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레저 5관왕 달성, 오리콘·라인뮤직 이어 빌보드 재팬까지 석권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4/08 [10:30]

▲ 트레저 5관왕 <사진출처=YG엔터테인먼트>     ©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YG 대형 신인’ 그룹 트레저(TREASURE / 최현석, 지훈, 요시, 준규, 마시호, 윤재혁, 아사히, 방예담, 도영, 하루토, 박정우, 소정환)가 오리콘과 라인뮤직에 이어 빌보드 재팬까지 석권, 일본 주요 주간 앨범 차트 5관왕을 달성했다.

 

트레저의 첫 일본어 정규앨범 'THE FIRST STEP : TREASURE EFFECT'는 지난 7일 발표된 빌보드 재팬의 종합 앨범 차트 '핫 앨범'과 주간 앨범 세일즈 차트(2021년 3월 29일~4월 4일)에서 1위를 차지했다.

 

트레저는 같은 기간 집계된 일본 오리콘의 주간 앨범 차트와 주간 합산 앨범 차트에서 모두 정상에 올랐다. 아울러 현지 최대 음악사이트인 라인뮤직 앨범 차트에서 7일 연속 1위 자리를 지켜 주간 랭킹(2021년 3월31일~4월 6일) 톱을 찍었다.

 

이로써 트레저는 일본에서 공신력과 대중성 모두를 인정받는 주요 앨범 랭킹 5관왕에 올랐다. 아직 현지에서 활발한 활동을 펴고 있지 못한 K팝 신인이 데뷔 앨범으로 거둔 성과다. 트레저를 향한 현지 팬들의 폭발적인 관심을 확인한 만큼 이들의 무서운 성장세가 기대된다.

 

트레저는 처음부터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 대형 그룹이자 YG의 차세대 스타로 주목받으며 작년 8월 한국에서 먼저 데뷔했다. 이후 YG의 초고속·초집중 전략 아래 약 5개월간 'THE FIRST STEP' 시리즈 4장의 앨범을 연달아 발매, 총 100만장 이상의 누적 판매량을 기록하는 저력을 보여줬다.

 

트레저의 첫 일본어 정규앨범에는 총 13곡이 담겼다. 한국어 가사로 먼저 발매됐음에도 현지에서 큰 인기를 끈 12곡의 일본어 버전과 애니메이션 '블랙 클로버' OST 'BEAUTIFUL'이 더해졌다.

 

트레저는 “팬 분들의 사랑 덕에 오히려 저희가 더 큰 에너지를 얻고 있다. 이 순간을 잊지 않고 더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말했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YG Large Rookie' group Treasure (TREASURE / Choi Hyun-seok, Ji-hoon, Yoshi, Jun-gyu, Masi-ho, Yoon Jae-hyuk, Asahi, Ye-dam Bang, Do-young, Haruto, Park Jeong-woo, Jeong-Woo Jeong) followed Oricon and Line Music Billboard Japan also won the championship and achieved 5 crowns on major Japanese weekly album charts.

 

Treasure's first Japanese full album'THE FIRST STEP: TREASURE EFFECT' is on Billboard Japan's comprehensive album chart'Hot Album' and weekly album sales chart (March 29-April 4, 2021) released on the 7th. Took the place.

 

Treasure reached the top in both Japan's Oricon's weekly album chart and weekly combined album chart compiled during the same period. In addition, it took the top spot in the weekly ranking (March 31 to April 6, 2021) by keeping the No. 1 spot on the line music album chart, the largest music site in the region, for 7 consecutive days.

 

As a result, Treasure has risen to the top 5 in the major album rankings, which are recognized for both public confidence and popularity in Japan. This is the achievement of a K-pop rookie who has not yet been active in local activities with their debut album. As we confirmed the explosive interest of local fans for Treasure, their fearful growth is expected.

 

Treasure first debuted in Korea in August last year, attracting attention as a large group targeting the global market from the beginning and as the next-generation star of YG. Since then, under YG's ultra-fast and intensive strategy, it has released 4 albums in the series'THE FIRST STEP' for about 5 months in succession, showing the potential to record cumulative sales of more than 1 million copies in total.

 

Treasure's first Japanese full-length album contained a total of 13 songs. Although it was first released with Korean lyrics, the Japanese version of 12 songs that became very popular in the local area and the anime'Black Clover' OST'BEAUTIFUL' were added.

 

Treasure said, “We are getting more energy thanks to the love of our fans. I will work hard so that I can show you a better image without forgetting this moment.”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