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인당 25만원 국민지원금 기준 확정..제외 대상은?

2020년 재산세 과세표준 합계액 9억원 및 금융소득 합계액 2000만원 초과 제외

문홍철 기자 | 기사입력 2021/07/26 [13:58]

 

  © 기획재정부


브레이크뉴스 문홍철 기자=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국민들에게 지급되는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기준이 확정됐다.

 

정부는 26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안도걸 기획재정부 제2차관 주재로 추경 주요 부처와 ‘2차 추경 범정부 TF’ 3차 회의를 개최하고, ‘코로나19 피해지원 3종 패키지 시행계획’을 발표했다.

 

먼저, 이번 국민지원금은 올 6월분 건강보험료 합산액이 하위 80% 이하에 해당하는 경우 지급된다. 지원대상 가구구성은 올 6월 30일 기준 세대별 주민등록표상 가구원을 적용하는 것을 원칙으로 했다. 단, 6월 30일 이후 출생 등 불가피한 가구특성 변경요인은 예외로 인정한다.

 

직장가입자만 놓고 보면 △2인 가구 19만1100원 △3인 가구 24만7000원 △4인 가구 30만8300원 5인 가구 38만200원 등이 기준선이다.

 

지역가입자의 경우 △2인 가구 20만1000원 △3인 가구 27만1400원△ 4인 가구 34만2000원 5인 가구 42만300원 등이 기준선이다.

 

직장가입자와 지역가입자가 함계 있는 혼합 가구는 △2인 가구 19만4300원 △3인 가구 25만2300원 △4인 가구 32만1800원 △5인 가구 41만4300원을 기준으로 잡으면 된다.

 



1인 가구와 맞벌이 가구는 가구별 특성을 고려해 국회에서 변경된 내용에 따라 특례 기준을 적용했다.

 

1인 가구의 경우 노인과 비경제활동인구가 많다는 특성을 반영해 연 소득 5000만원 이하에 지급하기로 했다.

 

맞벌이 가구는 가구원 수를 1명 추가해서 기준을 산정했다. 일례로, 맞벌이 4인 가구 직장인은 30만8300원이 아닌 5인 가구 기준인 38만200원을 적용받게 된다. 부부와, 성인 자녀 등 가구 내 소득원이 2명 이상인 경우도 같은 사례가 적용된다.

 

아울러 정부는 고액자산가는 이번 국민지원금 지원 대상에서 제외하기로 했다.
 
가구 구성원의 2020년 재산세 과세표준 합계액이 9억원 초과하거나, 가구 구성원의 2020년 금융소득 합계액이 2000만원을 초과하는 경우다.

 

부부 공동명의인 경우 부부 각각의 과세표준 합계 기준 9억원을 적용한다. 과세표준 9억원은 공시지가 15억원 이상, 시가 20억원에서 22억원 사이에 해당한다.

 

금융소득 2000만원은 금리 연 1.5% 가정시 예금 13억원에 해당하는 수치다.

 

이번 지원금은 가구 소득 하위 80% 이하, 1인 가구 및 맞벌이 가구 특례적용 등을 감안 시 약 2034만 가구가 지원받을 것으로 추정된다.

 

2002년 12월 31일 이전 출생자는 개인별 신청·지급되며, 미성년자는 주민등록 세대주가 신청하고 지급받을 수 있다.

 

지급방식은 2020년 전국민재난지원금과 동일하게 온·오프라인에서 신청, 신용·체크카드, 선불카드 및 지역사랑상품권 등을 선택해 수령할 수 있다.

 

정부는 명단확정, 조회시스템 마련 등 사전 준비 등을 거쳐 내달 하순 지급할 계획이나, 지급시점은 방역당국 협의 등을 거쳐 최종 결정할 방침이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Determination of the national subsidy standard of 250,000 won per person.
-Reporter Moon Hong-cheol

 

The standard for the ‘Corona Win-Win National Support Fund’, which is paid to people suffering from the prolonged COVID-19, has been finalized.

 

On the 26th, the government held the 3rd meeting of the 'Second Supplementary Budget Pan-Government TF' with major additional budget ministries presided over by the 2nd Vice Minister of Strategy and Finance Ando-geol at the Government Complex Sejong on the 26th and announced the 'Corona 19 Damage Support 3-Type Package Implementation Plan.

 

First, this national subsidy will be paid if the sum of health insurance premiums for June this year falls below the bottom 80%. As of June 30 of this year, as of June 30 of this year, the household composition targeted for support shall be applied to the household members on the resident registration table by household. However, unavoidable factors that change household characteristics, such as those born after June 30, are recognized as exceptions.

 

In terms of job subscribers alone, △2 person households: 119,100 won △3 person households: 247,000 won △4-person households: 308,300 won, and 5-person households, 380,200 won, etc.

 

For regional subscribers, △2 person households: 201,000 won △3 person households: 270,400 won △ 4-person households: 342,000 won △ 5-person households, 42,300 won, etc.

 

Mixed households with both work and local subscribers can be calculated based on △2 person households: 194,300 won, △three-person households: 254,300 won, △4-person households, 321,800 won, and △5-person households, 414,300 won.

 

For single-person households and dual-income households, special standards were applied according to the changes made by the National Assembly in consideration of the characteristics of each household.

 

In the case of single-person households, considering the characteristics of the elderly and the economically inactive population, it was decided to pay 50 million won or less per year.

 

For dual-income households, the standard was calculated by adding one more member. For example, an office worker in a four-person household will receive 388,200 won, which is the standard for a five-person household, instead of 308,300 won. The same case applies if there are two or more sources of income in the household, such as a married couple and adult children.

 

In addition, the government decided to exclude high-value assets from the national subsidy support.
 
When the total amount of the 2020 property tax base of household members exceeds 900 million won, or the total amount of financial income in 2020 of household members exceeds 20 million won.

 

In the case of a married couple's joint name, 900 million won based on the total tax base of each couple is applied. The tax base of 900 million won corresponds to the official land price of 1.5 billion won or more, and the market price is between 2 billion won and 2.2 billion won.

 

Financial income of 20 million won is equivalent to 1.3 billion won in deposits assuming an interest rate of 1.5% per annum.

 

It is estimated that 20.34 million households will receive this subsidy, considering the lower 80% of household income and the special application of single-person households and dual-income households.

 

Individuals born before December 31, 2002 can apply and receive payment individually, and minors can apply and receive payment by the head of a resident registration household.

 

The payment method is the same as the 2020 National Disaster Fund, and you can apply online or offline, choose credit/debit cards, prepaid cards, and local love gift certificates.

 

The government plans to pay the payment at the end of next month after prior preparations such as confirming the list and preparing an inquiry system, but the timing of payment will be finalized after consultation with the quarantine authoritie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