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전주비빔밥축제… 9일 '개막'

31일까지 4주간, 매주 토ㆍ일요일 위크제 형식

이요한 기자 | 기사입력 2021/10/07 [12:31]

 

▲  '2021 전주비빔밥축제'가 오는 9일부터 31일까지 4주간 매주 토ㆍ일요일 한옥마을 향교 일원에서 ▲ 비빔위크(커플의 날) ▲ 비타민위크(아내의 날) ▲ 단백질위크(남편의 날) ▲ 월드위크(가족의 날) 등 매주 다른 주제로 Day 프로그램과 특별ㆍ상시 프로그램ㆍ특별전시 등이 소규모 사전예약제 및 비대면 온라인으로 개최된다.   (2021 전주비빔밥축제 행사장 위치도)                                                                                            / 자료제공 = 전주시청     © 김현종 기자

 

 

 

 

 

 

 

유네스코 음식창의도시 전주를 대표하는 미식축제인 '전주비빔밥축제'4주간 '위크제형식으로 재탄생된다.

 

7일 전북 전주시는 "'2021 전주비빔밥축제'를 오는 9일부터 31일까지 4주간 매주 토일요일 한옥마을 향교 일원에서 소규모 사전예약제 및 비대면 온라인으로 개최한다"고 밝혔다.

 

'월드 비빔위크(World Bibim Week)'을 부제로 개최될 올해 축제는 비빔밥이라는 음식이 아닌 '비빔'을 뜻하는 어울림에 초점을 맞추는 동시에 ''에 집중해 비빔위크(커플의 날) 비타민위크(아내의 날) 단백질위크(남편의 날) 월드위크(가족의 날) 등 매주 다른 주제로 Day 프로그램과 특별상시 프로그램특별전시 등으로 꾸며진다.

 

커플의 날로 운영되는 첫째 주 비빔위크는 커플이 인생 뷰(view) 맛집에 초대돼 요리사의 코스요리를 누릴 수 있는 '인생맛찬'프로그램이 대표적이다.

 

아내의 날로 지정된 둘째 주 비타민위크의 경우 아내의 스트레스를 확 날려주고 다이어트 걱정 없이 맘껏 즐길 수 있는 건강한 음식들이 소개된다.

 

'건강맛찬'프로그램은 채식을 경험해보고 싶거나 건강한 음식을 맛보고 싶은 사람들을 위한 채식 음식과 지역 식재료로 만든 포케(날생선 샐러드)와 각양각색의 샐러드 등이 선 보인다.

 

특히 사찰음식 명장 '대안스님'미식예술 미담명상 미식채식으로 구성된다.

 

남편의 날로 운영되는 셋째 주 단백질위크는 육즙 가득한 고기의 진한 맛을 입맛에 맞춰 골라 먹을 수 있는 '고기맛찬'이 준비된다.

 

마지막 넷째 주는 동서양의 맛과 문화를 만나볼 수 있는 '월드위크'로 진행된다.

 

월드위크는 '미식 할로윈''부모님과 식사를'등의 프로그램과 캠페인이 펼쳐질 예정이다.

 

특히 올해 비빔밥축제 상시 프로그램은 전주음식 명인과 함께하는 '맛 콘서트 및 체험'음 식을 맛보며 공연을 즐기는 '맛콘'색다른 음식과 함께하는 무성무선영화관인 '미식영화관'고즈넉한 한옥 공간에서 음식을 즐기는 '한옥피크닉'향교길 빈 점포를 활용한 '특별전시'등도 준비돼 있다.

 

프로그램 예약 및 세부 일정 등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주비빔밥축제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전주비빔밥축제 사무국으로 문의하면 안내를 받을 수 있다.

 

2021 전주비빔밥축제 류재현 총감독은 "올해 전주비빔밥축제는 모두의 입맛을 저격하는 완전히 새로운 모습의 미식 축제이자 지역과 상생하는 축제로 준비하고 있다""지역 조리 관련 학과 출신의 MZ세대 젊은 요리사와 젊은 기획자 육성 및 지역의 맛집들을 소개하는 데 주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2021 Jeonju Bibimbap Festival'Opening' on the 9th

4 weeks until the 31st, every Saturday and Sunday week system

 

Reporter Yohan Lee

 

The 'Jeonju Bibimbap Festival', a gourmet festival representing Jeonju, the UNESCO City of Creative Food, will be reborn in the form of a 'Week Festival' with a four-week schedule.

 

Jeonju, Jeollabuk-do, announced on the 7th, "The '2021 Jeonju Bibimbap Festival' will be held every Saturday and Sunday for 4 weeks from the 9th to the 31st at the Hanok Village Hyanggyo area through a small reservation system and non-face-to-face online."

 

This year's festival, which will be held under the subtitle of 'World Bibim Week', will focus on 'taste' while not focusing on the food of bibimbap, but on 'bibim' Bibim Week (Couple's Day) Vitamin Week (Wife's Day) Protein Week (Husband's Day) World Week (Family Day), etc., are decorated with Day programs, special, regular programs, and special exhibitions with different themes every week.

 

The first week of Bibim Week, which is run as a couple's day, is a representative example of the 'Delicious Life' program, where couples are invited to a restaurant with a view of life and enjoy the chef's course dishes.

 

In the case of Vitamin Week, the second week designated as Wife's Day, healthy foods that can be enjoyed without worrying about diet and relieve stress from the wife are introduced.

 

The 'Healthy Delicious' program offers vegetarian food for those who want to experience vegetarianism or taste healthy food, as well as poke (raw fish salad) made with local ingredients and a variety of salads.

 

In particular, it is composed of gourmet art midam meditation gourmet vegetarian food by 'Daean Monk', a famous temple food master.

 

In the third week of Protein Week, which is run as Husband's Day, 'Meat-Chicken' will be prepared, allowing you to choose the rich flavor of juicy meat to your taste.

 

The last and fourth week is 'World Week', where you can meet the tastes and cultures of the East and the West.

 

World Week will feature programs and campaigns such as 'Gourmet Halloween' and 'Dining with Parents'.

 

In particular, this year's Bibimbap Festival regular program is 'Taste Concert and Experience' with Jeonju food masters 'Matcon' where you can enjoy performances while tasting food 'Gourmet Cinema', a silent wireless movie theater with unique food Food in a quiet hanok space 'Hanok Picnic' to enjoy A 'special exhibition' using empty stores on Hyanggyo-gil is also available.

 

For other details such as program reservations and detailed schedules, please refer to the Jeonju Bibimbap Festival website or contact the Jeonju Bibimbap Festival Secretariat for guidance.

 

2021 Jeonju Bibimbap Festival General Director Ryu Jae-hyeon said, "This year's Jeonju Bibimbap Festival is preparing as a completely new gastronomic festival that targets everyone's taste buds and a festival that coexists with the region." We will focus on nurturing planners and introducing local restaurants."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북판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