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4대 언론 '서울개최, 중국 서부지역 사진전' 관심 보도

중국 관영 신화통신 "한중 문화교류의 해를 맞아 각급 교류가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 소개

박정대 기자 | 기사입력 2021/04/23 [07:42]

▲ 중국 서부지역 사진전 개막식.    ©브레이크뉴스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왼쪽)와  권기식 한중도시우호협회장(왼쪽에서 2번째).   ©브레이크뉴스

 

인민일보와 신화통신, 중국중앙방송(CCTV), 중국신문주간 등 중국 유력 언론들이 지난 21일 서울에서 개막된 한중 문화교류의 해 기념 '중국 서부지역 사진전'을 크게 보도해 눈길을 끌고 있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은 21일 서울 발 보도를 통해 행사 내용을 소개하고 "한중 문화교류의 해를 맞아 각급 교류가 활성화되기를 기대한다"는 내용의 권기식 한중도시우호협회장 인사말을 보도했다.

 

인민망은 22일자 보도를 통해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와 이수성 전 국무총리, 정성호 국회 예결위원장, 호명 태고종 총무원장, 권기식 한중도시우호협회장  등의 발언을 차례로 소개하며, 정세균 전 국무총리와 이재명 경기도지사 등 대선 유력주자들이 관심을 보였다고 보도했다.

 

중국중앙방송(CCTV)는 22일자 인터넷신문인 중시신문(中視新聞) 보도에서 싱하이밍 주한중국대사와 권기식 한중도시우호협회장, 정성호 국회 예결위원장 등이 개막식 후 함께 전시회를 관람하는 사진을 싣고, 한국의 유력 인사들이 중국 서부지역의 발전상을 높이 평가했다고 보도했다.

 

중국신문망도 21일자 보도를 통해 이번 사진전이 중국 서부지역에 대한 한국 국민들의 관심을 높이고 한중 양국 국민들의 우호교류를 증진할 것이라고 긍정 평가했다.

 

중국 유력 조선어(한글) 신문인 길림신문과 흑룡강신문도 사진전 개막을 관심있게 보도했다.

 

'중국 서부지역 사진전'에 대한 중국 언론들의 높은 관심은 코로나19 상황으로 한중 문화교류가 사실상 중단된 가운데 열린 행사라는 점과 중국 정부가 50년 계획으로 추진 중인 서부대개발에 대한 한국 국민들의 관심을 높이기 위한 의도로 풀이된다.

 

아울러 미국 등 서방국가들의 주장과 달리 신장ㆍ위그르 지역이 매우 평온하고 자유롭다는 점을 강조하기 위한 의도도 담겼다는 분석이다.

 

권기식 한중도시우호협회장은 "중국 서부지역은 아름답고 이국적인 풍광을 지닌 지역이며 다양한 민족이 자신들의 정체성을 지키면서 평화롭게 공존하는 지역"이라며 "이번 사진전이 평화와 발전으로 가는 중국 서부지역의 생생한 모습을 한국 국민들에게 보여줄 것"이라고 말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으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as'Google Translate'.

 

Reported on interest in China's four major media'held in Seoul, photo exhibition in western China'

China's official Xinhua news agency "I look forward to revitalizing exchanges at all levels in the year of Korea-China cultural exchange."

-Reporter Park Jeong-dae

 

Influential Chinese media such as People's Daily, Xinhua News Agency, China Central Broadcasting System (CCTV), and China Newspaper Week are attracting attention by largely reporting the'Photo Exhibition of Western China Region' in commemoration of the year of cultural exchange between Korea and China, which opened in Seoul on the 21st.

 

China's state-run Xinhua News Agency introduced the contents of the event through a report from Seoul on the 21st and reported the greeting of Kwon Ki-sik, chairman of the Korea-China Friendship Association, saying, "We look forward to revitalizing exchanges at all levels in the year of Korea-China cultural exchange."

 

The People's Network introduced the remarks of Chinese Ambassador Xing Hai-ming, former Prime Minister Lee Soo-seong, former Prime Minister Lee Soo-seong, National Assembly Preliminary Committee Chairman Chung Seong-ho, General Secretary Homyung Tae Go-jong, and Korea-China Friendship Association President Kwon Ki-sik, and former Prime Minister Jeong Se-gyun and Gyeonggi Province It was reported that the governor and other major presidential election runners showed interest.

 

China Central Broadcasting (CCTV) posted photos of Chinese Ambassador Xing Hai-ming, President of Korea-China Cities Friendship Association, and Chung Seong-ho, chairman of the National Assembly Preliminary Committee, watching the exhibition together after the opening ceremony, in a report on the Internet newspaper Zhongxi Newspaper on the 22nd. It was reported that influential Korean figures appreciated the development of western China.

 

The Chinese newspaper network also affirmed that this photo exhibition will increase the interest of the Korean people in the western region of China and promote friendly exchanges between the people of Korea and China.

 

The leading Chinese (Korean) newspapers in China, the Jilin Newspaper and Heilongjiang Newspaper, also reported the opening of the photo exhibition with interest.

 

The high interest of the Chinese media about the'Photo Exhibition of Western China' is that it was held while cultural exchanges between Korea and China were virtually stopped due to the Corona 19 situation, and the interest of the Korean people in the Great Western Development that the Chinese government is pursuing as a 50-year plan. It is interpreted with the intention of raising it.

 

In addition, contrary to the claims of Western countries such as the United States, it is analyzed that it contains an intention to emphasize that the Xinjiang and Uigr regions are very peaceful and free.

 

Kwon Ki-sik, president of the Korea-China Friendship Association, said, "The western region of China is a region with beautiful and exotic scenery, and a region where various ethnic groups coexist peacefully while protecting their identity." I'll show it to them," he said.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