until October 22 (Fri).

 

The campaign was planned in advance by monitoring the quarantine for each senior center, confirming the difficulty of quarantine management in the senior center through the sound of the field, and recognizing the risk of infection of ‘3 mils (close, closed, dense)’ due to the characteristics of the senior center. In addition, it was conducted with the purpose of making sure that the ‘Self-safety quarantine of the Senior Citizens Party itself’, in which all members actively participate, rather than quarantine management only handled by senior citizens’ executives.

 

During the program planning process, Naver Happy Bean online fundraising was conducted for local community project guidance and resident participation, so that donations could be made to purchase quarantine products. To this end, safety education and guidance were distributed to all 30 places of senior citizens per the agreement, each member of the senior citizen group wrote a 'safe quarantine pledge', and non-contact hand sanitization and thermometers were installed in the senior center to prevent infection and provide education and environment for personal hygiene management. .

 

Through this campaign, at an important point in preparing for 'with Corona', we propose alternatives so that senior citizens at senior centers in Jungnang-gu can use the senior center safely and healthily, It has become a message of support and encouragement.

 

Jungnang Municipal Welfare Center for the Elderly is planning to actively plan projects and link resources so that the elderly in Jungnang-gu can continue to listen to the voices of the elderly and continue the sharing culture in the local community for a healthy and happy old age.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