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대, 2학기 전면 대면수업 교과목 확대

안전 최우선, 수업 운영 계획 발표

임창용 기자 | 기사입력 2021/06/18 [19:58]

▲ 충북대는 2021학년도 2학기부터 전면 대면수업 교과목을 확대 운영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C) 임창용 기자


【브레이크뉴스 충북】임창용 기자=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가 코로나19의 확산이 지속되는 가운데 학생들을 안전하게 보호함과 동시에 양질의 수업을 제공하고자, 2021학년도 2학기부터 전면 대면수업 교과목을 확대 운영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충북대는 그동안 비대면 수업을 원칙으로, 실험실습교과목 등 일부 수업만 대면수업으로 운영해왔으나 비대면 수업에 따른 수업의 질 저하, 신입생 중도 포기율 증가 등 문제가 지속적으로 발생해왔다. 이에 충북대는 감염으로부터 학생들을 안전하게 보호하면서 양질의 수업을 제공할 수 있도록 2021학년도 2학기에는 전면 대면수업 교과목을 확대하고, 다양한 병행수업 방안을 마련해 비대면 원격수업은 일부만 허용할 방침이다.

 

충북대학교는 강의실 수용인원 대비 수강생 수가 50%이하인 경우 전면 대면수업 원칙을 적용하기로 하였다. 또한 1,2학년 저학년생들의 소속감 및 대학생활 이해도를 높이기 위해 저학년생의 주요 수강과목인 개신기초교양 교과목은 전 교과목(150개과목)을 거리두기가 가능한 대형강의실에 배치하여 전면 대면수업으로 진행한다.

 

강의실 내 밀집도 분산을 위해 대면과 비대면 수업의 병행 실시도 가능하다. 반면 비대면 수업은 일부만 허용한다. 강의실 수용인원 대비 수강인원이 50%가 초과되는 경우에는 비대면 수업이 가능하나 대면수업이 불가피할 경우 수강생들이 모두 동의하는 경우 대면 또는 병행수업이 가능하다.

 

또한, 일부 강의실에 실시간 생방송시스템을 구축한다. 이를 통해 수강인원이 강의실 수용인원의 50%를 초과하여 대면수업으로 진행할 수 없는 대형 강의의 경우 일부 학생은 강의실에서 대면으로, 나머지 학생들은 ZOOM을 통해 비대면으로 동시 수강이 가능하게 된다.

 

더불어 현재 코로나19의 확산현황 등을 고려해 볼 때 코로나 이전의 상황처럼 완벽한 대면수업의 진행이 어려워 2021학년도 2학기에 한해 완화된 성적부여 기준을 연장 적용하기로 했다.

 

김수갑 충북대 총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비대면 수업이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 캠퍼스에도 와보지 못한 학생들이 많아 안타깝다. 이번 2학기부터는 대면수업을 확대하여 수업의 질을 높이는 동시에 코로나19 방역을 지속적으로 강화하여 안전한 학업분위기 조성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Chungbuk National University expands all face-to-face classes in the second semester

Safety first, class operation plan announced

-im changyong reporter

 

Chungbuk National University (President Kim Su-gap) announced that it will expand face-to-face classes from the second semester of 2021 in order to protect students safely and provide quality classes while the spread of COVID-19 continues.

 

Chungbuk National University has operated non-face-to-face classes as a rule, and only some classes, such as lab lessons, have been operated face-to-face. Accordingly, Chungbuk National University plans to expand all face-to-face classes in the second semester of 2021 to provide high-quality classes while protecting students from infection safely, and to provide various parallel class plans to allow only some non face-to-face remote classes.

 

Chungbuk National University has decided to apply the face-to-face class principle when the number of students is less than 50% of the class capacity. In addition, in order to enhance the sense of belonging and understanding of college life of the first and second graders, the basic liberal arts courses for Reformation, which are the main courses for the lower grades, are placed in a large classroom where all subjects (150 subjects) can be kept at a distance, and face-to-face classes are conducted. do.

 

It is possible to conduct face-to-face and non-face-to-face classes at the same time to disperse the density in the classroom. On the other hand, non-face-to-face classes are only partially allowed. Non-face-to-face classes are possible when the number of students exceeds 50% of the class capacity. However, if face-to-face classes are unavoidable, face-to-face or parallel classes are possible if all students agree.

 

In addition, a real-time live broadcasting system is established in some classrooms. Through this, in the case of large lectures that cannot be conducted face-to-face because the number of students exceeds 50% of the class capacity, some students will be able to attend face-to-face in the classroom, and others will be able to take it non-face-to-face through ZOOM.

 

In addition, considering the current spread of COVID-19, it is difficult to conduct perfect face-to-face classes as in the pre-COVID situation, so it is decided to extend the relaxed grading standards only for the second semester of 2021.

 

Kim Su-gap, President of Chungbuk National University, said, “It is unfortunate that there are many students who have not been able to come to campus as non-face-to-face classes are continuing due to the prolonged COVID-19. From this second semester, face-to-face classes will be expanded to improve the quality of classes, and at the same time, we will take the lead in creating a safe academic atmosphere by continuously strengthening quarantine measures against COVID-19.”

 

 

 

 

 


원본 기사 보기:충북 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