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생명과학, 글로벌 선도 기업 도약 상장 추진

정민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4/21 [17:43]

 

▲ 동국생명과학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정민우 기자=
동국제약 자회사인 동국생명과학이 NH투자증권을 IPO(initial public offering, 신규상장) 대표 주관사로, KB증권을 공동 주관사로 선정하고 기업공개를 추진한다.

 

동국생명과학은 2년 내에 기업공개를 통한 신규 자금 확보를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과 인공지능(AI), 바이오로직스 및 체외 진단 등 성장성이 큰 의료기기 시장 진출을 가속화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향후 바이오 기업과의 전략적 제휴, M&A 등을 통한 성장 전략도 꾀하고 있으며, 최근에는 성공적인 IPO를 위해 KPMG 출신의 이재혁 전무를 영입하기도 했다.

 

동국생명과학은 2020년 코로나19로 인한 병원의 검진 환자가 줄면서, 조영제 시장 상황이 악화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신규 거래처 확보와 시장 지배력을 바탕으로 국내 조영제 시장 점유율 1위를 공고히 하고 있다. 또한, 신규 원료의약품인 가토부트롤(Gadobutrol)의 해외 수출이 본격적으로 시작되면서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동국생명과학 관계자는 “글로벌 제약사 바이엘로부터 인수한 안성공장에서 조영제 원료 및 완제 의약품 생산이 내년부터 본격화되면 원가경쟁력이 크게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안성공장 본격 가동, 적극적인 오픈이노베이션 등 신규 상장에 발맞춰 기업가치 향상을 위한 활동들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17년 5월 설립된 동국생명과학은 국내 영상의학 시장에서의 선도적인 지위와 기존에 확보된 세일즈 플랫폼을 바탕으로 다양한 신사업을 추진중에 있다. ‘지멘스 헬시니어스’의 초음파 진단기기, ‘바텍엠시스’의 이동형CT, ‘레메디’의 포터블 X-ray 등 국내외 유수의 기업들과 진단 장비에 대한 독점 판권 계약을 체결하고, 병·의원들을 대상으로 판매를 진행하고 있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Dongkuk Life Sciences promotes listing as a global leading company

-Reporter Jeong Min-woo

 

Dongkuk Life Science, a subsidiary of Dongkuk Pharmaceutical, will select NH Investment & Securities as its representative IPO (initial public offering) and KB Securities as a co-organizer and promote the public offering.


Dongkuk Life Sciences plans to accelerate its entry into the global market, artificial intelligence (AI), biologics, and in vitro diagnostics and other medical devices with high growth potential, based on securing new funds through public offering within two years.


In particular, we are planning a growth strategy through strategic alliances and M&As with bio companies in the future, and recently, we have hired Lee Jae-hyuk from KPMG for a successful IPO.


Dongkuk Life Science is solidifying its No.1 market share in the domestic contrast agent market based on securing new customers and market dominance despite the deterioration of the contrast agent market as the number of patients undergoing examinations in hospitals due to Corona 19 decreased in 2020. In addition, the overseas export of Gadobutrol, a new drug substance, has started in earnest, establishing itself as a new growth engine.


An official from Dongkuk Life Science said, “If the production of contrast agent raw materials and finished drugs at the Anseong plant acquired from Bayer, a global pharmaceutical company, is expected to increase in earnest from next year, the cost competitiveness will be greatly improved.” We will continue our activities to improve corporate value in step.”


Meanwhile, Dongkuk Life Science, established in May 2017, is pursuing various new businesses based on its leading position in the domestic radiology market and a previously secured sales platform. Signed exclusive copyright contracts for diagnostic equipment with leading domestic and foreign companies such as ultrasound diagnosis device of'Siemens Healthy's', mobile CT of'Vatech M-Sys', and portable X-ray of'Remedy', and targeting hospitals and clinics. Is proceeding with sale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