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구, 발달장애 아동.청소년 체육 프로그램 신청하세요!

코로나 장기화로 지친 발달장애 아동 및 청소년 48명 대상 체육활동 운영

하인규 기자 | 기사입력 2021/06/18 [09:04]

▲ 중랑구 발달장애 아동청소년 체육활동 참가자 모집 홍보물(사진제공=중랑구청)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 중랑구 발달장애 아동청소년 체육활동 참가자 모집 홍보물(사진제공=중랑구청) (C) 브레이크뉴스 하인규 기자


(중랑=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하인규 기자=중랑구(구청장 류경기)가 코로나19로 몸과 마음이 지친 발달장애 아동 및 청소년 48명을 대상으로 체육활동 프로그램 참가자를 모집한다.

 

올해 3월 말 기준 중랑구 발달장애인 수는 1,545명으로 그 중 만 5~17세는 290명이나 이들의 여가활동을 위한 시설이나 프로그램은 부족한 편이다. 특히, 코로나 장기화로 인해 발달장애 아동이 신체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는 더욱 줄어들었다.

 

이에 구는 지난 5월 서울시 공모 ‘2021년 발달장애인 체육활동 지원사업’에 선정되어 중랑장애인가족지원센터, 중랑구장애인체육회와 함께 이번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먼저, 중랑장애인가족지원센터(신내역로3길 40-36)에서는 ‘점핑 하이’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트램폴린 점핑 운동과 스피드 컵쌓기 운동인 ‘스포츠스태킹’을 통해 성장기 아동 및 청소년의 근육발달과 스트레스 해소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중랑구장애인체육회(봉화산로 194)에서는 ‘실내 조정’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실내 조정은 근력 및 지구력 강화, 심폐능력 향상에 효과적인 전신운동으로, 조정대회에 참가할 수 있는 기회도 주어진다.

 

모집 대상은 중랑구에 거주하는 만 5~17세 발달장애 아동·청소년이다. 각 프로그램은 6개 팀으로 구성되며, 팀별 4명씩 총 48명을 모집한다. 7월부터 연말까지 주 1회 활동할 예정이다.

 

오는 21일부터 25일까지 QR코드를 통해 선착순으로 신청을 받으며, 프로그램 중복 신청은불가하다. 세부 일정 및 신청 QR코드는 중랑구청과 중랑장애인가족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코로나 장기화로 장애아동의 외출 및 체육활동이 어려워진 상황에서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올바른 성장을 지원하고 일상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며, “앞으로도 지역 장애인의 건강증진 및 생활체육 저변 확대를 위해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9년부터 운영을 시작한 중랑장애인가족지원센터는 지난해 신내데시앙플렉스 지식산업센터로 확장이전했으며 장애인 가족사진 촬영지원, 비장애 형제자매 지원사업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중랑구장애인체육회는 지난해 10월 설립되어, 올해 생활체육 프로그램, 장애인 체육대회 개최 및 참가 지원 등 본격적인 운영을 펼친다.

 

하인규 기자 popupnews2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전문>이다.Below is the English translation of the above text by Google Translate.


Jungnang, apply for the physical education program for children and youth with developmental disabilities!
Operation of sports activities for 48 children and adolescents with developmental disabilities who are exhausted from the prolonged corona virus

 

- Reporter Ha In-gyu
(Jungnang=Break News Northeast Gyeonggi)=Jungnang-gu (Gyeonggi Ryu, head of the district) is recruiting participants for a sports activity program for 48 children and adolescents with developmental disabilities who are exhausted physically and mentally from Corona 19.

 

As of the end of March this year, the number of people with developmental disabilities in Jungnang-gu is 1,545, of which 290 are between the ages of 5 and 17, but facilities and programs for their leisure activities are insufficient. In particular, the opportunities for children with developmental disabilities to participate in physical activities have been further reduced due to the prolonged corona virus.

 

In May, the district was selected as the ‘2021 athletic activity support project for the developmentally disabled’ by the Seoul public contest and prepared this program together with the Jungnang Family Support Center for the Disabled and the Jungnang-gu Sports Association for the Disabled.

 

First, the Jungnang Disabled Family Support Center (40-36, Sinnae-ro 3-gil) operates the ‘Jumping High’ program. Trampoline jumping exercise and 'sports stacking', a speed cup stacking exercise, are expected to help children and adolescents in their growth stages to develop their muscles and relieve stress.

 

Jungnang-gu Athletic Association for the Disabled (194, Bonghwasan-ro) runs an ‘indoor adjustment’ program. Indoor rowing is an effective full-body exercise for strengthening muscle strength and endurance, and improving cardiorespiratory capacity, and gives you the opportunity to participate in rowing competitions.

 

The target audience is children and adolescents with developmental disabilities aged 5 to 17 who live in Jungnang-gu. Each program consists of 6 teams, and a total of 48 people are recruited, 4 from each team. From July to the end of the year, they will be active once a week.

 

Applications will be accepted on a first-come, first-served basis through QR code from the 21st to the 25th, and duplicate application for programs is not allowed. Detailed schedules and application QR codes can be found on the Jungnang-gu Office and the Jungnang Disabled Family Support Center website.

 

Gyeonggi-do Ryu, Mayor of Jungnang-gu, said, “In a situation where it is difficult for children with disabilities to go out and engage in sports activities due to the prolonged corona virus, this program will support proper growth and revitalize their daily lives. We will continue to support the expansion.”

 

Meanwhile, the Jungnang Family Support Center for the Disabled, which started operating in 2019, was expanded and moved to the Sinnae Desiangplex Knowledge Industry Center last year, and various programs such as support for taking family photos of the disabled and support for brothers and sisters without disabilities are underway. Jungnang-gu Athletic Association for the Disabled was established in October of last year, and this year, it will conduct full-scale operations such as life sports programs, holding and participating in sports for the disabled.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경기동북부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