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영만 감독 연출 '숲속의 빈터' 국제단편영화제 베스트 모바일 부문상

이번 영화제 시즌 25개국에서 단편영화들 출품

박정대 기자 | 기사입력 2021/09/27 [12:15]

▲ 숲속의 빈터     ©브레이크뉴스

와이엠케이필름(YMK Films)과 부일콘텐츠(Buil Contents)제작 씨네허브 배급, 강영만(Young Man Kang) 감독이 연출한 단편영화 <숲속의 빈터 A Clearing in the Forest>가 2021년 9월 26일 할리우드 Independent Shorts Awards (2021 September) 국제단편영화제에서 베스트 모바일(Best Mobile Short)부문 Platinum Award를 수상했다.

 

이번 영화제 시즌은 25개국에서 단편영화들이 출품 되었으며 <숲속의 빈터>는 이 수상의 결과로 국제 단편영화제에서 서서히 초청이 이어지고 있다.

 

강영만 감독이 밝힌 기획의도에 따르면, 독일의 철학자 하이데거는 "미답의 사유의 숲길에서 그는 존재를 물으면서 존재를 만나고자 한다" 라고 했다. 리진은 주인공 이름인 동시에 120년전에 조선여인 최초로 파리에 방문한 근대여성이다.  '리진' 소설을 통해 과거와 현재의 인물이 동화되고, 현재의 리진은 또한 평행 우주의 또 다른 존재인 리진을 꿈 매개체를 통하여 만난다. 숲속의 빈터 소설책을 통하여 동 인물들이 서로 다른 시공을 초월하여 동화되는 소설같은 서정적인 영화. 리진역은 정은정 배우가 음악은 정원철 작곡가, 장소는 관악산 둘레길에서 촬영 되었고, 모바일 규격에 맞게 세로화면 버티컬(Vertical) 화면규격으로 삼성갤럭시 S20 스마트폰으로 촬영했다. 

 

스마트폰의 발전과 언택트(Untact)시대에 초저예산 단편과 웹드라마들이 만들어지기에 적합하다고 본다. 그러나 배우와 스탭진이 적은 숫자라도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키며 제작에 임해야 된다. <숲속의 빈터>는 현재 유튜브에서 서치에 <숲속의 빈터 A Clearing in the Forest>을 치면 본편을 볼 수 있다. 

 

▲ 강영만 감독.     ©브레이크뉴스

 

Directed by Kang Young-man, 'Place in the Woods' International Short Film Festival Best Mobile Category

Short films submitted from 25 countries during this festival season

-Reporter Park Jeong-dae

 

Produced by YMK Films and Buil Contents, distributed by Cinehub, and directed by Young Man Kang, the short film <A Clearing in the Forest> will be released on September 26, 2021 in Hollywood Independent Shorts. Awards (2021 September) Won the Platinum Award for Best Mobile Short at the International Short Film Festival.

 

Short films from 25 countries were submitted for this festival season, and as a result of this award, <Clear in the Woods> is gradually being invited to international short film festivals.

According to the planning intentions revealed by director Kang Young-man, German philosopher Heidegger said, "On a forest road of unexplored thought, he wants to meet existence by asking about existence." Ri Jin is her main character's name and at the same time, a modern woman who first visited Paris 120 years ago. Through the novel 'Rijin', the characters of the past and present are assimilated, and the present Rijin also meets Rijin, another being in the parallel universe, through a dream medium. A novel-like lyrical film in which the same characters transcend different time and space and assimilate through a novel book on a glade in the woods. The role of Ri Jin was taken by actress Jeong Eun-jung, music by Jeong Won-cheol, and filmed at Gwanaksan Dulle-gil.

 

I think it is suitable for making ultra-low budget shorts and web dramas in the age of untact and the development of smartphones. However, even if the number of actors and staff is small, it is necessary to strictly follow the quarantine rules and work on the production. <Clearing in the Forest> is currently available on YouTube by typing <A Clearing in the Forest> in search to see the main story.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