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일자리 창출·고용 확대 업무협약

정민우 기자 | 기사입력 2021/04/08 [10:12]

 


브레이크뉴스 정민우 기자=
KT는 지난 7일 한국장애인고용공단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광화문 KT 이스트빌딩에서 ‘장애인 일자리 창출 및 고용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8일 밝혔다.

 

협약식에는 KT 최장복 노동조합위원장, 경영지원부문장 신현옥 부사장,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조향현 이사장, 김범규 노동조합위원장 등이 참석해 양 기관의 노사가 함께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통한 사회적 책무를 다할 것을 약속했다.

 

KT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노사는 △청각장애인 의사소통 지원 앱 ‘마음톡’ 확산 △장애인 고용 컨설팅 △발달 장애인 교육 콘텐츠 개발보급 등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특히, KT가 지난 해 7월 개발한 청각장애인 소통지원 앱 마음톡을 확산하는데 집중한다. 먼저, 한국철도공사(코레일) 네일케어 숍 ‘섬섬옥수’에 근무하는 청각장애인이 마음톡 앱을 이용해 고객과 원활히 소통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섬섬옥수는 청각장애인이 철도 이용고객에게 무료로 네일케어를 제공하는 매장이다. 현재 부산역, 대전역, 익산역, 용산역에 있으며, 향후 전국으로 매장을 확대할 예정이다.

 

KT ESG경영추진실장 이선주 상무는 “KT는 AI 등 첨단기술을 활용해 사회적 약자를 위한 지속가능한 일자리 창출 등 ESG 경영에 힘을 쏟고 있다”며 “KT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노사가 한 마음으로 사회적 가치를 실현하는 활동에 힘을 모을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KT는 자회사형 장애인 표준사업장인 KT희망지음 신임 이사장으로 김해관 전 KT 노동조합 위원장을 선임했다. KT는 KT희망지음을 중심으로 한국장애인고용공단 등과 새로운 사업기회를 모색하는 등 그룹 차원에서 장애인 고용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KT희망지음은 사회적 취약계층인 장애인에게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하는 등 경제적으로 자립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019년 2월 설립됐다.

 

break9874@naver.com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KT, Korea Employment Agency and job creation with disabilities, employment expanded business agreement

-Reporter Jeong Min-woo

 

On the 8th, KT announced on the 8th that it signed a “MOU for creating jobs and expanding employment for the disabled” at the KT East Building in Gwanghwamun, Jongno-gu, Seoul with the Korea Employment Agency for the Disabled.


KT's Labor Union Chairman Jang-Bok Choi, Vice President of Management Support Division, Hyeon-Ok Shin, Chairman of the Korea Employment Agency for the Disabled, Hyang-Hyeon Jo, and Chairman of the Labor Union, Bum-gyu Kim, promised that the labor and management of both organizations will fulfill their social responsibility by creating jobs for the disabled.


The labor and management of KT and the Korea Employment Agency for the Disabled have decided to join forces to create jobs for the disabled, such as △proliferation of a communication support app for the hearing impaired, △employment consulting for the disabled, △development and dissemination of educational contents for the disabled.


In particular, KT focuses on spreading MaumTalk, a communication support app for the hearing impaired, developed by KT in July of last year. First, it provides support for hearing impaired people working at the Korea Railroad Corporation (KORAIL) nail care shop'Somseom Oksu' to communicate with customers smoothly using the Maumtalk app. Seomseom Oksu is a store where the hearing impaired provides free nail care to railroad customers. Currently, it is located in Busan Station, Daejeon Station, Iksan Station, and Yongsan Station, and plans to expand stores nationwide in the future.


“KT is focusing on ESG management by using advanced technologies such as AI to create sustainable jobs for the socially underprivileged,” said Seon-ju Lee, head of the KT ESG Management Promotion Department. “KT and the Korea Employment Agency for the Disabled We will gather our strength in the activities that realize this.”


On the other hand, KT has appointed Kim Hae-gwan, former KT labor union chairman, as the new chairman of KT Hope Ji-eum, a subsidiary-type standard workplace for the disabled. KT plans to expand the employment of the disabled at the group level by seeking new business opportunities with the Korea Employment Agency for the Disabled, centering on KT's wish paper.


KT Hope Paper was established in February 2019 to provide opportunities to become economically self-reliant, such as providing quality jobs to the disabled, the socially disadvantaged.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