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보건소, AI-IOT 활용 어르신 건강관리서비스 운영

비대면 어르신 건강관리서비스 시범사업 참여자 모집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9/07 [18:15]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 영동군은 인공지능(AI).사물인터넷(IoT) 기술을 활용한 비대면 어르신 건강관리서비스 참여자 100명을 이달부터 선착순 모집한다고 밝혔다. 이 건강관리서비스는 영동군이 2021년 보건복지부 공모사업에 도내 최초로 선정되어 시범사업으로 추진되는 사업이다.

 

지역 노인을 대상으로 기존 방문건강관리사업 운영의 노하우를 담아, ICT(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해 지속 가능한 비대면 건강관리서비스를 6개월간 시범적으로 실시할 예정이다.

 

모집 대상자는 안드로이드 스마트폰을 소지하고 있는 만성질환 및 건강행태 개선이 필요한 만65세 이상 영동군민이다. 방문건강관리사업 등록자는 신청시 우선 선정된다.

 

다만, 아이폰 사용자, 노인장기요양등급자, 국민건강보험공단 만성질환 자가측정기기 지원 대상자, 보건소 모바일 헬스케어 참여자는 제외된다.

 

참여자로 선정되면 기본형으로 활동량계 , 블루투스 체중계가 지급되며, 건강위험요인여부에 등에 따라 블루투스 혈압계, 혈당계, 독거노인에게 AI 스피커가 추가 지급된다.

 

대상자는 제공받은 건강측정기기를 통해 평소 혈압.혈당수치 등을 스스로 측정하고, 보건소 전담팀은 모바일 앱과 스마트기기를 통해 시스템으로 실시간 확인후, 건강상담, 건강미션 등 비대면 맞춤형 건강관리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군 관계자는 “스마트폰과 정보통신기술을 활용한 체계적인 건강관리 서비스로 군민들이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지역 주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영동군보건소 방문보건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Yeongdong-gun Public Health Center operates AI-IOT-based health management service for the elderly

Recruitment of participants in the non-face-to-face elderly health care service pilot project

-im changyong reporter

 

Yeongdong-gun, Chungcheongbuk-do announced that it will recruit 100 non-face-to-face elderly health care service participants using artificial intelligence (AI) and Internet of Things (IoT) technology from this month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This health management service is a pilot project in which Yeongdong-gun was selected for the first time in the province for the Ministry of Health and Welfare open call project in 2021.

 

With the know-how of operating the existing visiting health care business for the local elderly, the company plans to implement a sustainable non-face-to-face health care service using ICT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y) for six months on a trial basis.

 

The target audience is Yeongdong-gun residents over the age of 65 who have an Android smartphone and need to improve their health behavior and chronic diseases. The registrants for the visiting health management business are first selected when applying.

 

However, iPhone users, seniors with long-term care ratings, people eligible for support for self-measurement devices for chronic diseases from the National Health Insurance Corporation, and participants in mobile health care at public health centers are excluded.

 

If selected as a participant, an activity meter and a Bluetooth scale are provided as basic types, and an AI speaker is additionally provided to the elderly living alone, such as a Bluetooth blood pressure monitor, blood sugar meter, and other health risk factors.

 

Subjects measure their own blood pressure and blood sugar levels on their own through the provided health measuring device, and the public health center team checks the system in real time through mobile apps and smart devices, and provides non-face-to-face customized health management services such as health counseling and health missions. will provide

 

A military official said, "We will do our best to help the military people lead a healthy and happy old age through systematic health management services using smartphones and information and communication technology." "We expect a lot of interest and participation from local residents." For more information, please contact the Visiting Health Team at the Yeongdong-gun Public Health Center.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