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 회장 추천도서 ‘헤이트’..“왜 혐오의 역사는 반복될까?”

노보림 기자 | 기사입력 2021/10/07 [15:54]



브레이크뉴스 노보림 기자=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SNS를 통해 추천한 도서 ‘헤이트’.

 

이 책은 2020년 티앤씨재단이 온라인으로 진행항 공감 콘퍼런스 바이어스 바이어스(Bias, by us)의 토론 내용을 담았다.

 

국내 역사, 사회 분야 교수 9명이 저자로 참여해, 인류를 고통으로 내몰았던 세계사 속 이야기와 현대 사회에 만연한 혐오 문제를 들여다보고, 미래 세대를 위해 공감과 포용 사회로 나아가는 방법을 서술했다.

 

혐오의 기원과 함께 온라인과 미디어를 통해 갈수록 교 묘해지는 혐오현상을 다룬 ‘우리 안에 숨은 혐오라는 괴물’, 종교 전쟁, 이념 갈등, 인종차별 등 세계사 속에서 여러 형태로 발생했던 혐오사건들을 조명한 ‘가슴 아픈 역사가 전해주는 메시지’, 시청자 질의응답이 이어졌던 토론 등을 담은 ‘한 걸음 더 톺아보는 혐오’ 등 전체 3개의 챕터로 구성됐다.

 

다소 무거운 주제지만 여러 명의 학자들이 혐오에 대한 역사적 근원과 최근의 국내외 사례까지 망라해 누구나 쉽게 이해할 수 있게 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실제, 이 책은 이달 6일 현재 교보문고(모바일) 인문분야 베스트셀러를 기록중에 있다.

 

한편, 티앤씨재단은 교육 불평등 해소와 공감할 줄 아는 인재 양성을 목표로 2017년 설립된 비영리 공익법인이다. 장학, 복지, 교육, 학술연구 및 지원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특히, 재단은 우리 사회 곳곳에 만연한 ‘혐오’ 문제를 치유하기 위한 화두로 ‘공감’을 제시해 왔다.

 

구체적으로 재단은 ‘바이어스 바이어스’ 공감 콘퍼런스를 시작으로, ‘아포브(APoV, Another Point of View)’ 전시회 ‘너와 내가 만든 세상’ 서울전과 제주전을 연달아 개최했다.

 

네이버의 메타버스 플랫폼 ‘제페토’ 상에서 전시회를 갖고 작품을 NFT(대체불가토큰)로 판매하는 등 새로운 시도를 통해 큰 호응을 거둔 바도 있다. ‘아포브’는 다른 생각에 대한 이해와 포용을 뜻하는 티앤씨재단의 공감 프로젝트명이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ey Tae-won’s recommended book ‘Hate’.. “Why does the history of hate repeat?”
-Reporter No Bo-rim

 


‘Hate’, a book recommended by SK Group Chairman Chey Tae-won through SNS.


This book contains the discussion of Bias, by us, an online empathy conference hosted by the TNC Foundation in 2020.


Nine professors from domestic history and society participated as authors to examine the stories of world history that drove mankind to suffering and the hate problem prevalent in modern society, and describe how to move toward a society of empathy and inclusiveness for future generations.


'The monster of hate hidden within us', which deals with the phenomenon of hate that is becoming more sophisticated through online and media, along with the origin of hate, and ' which shed light on hate incidents that have occurred in various forms in world history such as religious wars, ideological conflicts, and racism. It consists of a total of three chapters, including 'A message from a heartbreaking history' and 'Hate to look one step further', which contains a discussion that followed questions and answers from viewers.


Although it is a rather heavy topic, several scholars are acclaimed for making it easy for anyone to understand by covering the historical sources of hate and recent domestic and international cases. In fact, as of the 6th of this month, this book is recording the bestseller in the humanities field at Kyobo Bookstore (mobile).


Meanwhile, the TNC Foundation is a non-profit public interest corporation established in 2017 with the goal of resolving educational inequality and nurturing talented people who can empathize. It conducts scholarship, welfare, education, academic research and support projects.


In particular, the foundation has presented 'empathy' as a topic to heal the problem of 'hate' that is prevalent in various parts of our society.


Specifically, the foundation held the 'Bias Buyers' Sympathy Conference, followed by the 'APoV (Another Point of View)' exhibition 'The World Made by You' in Seoul and Jeju.


It has also been well-received through new attempts such as holding an exhibition on Naver's metaverse platform 'ZEPETO' and selling works as non-fungible tokens (NFTs). ‘Apove’ is the name of the empathy project of the TNC Foundation, which means understanding and embracing other idea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