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선화동 ‘대전 해모로 더 센트라’ 862세대 분양예정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1/05/17 [17:52]

 

▲ 대전 해모로 더 센트라 조감도     © 김정환 기자


한진중공업 건설부문이 대전 중구 선화동에'대전 해모로 더 센트라’ 862세대를 이달 말 분양예정이다.

 

‘해모로’ 브랜드는 지난 2006년에 런칭한 한진중공업의 주택브랜드로 순 우리말 ‘해’와 무리라는 뜻을 갖고 있는 ‘모로’의 합성어로 고객을 생각하는 따뜻한 주거공간의 의미를 담고 있다.

 

또한 대전 중구의 중심에서 생활 인프라와 미래가치까지 함께 누릴 수 있는 대전 최고의 프리미엄 주거공간을 만들겠다는 의미로 <더 센트라>라는 이름을 붙였다.

 

『대전 해모로 더 센트라』는 대전시 중구 선화동 207-16번지 일원에 대지면적 35,530.6㎡, 지하 2층, 지상 29층 7개동 규모로 건립 예정이다.

 

전체 862세대중 조합원분을 제외한 일반분양분은 613세대다.

 

일반분양분의 공급면적별 세대수는 ▲39㎡ 11세대 ▲45㎡ 16세대 ▲59㎡A 92세대 ▲59㎡B 150세대 ▲73㎡ 223세대 ▲84㎡ 121세대다

 

이 단지는 전체 세대수에서 일반분양분이 차지하는 비율이 71%가 넘어 청약시 상대적으로 좋은 동/호수에 당첨될 확률도 높아 소비자들의 청약열기가 뜨거울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선화B재정비촉진구역 재개발정비사업으로 진행되는 조합 사업으로, 시행, 시공 구도의 사업보다 분양가가 저렴하다는 장점도 있다.

 
대전 선화동 일대는 최근 각종 인프라 개선 사업과 대전 도심융합특구의 직접 수혜지역으로 가장 ‘핫’한 관심을 받고 있는 지역이다.
 
대전시가 추진하고 있는 대전천 복원사업은 원도심 재생을 통한 높은 경제활성화 효과도 기대된다.
 
아울러 도심융합특구의 지정으로 선화구역은 ‘창업공간 존’으로 탈바꿈, 판교에 버금가는 첨단산업 특구로 조성될 것으로 기대돼 지역 부동산 시장도 활기를 띠고 있다.
 

『대전 해모로 더 센트라』최고 장점은 입지다.

 

대전 원도심 재개발사업으로 진행되는 만큼 우수한 교통여건은 물론, 학군, 생활 인프라등이 탁월하다.

 

교통여건은 대전 도시철도 1호선 중구청역이 직선거리 5백여미터로 가깝고, 서대전 네거리역도 직선거리 8백여 미터로 더블역세권 입지를 자랑한다.

 

여기에다 대전역과 서대전역은 물론, 대전IC와 판암IC도 인근에 위치, 광역교통망도 우수해 시내외 어디로든 이동이 편리하다.

 

뛰어난 학군은 소비자들의 구매욕구를 자극하기에 충분하다.

 

단지 서쪽에 대전 중앙초를 품은 초품아(초등학교를 품은 아파트) 단지이면서도 충남여중·고, 대성중·고가 도보거리에 위치해 위치해 자녀들의 안심통학이 가능하다.

 

생활편의시설도 풍부하다.

 

코스트코(대전점), 홈플러스(문화점), NC백화점, 세이백화점은 물론, 중구청, 대전성모병원 등이 가깝고 중앙시장과 중앙로 중심상권까지 편리하게 누릴 수 있다.

 

이 단지는 입주 후 미래가치도 뛰어나다는 게 부동산 전문가들의 설명이다.

 

인근지역에서 올해 분양예정인 선화구역, 목동4구역과 기 건설중인 목동 3구역을 포함시 3천세대 가까운 대규모 新 주거타운으로 급부상하게 돼 실수요자들의 관심이 뜨겁다.

 

지역의 부동산 전문가는 “한진중공업은 최근 실속있는 프리미엄 아파트를 표방하는 전략으로 전국 각지에서 분양을 성공적으로 이끌어왔다” 며 “대전에서도 이번 해모로 더 센트라를 시작으로 대전 지역에서의 사업영역을 넓혀가려는 전략이며, 원도심 개발사업의 일환으로 공급되는 단지인 만큼 생활 인프라가 뛰어난 도심내 신축아파트에 대한 수요가 풍부할 것으로 전망된다” 고 내다봤다.

