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킹덤 : 레전더리 워’ 측 “유노윤호, 녹화 자발적 불참..최강창민 단독 진행”

박동제 기자 | 기사입력 2021/03/24 [11:20]


▲ 동방신기 유노윤호 <사진출처=SM엔터테인먼트>     ©브레이크뉴스

 

브레이크뉴스 박동제 기자=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방역수칙 위반으로 물의를 빚은 그룹 동방신기 멤버 유노윤호가 Mnet ‘킹덤 :레전더리 워’에서 하차한다.

 

Mnet 측은 24일 “SM엔터테인먼트 측으로부터 유노윤호에 대한 경찰 조사결과가 나오기 전까지 ‘킹덤 : 레전더리 워’ 녹화에 자발적으로 참여하지 않겠다는 의사를 전달 받았다”고 밝혔다.

 

이어 “Mnet은 이후의 프로그램 MC 촬영은 최강창민 단독으로 진행하기로 결정했다”며 “이미 유노윤호가 촬영을 진행한 부분에 대해서는 진행자로서의 역할에 초점을 맞춰 편집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유노윤호는 앞서 지난달 말 서울 강남구 청담동의 한 음식점에서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를 따른 영업 제한 시간인 오후 10시를 넘기고 자정께까지 있다가 적발돼 경찰에 조사를 받아 논란을 빚었다. 

 

이에 유노윤호는 지난 9일 자신의 SNS를 통해 “죄송하다. 그동안 저를 믿어주고 응원해준 모든 분들께 큰 실망을 드리게 됐다. 무엇보다도 코로나19로 인해 힘든 상황을 견디며 애써주는 의료진 여러분을 비롯해 힘들고 지친 하루를 보내고 계신 모든 분들께도 죄송하고 송구스러운 마음이다”며 말문을 열었다.

 

유노윤호는 “친구들을 만나 이야기를 나누면서 시간을 보내다 영업 제한 시간을 지키지 못한 제 자신이 너무 부끄러워 스스로에게도 화가 나고, 저의 잘못된 행동으로 인해 많은 분들께서도 화가 나고 마음이 많이 상했을 것 같다”며 “좀 더 주의를 기울이지 못하고 잘못된 행동을 한 점 너무나 후회가 되고 죄송한 마음뿐이다”며 “방역 수칙을 어긴 점 깊이 반성하며 코로나19 방역 수칙을 더 철저히 지키고 매 순간 더 깊게 생각하고 행동하는 정윤호가 되겠다. 다시 한번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고개를 숙였다.

 

SM엔터테인먼트 측 역시 “유노윤호는 최근 강남의 한 음식점에서 지인 3명을 만나 이야기를 나누던 중 영업 제한 시간을 넘겨 조사를 받았다. 유노윤호는 한 순간의 방심으로 많은 분들께 실망을 드린 점 깊이 자책하며 반성하고 있다”고 전했다.

 

하지만 지난 12일 MBC는 ‘뉴스데스크’를 통해 “유노윤호가 방역 수칙을 어기고 밤 열시 이후에 술을 마시다 적발된 가운데, 당시 경찰이 단속에 나서자 동석자들은 경찰과 몸싸움을 벌였고, 유노윤호는 도주를 시도했던 것으로 확인됐다”며 “관할구청에는 일반음식점으로 등록돼 있지만 실제로는 불법 유흥주점이었다. 유노윤호는 해당 장소에서 지인 3명, 여성 종업원과 함께 자정 무렵까지 술을 마셨다”고 보도해 논란을 빚었다. 

 

이와 관련해 SM엔터테인먼트 측은 공식입장을 내고 “유노윤호가 방역 수칙을 지키지 못한 점은 명백한 잘못이고, 스스로도 깊이 반성하고 있으나 방역 수칙을 어긴 것 외에 잘못된 행동은 절대 하지 않았다” 해당 의혹을 전면 반박했다.

 

한편, 글로벌 K-POP 아이돌 퍼포먼스 대격돌 ‘킹덤 : 레전더리 워’는 오는 4월 1일 첫 방송된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Full text>

 

TVXQ member Yunho Yunho, a member of TVXQ, who has been controversial for violating COVID-19 (new coronavirus infection) quarantine rules, gets off at Mnet's'Kingdom: Legendary War'.

 

On the 24th, Mnet said, “I was informed that SM Entertainment would not voluntarily participate in the recording of “Kingdom: Legendary War” until the results of the police investigation on Yunho Yunho came out.”

 

He added, “Mnet decided to proceed with Choi Kang Chang-min's own filming for the subsequent program MC,” and added, “We plan to edit the part where Yunho has already filmed, focusing on the role of the host.”

 

Earlier, at the end of last month, Yunho Yunho was caught in a restaurant in Cheongdam-dong, Gangnam-gu, Seoul, after 10 p.m., the business time limit following the second stage of social distancing in the metropolitan area, until midnight, and was investigated by the police, causing controversy.

 

On the 9th, Yunho Yunho said, “I'm sorry. I was disappointed to everyone who believed in me and supported me in the meantime. Above all, I am sorry and regrettable to all the medical staff who endure the difficult situation due to Corona 19 and to all those who are having a hard and tiring day.”

 

Yunho Yunho said, “I was too embarrassed to be ashamed of not being able to meet the business hours while spending time talking with friends, and I think that many people were angry and hurt a lot because of my wrongdoing.” He said, “I am so regretful and sorry for not paying attention to the wrongdoing,” he said. “I will become Jung Yun-ho, who deeply reflects on the violation of the quarantine rules, observes the Corona 19 quarantine rules more thoroughly, and thinks and acts deeper every moment. Once again, I am sincerely sorry,” he bowed his head.

 

SM Entertainment also said, “Yunho Yoon-ho recently met three acquaintances at a restaurant in Gangnam, and while talking with them, they passed the business limit and were investigated. Yunho Yunho is deeply rebuking himself for disappointing many people with a moment of inattention,” he said.

 

However, on the 12th, MBC said through the'News Desk', "Yunho was caught drinking alcohol after 10 pm after breaking the quarantine regulations. When the police cracked down, the attendees fought with the police, and Yunho Yoo escaped. It was confirmed that it was attempted.” “It is registered as a general restaurant in the district office, but it was actually an illegal entertainment bar. Yunho Yun-ho reported that he drank until about midnight with three acquaintances and a female employee at the place,” reported that it caused controversy.

 

In this regard, SM Entertainment made an official position and completely refuted the suspicion, "It is an obvious mistake that Yunho Yunho did not follow the quarantine rules, and although he is deeply reflecting on himself, he never did anything wrong except violating the quarantine rules."

 

Meanwhile, the global K-POP idol performance ‘Kingdom: Legendary War’ will be broadcast for the first time on April 1.

 

dj3290@naver.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