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본환 대전시의원, 코로나발 대전 학력격차 해결 앞장서...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1/06/16 [16:11]
▲ 구본환 의원 코로나19 학력격차 해소방안 모색을 위한 정책간담회 개최     © 김정환 기자


구본환 대전시의원(더불어민주당, 유성구 4) 주재로 16일 시의회 대회의실에서‘코로나19 학력격차 해소방안 모색을 위한 정책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코로나19로 인한 대전 지역 학력격차 실태를 파악하고 개선 방안을 강구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제발표를 맡은 신소영(사교육걱정없는세상) 정책팀장은 ‘코로나19 학력격차 실태와 개선 방안’이라는 주제로 코로나19 학력격차 실태를 진단하고, 지역과 학교 실정에 기반한 기초학력 진단·보정, 문제풀이식 기초학력 진단·보정 방식 개편, 방학·방과후 보충교육, 개별화 수업 체제 도입, 수업 내실화를 위한 환경 조성 등 개선 방안을 제안했다.
  
토론자로는 고유빈(대전광역시교육청 중등교육과장), 김종남(대전YMCA 사무총장), 최미자(대전둔산초등학교 교감), 최애리(학부모) 등 대전교육 관계자가 참여해 열띤 토론을 펼쳤다.

 

구본환 의원은 “코로나19로 중위층이 사라지고 학력 양극화가 날로 심화되고 있는데 그동안 우리 지역의 학력격차 실태조사는 없어 면밀한 실태조사와 함께 실효성 있는 학력격차 해소 정책이 필요한 시점”임을 강조하면서, “오늘 간담회에서 제시된 정책제안을 바탕으로 대전 지역 학생 학력격차 해소방안을 지속적으로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Daejeon City Councilor Koo Bon-hwan, takes the lead in resolving the educational gap in Daejeon caused by Corona...]


Daejeon City Councilor Koo Bon-hwan (with the Democratic Party, 4 Yuseong-gu) held a “policy meeting to explore ways to resolve the COVID-19 educational disparity” at the city council meeting room on the 16th.
This meeting was prepared to understand the current situation of the educational disparity in Daejeon due to COVID-19 and to come up with ways to improve it.

Shin So-young (a world without worries about private education), who was in charge of the topic presentation, diagnoses the current situation of the COVID-19 educational gap under the theme of 'COVID-19 academic achievement gap and measures to improve it', and diagnoses, corrects, and solves problems based on local and school conditions. It suggested improvement measures such as reorganizing the method of diagnosing and correcting basic academic ability, supplementary education after vacation and after school, introducing an individualized class system, and creating an environment for substantive class improvement.
Daejeon education officials such as Koh Yu-bin (head of the Secondary Education Division, Daejeon Metropolitan City Office of Education), Kim Jong-nam (the general secretary of Daejeon YMCA), Choi Mi-ja (the vice principal of Daejeon Dunsan Elementary School), and Choi Ae-ri (parents) participated in a heated discussion.

Rep. Koo Bon-hwan emphasized, “The middle class is disappearing due to Corona 19 and the polarization of educational background is getting worse day by day. Based on the policy proposals presented in the Seoul Metropolitan Government, we will continue to seek ways to resolve the educational gap between students in Daejeon.”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