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2021년 포천시 사회적경제 창업교육 심화과정’ 수료식 개최

소셜미션 공모사업에 도전할 수 있는 기회 제공

김현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6/14 [13:59]

▲ 2021년 포천시 사회적경제 창업 교육 수료식 개최 <사진제공=포천시> (C) 경기북부 브레이크뉴스


[김현우 기자 = 경기북부] 지난 10일 포천시는 포천시공동체지원센터 대강당에서 ‘2021년 포천시 사회적경제 창업교육 심화과정’ 수료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포천시 사회적경제 창업 교육은 지난 4월 21일부터 6월 10일까지 비대면 온라인 교육과 대면교육, 퍼실리테이터학습 등 총 13회에 걸쳐 진행됐으며, 신청자 79명 중 기초 15명, 심화 24명 등 총 39명의 예비창업자를 배출했다고 했다.

 

수료생 전원이 교육을 신청하여 수료한 (가칭)학교시설지원 사회적협동조합의 리더 김재철씨는 “같은 꿈을 꾸고 고민하면서 사업모델을 구상했다.”라며 “사회적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현실적 교육이었다.”고 소감을 말했다.

 

이번 사회적경제 창업 교육을 이수한 팀에게는 ‘경기도 사회적경제 창업오디션’ 및 ‘고용노동부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 예비창업 과정’ 등의 소셜미션 공모사업에 도전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고 했다.

 

한편, 포천시는 공모사업을 통해 지역사회의 다양한 문제를 해결해 나갈 사회적경제 창업자(팀)를 오는 25일까지 모집하고, 참가 신청 자격은 2018년부터 2021년까지 포천시 사회적경제 창업아카데미 및 심화 과정을 이수한 팀에 한하며, 선정 시 7백만 원의 사업개발비를 지원하고, 또한 지역 내 사회적경제기업을 꿈꾸는 예비창업팀 5개소를 선발해 공유사무실을 하반기에 제공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hhxh0906@naver.com

 

*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Pocheon City, ‘2021 Pocheon City Social Economy Entrepreneurship Intensive Course’ Completion Ceremony Held

 

Opportunity to challenge social mission competition

 

[Reporter Kim Hyun-woo = Northern Gyeonggi] On the 10th, Pocheon City announced that it held a completion ceremony for the ‘2021 Pocheon Social Economy Startup Education Intensive Course’ at the auditorium of the Pocheon City Community Support Center.

 

Pocheon City Social Economy Startup Education was held 13 times, including non-face-to-face online education, face-to-face education, and facilitator learning from April 21st to June 10th. It is said that it has produced several prospective entrepreneurs

 

Kim Jae-cheol, the leader of the (tentative name) school facility support social cooperative, where all the graduates applied for and completed the education, said, “We dreamed the same dream and devised a business model while thinking about it.” “It was a realistic education that could realize social value.” he said his feelings.

 

Teams who have completed this social economy start-up education will be given the opportunity to challenge social mission competition projects such as ‘Gyeonggi-do Social Economy Startup Audition’ and ‘Ministry of Employment and Labor’s Social Entrepreneur Development Project Preliminary Startup Course’.

 

Meanwhile, the city of Pocheon is recruiting social economy founders (teams) who will solve various problems in the local community through the open call project by the 25th, and the qualification for participation is those who have completed the Pocheon City Social Economy Startup Academy and in-depth course from 2018 to 2021. Limited to the team, 7 million won will be provided for business development expenses when selected, and 5 preliminary startup teams dreaming of becoming a social economy enterprise in the region will be selected and provided with a shared office in the second half of the year.

 

hhxh0906@naver.com

 


원본 기사 보기:경기북부브레이크뉴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