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봉길 의사 손녀 국민의힘 윤주경 의원 “ 국민통합과 화합의 명분...분열정치 멈춰라! ”

국민의힘은 공법단체인 광복회 내부의 소란을 정치적으로 선동하지 말라!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 기사입력 2021/04/22 [21:58]

국가보훈처 소속 25개 독립운동가 단체연합인 (사)항일독립선열선양단체연합(항단연, 회장 함세웅)은 22일 성명서를 통해 “국민의힘은 윤봉길 의사 손녀인 윤주경 의원을 얼굴마담으로 내세워 국민의 통합과 화합이란 거창한 명분으로 국민을 우롱하는 하수 정치를 제발 멈춰라!”고 촉구했다. 

 

함세웅 회장은 “국가보훈처 선양 단체인 항단연 소속 25개 독립운동가 단체는 선조들이 목숨 바쳐 지켜온 대한민국의 바른 역사를 위하여 친일 청산에 반대하여 소란을 일으키는 어떠한 세력도 좌시하지 않고 강력하게 대응할 것을 표명한다.”며, “친일 청산은 역사의 소명이고 국민의 명령이다! 독립운동가의 정신과 가치는 대한민국을 지키는 근간임을 명심하기를 바란다”고 대내외에 천명했다.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성명서는 “그간의 광복회 갈등 양상은 ‘친일청산’ 공약으로 압도적 지지를 받으며 당선된 김원웅 광복회장의 공약이행을 위한 정체성 확립 과정에서의 내부 진통은 공법단체인 광복회가 자체적으로 해결할 문제이지 외부에서 감 놔라 배 놔라 할 문제가 아니다.”고 선을 그었다.  

 

이어 “지난 2020년 8월 15일 75주년 광복절 경축식에서 김원웅 광복회장의 ‘친일청산’ 경축사 이후, 국민의힘과 보수언론의 도를 넘는 광복회장 인신공격을 지켜보면서 국가보훈처 산하 25개 독립운동가 선양 단체인 (사)항일독립선열선양단체연합은 김원웅 광복회장의 친일 청산과 독립운동 선양사업 횡보를 적극적으로 지지하며, 명확한 명분도 없이 민족의 정체성을 세우고 자존심을 회복하기 위한 친일청산 및 독립운동 선양사업을 반대하는 자들을 독립선열의 배반의 길을 가는 친일파 후손으로 간주하고 강력하게 대응할 것을 천명한 바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급기야 정부가 주관한 임시정부수립 기념식에서 독립운동가 후손의 수장인 광복회장의 멱살을 잡은 광복회원의 광기 어린 일탈행위조차도 정치적 편향성이니 국론분열이니 하며 광복회원들이 선거로 선출한 김원웅 회장에 대하여 국회의원이라는 엄청난 권력으로 국론을 호도하고 사퇴하라며 월권을 서슴없이 자행하는 윤주경과 국민의힘 정무위원들의 행태에 분노를 금치 못한다”고 비판했다. 

 

김원웅 광복회장은 “광복 76주년이 되도록 바로잡지 못한 잘못된 역사에 대해 비정상을 정상으로 바로 잡고 잘못을 뉘우치고 사과하고 정확한 역사를 미래세대에게 전달하고자 독립운동가 후손들의 단체인 광복회가 나섰을 때 국민들은 광복회에 열광했고 환영했다.”며, “지금까지 광복회가 이렇게까지 국민들께 환영받은 적이 있었는지 되돌아보길 바란다.”고 밝혔다.  (사진, 항단연 제공)   © 김충열 정치전문기자

 

항단연은 “윤주경 의원은 독립운동 관련하여 차라리 관심을 갖지 말기 바란다.”며, “윤봉길 의사의 명성을 팔아서 친일에 부역한 정당의 신분 세탁에 이용되고 있는 현실을 그대만 왜 모르는가?”고 질타했다. 

 

이어 “국민의힘은 국민들이 코로나19로 어려운 시기를 잘 이겨낼 수 있도록 정책 수립에나 힘을 쏟을 일이지 무엇을 위하여 독립운동가 후손들이 선택한 광복회장의 사퇴를 조장하는 행태로 광복회를 조정하려 하는가?”되물으며, “이는 독립운동가 후손들을 예우하겠다는 자신들의 약속과 앞뒤가 맞지 않는 이율배반적인 행동이다.”고 비판했다. 

 

아울러 “국민의힘 정무위원들은 정령 대한민국의 정체성을 세우기 위해 무엇을 하였는가? 국립현충원에 국가가 공식적으로 인정한 친일반민족행위자가 버젓이 누워 있는 비합리적인 현상에 대해 왜 모른 척 하는가? 뉴라이트들의 역사 왜곡과 대한민국 폄훼, 경거망동에 대하여 왜 침묵하는가? 왜 김원웅 광복회장의 횡보에 대해서만 발끈하는가?”되물으며, “광복회원 개인의 일탈행동까지도 정치적으로 이용하는 친일부역당 국민의힘은 진정으로 친일파 후손이 아니라면, 이 부끄러운 정치작태를 제발 멈추기를 바란다.”고 강력히 촉구했다. 

