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호중 비대위원장 "이해충돌방지법 관련 국회법 개정안-29일 본회의 의결할 것“

첫째도 둘째도 민생. 코로나로 피폐해진 삶 회복 위해 노력하겠다.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 기사입력 2021/04/23 [11:29]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장을 맡고 있는 윤호중 원내대표는 23일 오전 국회 본청 당 대표 회의실( 206호)에서 열린 비상대착위원회 회의를 통해 “이해충돌방지법과 이해충돌 관련 국회법 개정안이 어제 정무위, 운영위 통과. 법사위 자구심사 거쳐 오는 29일에는 본회의서 최종 의결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  윤호중 위원장은  “특히 모든 국회의원은 국회법 따라 내년부터 사적 이해관계를 의무등록하고 법안심사 국정감사 등에서 이해관계 있을 때 회피신청 해야 할 의무를 지게 됐다”며, “또한 국회법에 규정된 사항 외 이해충돌방지법을 동일하게 적용받아 이로써 국회의원 포함 모든 공직자의 이해충돌 논란을 해소할 수 있길 기대한다. 우리당은 이해충돌방지법과 국회법 개정에 그치지 않고 공직사회에 대한 국민 신뢰 회복 위해 입법에 더욱 매진할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윤호중 위원장은 “(이해충돌방지법과 이해충돌 관련 국회법 개정안)지난 2013년 법안이 처음 국회에 제출된 이후 8년만에 결실을 보게 되었다”며, “두 법의 통과로 사후처벌과 함께 공직자 이해충돌 사전 예방 길이 열리고 공직사회의 청렴성이 한 단계 더 도약하게 될 것이다”라고 평가했다. 

 

이어 “특히 모든 국회의원은 국회법 따라 내년부터 사적 이해관계를 의무등록하고 법안심사 국정감사 등에서 이해관계 있을 때 회피신청 해야 할 의무를 지게 됐다”며, “또한 국회법에 규정된 사항 외 이해충돌방지법을 동일하게 적용받아 이로써 국회의원 포함 모든 공직자의 이해충돌 논란을 해소할 수 있길 기대한다. 우리당은 이해충돌방지법과 국회법 개정에 그치지 않고 공직사회에 대한 국민 신뢰 회복 위해 입법에 더욱 매진할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윤호중 위원장은 “비대위에선 경청과 소통 행보를 통해 어제는 충북 방문해 민생경제의 중추인 소상공인 자영업자 분들의 애환 들었다”며, “주말엔 대구경북 찾아서 2030 청년 목소리 들을 예정이다. 첫째도 둘째도 민생. 코로나로 피폐해진 삶 회복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윤 위원장은 “지구의 날인 어제부터 이틀간 세계기후정상회의 열리고 있다. 우리나라 비롯 40개국 정상은 화상회의 통해 온실가스 감축 에너지전환 목표 등 기후변화 대응은 전 세계 정상들이 시급하게 다뤄야할 시대적 과제이다. 2050년까지 탄소 배출량 제로, 탄소중립사회 만들겠다고 정부가 국민에 약속한 만큼 이번 회의를 통해 국제사회의 탄소중립 시기 앞당겨지도록 최선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민주당도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최우선적으로 탄소중립기본법 신속히 제정. 그린뉴딜기본법과 기후위기대응법 내용 포괄하는 탄소중립기본법은 지난2월 공청회 거쳐 환노위 계류중이다. 이법은 온실가스 감축 뿐 아니라 이상기후 재난 관리와 피해방지 공정한 산업전환까지를 포괄해 그야말로 기후변화 대응의 기본법이 될 것이다.”며, “녹색융합클러스터법, 에너지 전환 지원법, 환경영향평가법 등 그린뉴딜 핵심 법안들도 중점 관리해나갈 것이다. 모든 것이 정부와 국회 노력만으로 이뤄지지 않아. 민간 기업의 인식 전환과 국민 열분 적극 동참 통해 탄소중립사회로 빨리 나아가자.”고 호소했다. hpf21@naver.com

 

*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Ho-joong Yun, Chairman of the Conflict of Interest, amendments to the National Assembly Act related to the Conflict of Interest Prevention Act-Amendment to the plenary session on the 29th"

First and second, people live. I will try to recover my life devastated by corona.

 

In addition, Ho-joong Yun, the head of the Democratic Party's emergency response committee, said, “Amendments to the Conflict of Interest Prevention Act and the National Assembly Act on Conflict of Interest passed yesterday by the Government Affairs Committee and the Steering Committee. After self-examination by the Judiciary Committee, the final decision will be made at the plenary session on the 29th.”

 

Chairman Yoon Ho-joong said, “(Amendment to the Conflict of Interest Prevention Act and the National Assembly Act on Conflicts of Interest)) The bill in 2013 was first submitted to the National Assembly, and it has come to fruition in eight years. Prevention will be opened and the integrity of the public office will take a leap forward.”

 

“Especially, all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are obligated to register their personal interests from next year in accordance with the National Assembly Act and apply for avoidance when they have an interest in bill review, state administration, etc.” It is hoped that this will allow all public officials, including members of the National Assembly, to controversy over conflicts of interest. The Uri Party will not only revised the Conflict of Interest Act and the National Assembly Act, but will continue to work harder on legislation to restore public confidence in the public office.”

 

Chairman Yoon Ho-joong said, “I visited Chungbuk yesterday through listening and communication movements on the non-competition committee and heard the sorrows of the small business owners, the backbone of the people's livelihood, and the sorrows of the self-employed people.” First and second, people live. I will try to recover my life that has been devastated by corona,” he emphasized.

 

Chairman Yoon said, “The World Climate Summit has been held for two days from yesterday, Earth Day. Responding to climate change, such as the goal of reducing GHG emissions and energy conversion through video conferencing, is an urgent task for the world's leaders to deal with. As the government has promised to the public that it will create a zero-carbon and carbon-neutral society by 2050, we will do our best to advance the carbon-neutral period of the international community through this meeting.”

 

“The Democratic Party also quickly enacted the Basic Act on Carbon Neutrality in order to respond to climate change. The Framework Act on Carbon Neutrality, which encompasses the Green New Deal Framework Act and the Climate Crisis Response Act, is pending after a public hearing in February. This law will be the basic law for responding to climate change by covering not only greenhouse gas reduction, but also disaster management and damage prevention and fair industrial transformation.” He added, “Green New Deal such as the Green Convergence Cluster Act, the Energy Conversion Support Act, and the Environmental Impact Assessment Act. Core legislation will also be focused on. Not everything is achieved through the efforts of the government and the National Assembly alone. Let's move forward quickly to a carbon-neutral society by shifting the perception of private companies and actively participating in the public enthusiasm.” hpf21@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