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서부지역 사진전 '남양주시 초대전' 문 열어

조광한 남양주시장ㆍ권기식 한중도시우호협회장 등 50여명 참석

박정대 기자 | 기사입력 2021/05/04 [16:47]

▲ 4일 오후 개최된 중국 서부지역 사진전 개막식에서 조광한 남양주시장(왼쪽에서 다섯번째)과 권기식 한중도시우호협회장 (여섯번째) 등 참석자들이 오색테이프 커팅을 하고 있다.  ©브레이크뉴스

 

한중 문화교류의 해 기념 중국 서부지역 사진전이 4일 오후 경기도 남양주시 금곡동 소재 리멤버 1910 기념관 전시실에서 개최됐다. 이날 개막식에는 조광한 남양주시장과 권기식 한중도시우호협회장, 이철영 남양주시의회 의장, 효능 스님(태고종 재경부장), 도원 스님(김제 청운사 주지), 조광제 서울미디어대학원대학교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권기식 회장은 인사말에서 "한중 문화교류의 해를 맞아 주한 중국대사관이 주최하고 한중도시우호협회가 주관하는 중국 서부지역 사진전이 첫 지방행사로 남양주시를 찾게 됐다"며 "수도권 동북부의 중심도시로 성장하는 남양주시 초대전이 많은 시민들의 참여로 성공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리멤버 1910은 이석영 형제가 중국에서 독립운동을 위해 희생한 뜻을 기리는 기념관"이라며 "중국과 각별한 인연이 있는 곳에서 남양주 시민들을 위한 중국 서부지역 사진전을 개최하게 돼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이재정 경기도교육감은 서면 축사를 통해 "'중국 서부지역 사진전'이 열리는 '리멤버 1910'은 나라를 위해 모든 것을 바친 이석영 선생님을 되살리는 공간"이라며 "이곳에서 열리는 사진전은 더 많은 학생과 교육가족들이 가슴으로 시간을 느낄 수 있는 행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철영 남양주시의회 의장과 상진 한국불교 태고종 동방불교대학장(청련사 주지) 등도 축사를 통해 전시회 개최를 축하했다.

 

이번 전시회에는 티베트와 신장ㆍ위그르 등 중국 서부지역의 비경을 담은 사진 60점이 전시됐으며, 오는 7일까지 전시될 예정이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Opened the'Namyangju City Invitational Exhibition', a photo exhibition in western China

About 50 people, including Namyangju Mayor Jo Kwang-han and Kwon Ki-sik, president of the Korea-China Urban Friendship Association, attended-

-Reporter Park Jeong-dae

 

A photo exhibition in western China commemorating the year of cultural exchange between Korea and China was held in the exhibition room of the Remember 1910 Memorial Hall in Geumgok-dong, Namyangju, Gyeonggi-do on the afternoon of the 4th. The opening ceremony was attended by Mayor Jo Kwang-han, Kwon Ki-sik, chairman of the Korea-China Urban Friendship Association, Lee Chul-young, chairman of the Namyangju City Council, monk Hyo-jin (Tae Go-jong, head of Finance and Economy), monk Do-won (president Kim Je-cheongunsa), and director of Seoul Media Graduate School, Cho Kwang-je.

 

In his greeting, Chairman Kwon Ki-sik said, "In the year of Korea-China cultural exchange, we visited Namyangju City as the first regional event for a photo exhibition in the western part of China hosted by the Chinese Embassy in Korea and organized by the Korea-China Urban Friendship Association." We look forward to the success of the Namyangju Invitational Exhibition with the participation of many citizens."

 

"Remember 1910 is a memorial hall in honor of the sacrifices Lee Seok-young made for the independence movement in China," said Jo Kwang-han, head of Namyangju City. "It is of great significance to hold a photo exhibition for Namyangju citizens in a place with a special relationship with China. "He said.

 

Gyeonggi Superintendent Lee Jae-jung said in a written congratulatory remark, "The'Remember 1910', where the'Photo Exhibition of Western China' is held, is a space to revive the teacher Lee Seok-young who gave everything for the country." It will be an event where you can feel the feeling."

 

Chairman of Namyangju City Council Lee Chul-young and Sang-jin Taegojong of Korean Buddhism, head of the Oriental Buddhism University (Governor of Cheongnyeonsa Temple) congratulated the exhibition through congratulatory remarks.

 

In this exhibition, 60 photos of unexplored regions in western China, such as Tibet, Xinjiang, and Uigr, were exhibited, and are scheduled to be displayed by the 7th.

 

At the opening ceremony of the Western China photo exhibition held on the afternoon of the 4th, attendees, including Mayor Jo Kwang-han (fifth from left) and Kwon Ki-sik, president of the Korea-China Friendship Association (sixth), are cutting five-colored tape.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