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천군, 제22회 향수사진 전국공모전 성료

정영철씨 작품, ‘전통의 맛’ 금상 수상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6/18 [21:12]

▲ 정영철씨 금상 수상 작품, ‘전통의 맛’. (C)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정지용 시인의 대표적인 시인 ‘향수’를 주제로 22회를 이어온 ‘향수사진 전국 공모전’이 성황리에 마무리되었다.

 

이번 공모전은 (사)한국사진작가협회 옥천지부가 주관하여 3월 15일부터 5월 17일까지 공모하였고, 코로나19 상황에도 167명, 658점이 출품되는 성과를 거뒀다.

 

출품된 작품들은 지난 5월 22일 엄정한 심사 끝에 입상작 16점, 입선작 115점이 선정되어 시상식이 17일 오후 관성회관 문화교실에서 열렸다.

 

▲ 수상작(왼쪽부터)-선해숙(은상, 자전거), 김남현(은상, 전통체험). (C) 임창용 기자


정영철 씨의 ‘전통의 맛’이 금상의 영예를 안은 것을 비롯해 은상에 선해숙(자전거), 김남현(전통체험)이, 동상에 양미숙(우리의 멋), 고영희(즐거운 하루), 황용구(갯벌작업) 등이 수상의 기쁨을 누렸다.

 

군에 따르면 정영철 작가의 ‘고향의 맛’은 구도나 내용면에서 완벽한 작품으로 금상에 수상되었으며, 선해숙 작가의 ‘자전거’는 구도나 내용면에서 틀을 벗어난 작품으로 즉 실험정신이 강한 작품으로 은상에 선정되었다고 밝혔다.

 

이들 수상자들에게는 김재종 옥천군수를 비롯해 임만재 옥천군의회 의장, 유정현 문화원장, 유정현 옥천예총 회장 등이 시상자로서 금상 100만원, 은상 50만원, 동상 20만원과 상장을 전달하였다.

 

시상식에 참석한 김재종 옥천군수는 “코로나19로 위축되고 사회적 거리두기로 벌어진 우리의 간극을 향수를 주제로 한 따뜻한 작품들이 메꿔주는 것만 같다.”며 소감을 표하였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Okcheon-gun, the 22nd Perfume Photo National Contest successfully completed

Jung Young-cheol's work won the gold prize for 'Taste of Tradition'

Amid the COVID-19 situation, a total of 658 points were applied.

-im changyong reporter

 

The 22nd ‘Nationwide Perfume Photo Contest’ was successfully completed under the theme of ‘Perfume’, a representative poet of poet Ji-yong Jeong.

 

This contest was hosted by the Okcheon Branch of the Korea Photographers Association, and the contest was held from March 15 to May 17, and 167 people and 658 photos were submitted despite the COVID-19 situation.

 

After rigorous screening on May 22, 16 winning works and 115 winning works were selected, and an awards ceremony was held on the afternoon of the 17th at the Kwanseong Hall Cultural Classroom.

 

Jeong Yeong-cheol's 'Taste of Tradition' was awarded the gold medal; Seon Hae-suk (bicycle) and Kim Nam-hyeon (traditional experience) received silver prizes; Yang Mi-sook (our beauty), Ko Young-hee (a happy day), Hwang Yong-gu (tidal flat work) ) and others enjoyed the award.

 

According to the military, 'Taste of Hometown' by Jung Young-cheol was awarded the Gold Prize as a perfect work in composition and content, and 'Bicycle,' by Seon Hae-sook, is a work that goes beyond the framework in terms of composition and content, that is, a work with a strong experimental spirit. It was announced that he was selected for the Silver Award.

 

To these winners, Okcheon County Mayor Kim Jae-jong, Okcheon County Council Chairman Im Man-jae, Cultural Center Director Yoo Jeong-hyeon, Okcheon Arts Council President Yoo Jeong-hyeon, etc. presented gold prizes of 1 million won, silver prizes of 500,000 won, bronze prizes of 200,000 won and certificates as presenters.

 

Kim Jae-jong, the mayor of Okcheon, who attended the awards ceremony, expressed his feelings, saying, “It seems that warm works with the theme of nostalgia are filling the gap between us due to the COVID-19 and social distancing.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