 

김원웅 광복회장은 “광복 76주년이 되도록 바로잡지 못한 잘못된 역사에 대해 비정상을 정상으로 바로 잡고 잘못을 뉘우치고 사과하고 정확한 역사를 미래세대에게 전달하고자 독립운동가 후손들의 단체인 광복회가 나섰을 때 국민들은 광복회에 열광했고 환영했다.”며, “지금까지 광복회가 이렇게까지 국민들께 환영받은 적이 있었는지 되돌아보길 바란다.”고 밝혔다. 

 

끝으로 함세웅 회장은 “국가보훈처 선양 단체인 항단연 소속 25개 독립운동가 단체는 선조들이 목숨 바쳐 지켜온 대한민국의 바른 역사를 위하여 친일 청산에 반대하여 소란을 일으키는 어떠한 세력도 좌시하지 않고 강력하게 대응할 것을 표명한다.”며, “친일 청산은 역사의 소명이고 국민의 명령이다! 독립운동가의 정신과 가치는 대한민국을 지키는 근간임을 명심하기를 바란다”고 대내외에 천명했다. hpf21@naver.com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Dr. Bong-Gil Yoon, Granddaughter of the People's Power, Rep. Ju-Kyeong Yoon, “Stop divided politics on the grounds of national unity and harmony! ”

The power of the people should not politically agitate the turmoil inside the Liberation Society, a public law organization!

 

In a statement on the 22nd, the Federation of Anti-Japanese Independence Entrepreneurship Organizations (Hang Dan-yeon, Chairman Se-woong Ham), an association of 25 independence activists belonging to the Ministry of National Veterans Affairs, said in a statement on the 22nd, “The power of the people is the power of the people by advocating Rep. "Please stop the sewage politics that ridiculs the people with the grand cause of unity and harmony!"

 

The statement stated, “The aspect of the Liberation Association conflict has been overwhelmingly supported by the pledge of'pro-Japanese liquidation', and the internal labor in the process of establishing the identity for the fulfillment of the pledge of Liberation Chairman Kim Won-woong is a problem that the Liberation Association, a public law organization, will resolve itself. Let it go, it's not a matter of letting go of the stomach.”

 

“After the celebration of'Pro-Japanese liquidation' by Liberal President Kim Won-woong at the 75th anniversary of Liberation Day on August 15, 2020, Shenyang, 25 independence activists under the Ministry of National Veterans Affairs, watched the personal attacks of the Liberation President beyond the power of the people and conservative media. The Association of Anti-Japanese Independence Entrepreneurship Organizations actively supports the pro-Japanese liquidation of Liberation Chairman Kim Won-woong and the sideways movement of the independence movement Shenyang project, and the pro-Japanese liquidation and independence movement to establish national identity and restore pride without a clear justification. It has been declared that those who oppose the business are regarded as pro-Japanese descendants who are going on the path of betrayal of the independence line, and that they will respond strongly.

 

In addition, “Even the frantic deviant behavior of the liberation members who caught the power of the Liberation President, the head of the independence activists at the ceremony for the establishment of the provisional government organized by the government, is a political bias, and it is a division of national opinion. He criticized him as being angry at the behavior of Joo-kyung Yoon and the power of the people, who are unwilling to take over the government and resign with the enormous power of a member of the National Assembly.”

 

The statement said, “Rep. Yun Joo-gyeong shouldn't be interested in the independence movement. Why don't you only know the reality of selling the reputation of Dr. Yoon Bong-gil and being used to launder the status of political parties who served pro-Japanese?” .

 

“The power of the people is to focus their efforts on establishing policies so that the people can overcome difficult times with Corona 19. For what purpose, are the independence activists trying to adjust the liberation society with a behavior that encourages the resignation of the chairman chosen by the independence activists?” He criticized, "This is a betrayal behavior that does not match their promise to honor the descendants of independence activists."

 

In addition, “What did the political committee members of the power of the people do to establish the identity of the Korean spirit? Why do you pretend not to know about the irrational phenomena where pro-general actors officially recognized by the state at the National Cemetery are lying in bed? Why are you silent about the distortion of the history of the New Lights, the disrespect of the Republic of Korea, and Gyeonggeomang-dong? Why is the liberation chairman Kim Won-woong's sideways strides only?” Asked, “If the people of the pro-Japanese tribunal party politically using the liberation members' individual deviant behaviors are not truly pro-Japanese descendants, I hope that this embarrassing political strategy will be stopped. ”He strongly urged.

 

The Heritage of Korean Independence Chairman Kim Won-woong said, “When the Liberation Society, an organization of the descendants of independence activists, began to correct the wrong history that could not be corrected for the 76th anniversary of the liberation, to correct the abnormality, repent, apologize, and deliver the correct history to future generations, I was enthusiastic and welcomed.” He said, “I hope to see if the Liberation Society has been so welcomed by the people so far.”

 

Finally, Chairman Ham Se-woong said, “The 25 independence activist groups affiliated with Hang Dan-yeon, a Shenyang organization of the Ministry of Veterans Affairs, expressed that they will respond strongly without letting go of any forces causing turmoil against the liquidation of pro-Japanese for the good history of the Republic of Korea that our ancestors have dedicated their lives to. He said, “Pro-Japanese liquidation is the calling of history and the people’s order! I hope that you keep in mind that the spirit and values ​​of the independence activists are the basis for protecting the Republic of Korea.” hpf21@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