 

한편, 견본주택은 대전 서구 탄방동 666 (탄방역 5번 출구)에 준비중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Hanjin Heavy Industries & Construction plans to sell 862 households of “Daejeon Haemoro The Centra” in Seonhwa-dong, Daejeon]

 

The construction division of Hanjin Heavy Industries & Construction is scheduled to sell 862 units of 『Daejeon Haemoro The Centra』 in Seonhwa-dong, Jung-gu, Daejeon at the end of this month.

The “Haemoro” brand is a housing brand launched by Hanjin Heavy Industries, launched in 2006, and is a compound word of “moro,” which means “sun” and “muri” in pure Korean, and contains the meaning of a warm living space that cares for customers.

In addition, it was named <The Centra> to create the best premium residential space in Daejeon, where living infrastructure and future values ​​can be enjoyed in the center of Jung-gu, Daejeon.

『Daejeon Haemoro The Centra』 is planned to be built in the area of ​​207-16, Seonhwa-dong, Jung-gu, Daejeon, with a site area of ​​35,530.6m2, 2 basement levels, and 7 buildings with 29 stories above the ground.

Out of the total 862 households, 613 households excluding union members.

The number of households by supply area for general sales is ▲39㎡ 11 units ▲45㎡ 16 units ▲59㎡A 92 units ▲59㎡B 150 units ▲73㎡ 223 units ▲84㎡ 121 units

As the ratio of general pre-sale to the total number of households in this complex exceeds 71%, there is a high probability of winning a relatively good building/lake when subscribing, so consumers' enthusiasm for subscription is expected to be hot.
In addition, as a cooperative project conducted as a redevelopment and maintenance project in the Seonhwa B reorganization promotion zone, it has the advantage that the pre-sale price is cheaper than the project of implementation and construction. 
The area around Seonhwa-dong, Daejeon, is receiving the hottest interest as a direct beneficiary of various infrastructure improvement projects and Daejeon's special downtown convergence zone.
The Daejeoncheon Restoration Project promoted by Daejeon City is expected to have a high economic revitalization effect through the regeneration of the original downtown.
In addition, with the designation of a special urban convergence zone, the Seonhwa area is expected to be transformed into a “start-up space zone,” and it is expected to be created as a special high-tech industrial zone comparable to that of Pangyo, and the local real estate market is also booming.

The best advantage of 『Haemoro the Centra of Daejeon』 is its location.

As it is progressed as a redevelopment project in the original downtown of Daejeon, it has excellent transportation conditions, as well as school districts and living infrastructure.

The traffic conditions are close to Jung-gu Office Station on Daejeon Metro Line 1 with a straight line distance of 500 meters, and Seodaejeon Intersection Station is also located in a double station area with a straight line distance of 800 meters.

In addition, Daejeon Station and Seodaejeon Station, as well as Daejeon IC and Panam IC are located nearby, and the wide-area transportation network is excellent, making it convenient to move anywhere outside the city.

A good school district is enough to stimulate consumers' buying needs.

Although it is a Chopum-a (apartment with an elementary school) in the west of the complex, it is located within walking distance of Chungnam Girls' Middle School, Daeseong Middle and High Street, so children can go to school safely.

There are also plenty of amenities for daily life.

Costco (Daejeon Branch), Homeplus (Multure Branch), NC Department Store, Say Department Store, as well as Jung-gu Office and Daejeon St. Mary's Hospital are close by, and you can conveniently enjoy the Central Market and Jungang-ro Central Business District.

Real estate experts explain that this complex has excellent future value after moving in.

In neighboring areas, including Seonhwa District, Mokdong District 4, and Mokdong District 3, which are scheduled to be sold this year, it is rapidly emerging as a large-scale new residential town with close to 3,000 households, and the interest of end users is hot.

A local real estate expert said, "Hanjin Heavy Industries & Construction has successfully led sales in all parts of the country with the strategy of advocating for a premium apartment that is affordable." As it is a complex that is supplied as part of the original downtown development project, it is expected that there will be abundant demand for new apartments in the city center with excellent living infrastructure.”

Meanwhile, a sample house is being prepared at 666, Tanbang-dong, Seo-gu, Daejeon (Exit 5 of Tanbang Station).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