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물’ 강민아, 종영 소감 “스릴러 장르 출연 꿈 이뤄..새로운 경험”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4/10 [11:16]

▲ ‘괴물’ 강민아, 종영 소감 <사진출처=H& 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배우 강민아가 ‘괴물’ 종영 소감을 전했다.

 

10일 종영하는 JTBC 금토드라마 ‘괴물’에서 만양 슈퍼집 딸 강민정 역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낸 강민아가 소속사 H&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종영 소감을 전했다.

 

강민아는 “이렇게 멋진 작품에 함께하게 되어 너무 행복했다”면서 “스릴러 장르를 해보고 싶었는데 그 꿈을 이뤘다”는 만족과 기쁨을 드러냈다.

 

이어 “짧은 등장이었지만 새로운 경험도 많이 했고, 평소 팬이었던 신하균 선배님과 호흡을 맞추게 되어 영광이었다. 아버지 강진묵 역의 이규회 선배님 덕분에 긴장감 넘치는 장면들도 편하게 연기할 수 있었다. 감사하다”는 고마움을 드러냈다.

 

또한 “저의 촬영 분량을 마치고 난 후에는 저도 시청자로 온전히 작품을 즐기며 시청했다. 종종 ‘괴물’을 다시 찾아볼 것 같다. 작품이 재미있어서 푹 빠져 봤고, 특히 민정이가 나올 때마다 더 신나서 봤던 것 같다. 다음에는 살아서 만나고 싶다”는 애정 어린 마음을 표현하기도.

 

▲ ‘괴물’ 강민아 <사진출처=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JTBC스튜디오>     © 브레이크뉴스


강민아는 극 중 만양의 아이, 살인사건의 피해자 강민정으로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했다. 강민아는 자유를 만끽하는 스무 살 대학생의 면모는 물론 아버지 강진묵을 향해 적대적인 태도를 숨기지 않는 모습까지 캐릭터를 사실적으로 표현했다. 

 

또한 과거 만양에서 일어난 연쇄살인 사건을 재점화한 핵심 인물로 극 초반 서스펜스를 극대화하며 아버지에 의해 목숨을 잃는 순간까지 처절한 사투를 그리며 깊은 여운을 남겼다.

 

이처럼 강민아는 ‘괴물’로 스릴러 장르에서도 인상 깊은 연기를 펼쳐 이전 tvN ‘여신강림’에서 선보인 귀엽고 발랄했던 모습과는 상반된 매력으로 성공적인 연기 변신을 알렸다.

 

더불어 현재 촬영중인 KBS2 새 월화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에서 노력파 대학생 김소빈 역을 맡은 강민아는 청춘들의 다양한 삶과 고민을 그리며 한층 넓어진 연기 스펙트럼을 선보일 전망. 어떤 장르에서든 끊임없는 도전과 노력으로 자신의 역량을 넓혀나가는 강민아의 행보에 관심과 응원이 증폭된다.

 

한편, JTBC 금토드라마 ‘괴물’의 마지막 회는 10일 밤 11시 방송된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Actor Kang Min-ah shared his feelings about the end of the “monster”.

 

Kang Min-ah, who showed her strong presence as Kang Min-jeong, the daughter of Manyang's super house in the JTBC Friday and Saturday drama “Monster,” which ended on the 10th, delivered her feelings through her agency H & Entertainment.

 

Kang Min-ah said, “I was so happy to be with you in such a wonderful work,” and she expressed her satisfaction and joy, saying, “I wanted to play the thriller genre, but I achieved that dream.”

 

She continued, “It was a short appearance, but she had a lot of new experiences, and it was her honor to have a breath with Shin Ha-gyun senior, who was her usual fan. Thanks to senior Lee Gyu-hoi, who plays Kang Jin-muk, her father, she was able to comfortably perform her tense scenes. She is grateful” expressed her gratitude.

 

She also said, “After I finished my filming, I also enjoyed the work as a viewer and watched it. I think I will often look for'monsters' again. The work was interesting, so I fell in love with it, and I think I was more excited about it every time Minjung appeared. She expressed her affectionate heart, saying, "I want to live and meet next time."

 

Kang Min-ah gave a strong impact as the child of Manyang, the victim of the murder case, and Kang Min-jeong. Kang Min-ah realistically expressed her character not only as a 20-year-old college student enjoying her freedom, but also not hiding her hostile attitude toward her father, Kang Jin-mook.

 

She is also a key figure in which she reignited a serial murder that took place in the past in Manyang, where she maximizes her suspense early in the drama, leaving a deep lingering lingering in the dire struggle until the moment she was killed by her father.

 

In this way, Kang Min-ah performed impressive acting in her thriller genre as a “monster” and announced her successful acting transformation with a charm contrary to her cute and lively appearance that was shown in her previous tvN “Goddess Advent”.

 

In addition, Kang Min-ah, who played the role of So-Bin Kim, a hard-working college student in the KBS2 new Monday-Tuesday drama "Blue Spring from a Distance," which is currently being filmed, is expected to show her wider acting spectrum by depicting the diverse lives and worries of youth. Her interest and support are amplified by Minah Kang's progress in expanding her own capabilities through her constant challenges and efforts in any of her genres.

 

Meanwhile, the last episode of the JTBC Friday and Saturday drama “Monster” will be aired at 11 pm on the 10th.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