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광주시, 광역철도 단일안 합의

‘광주~나주․화순’…지하철․경전선․달빛내륙철도 등 연계

이학수기자 | 기사입력 2021/03/01 [01:55]
▲ 나주·광주·화순 광역철도 위치도     



(무안=브레이크뉴스) 이학수 기자= 전라남도는 나주시, 화순군, 광주시와 함께 ‘광주~화순’․‘광주~나주’ 광역철도 노선 단일안에 합의, ‘제4차 대도시권 광역교통시행계획(2021~2025)’에 반영되도록 공동 노력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는 광주지하철(평동․상무․소태)에 인근의 나주․화순 등을 광역철도로 연결해 시․도민의 이용 편의를 도모하기 위한 것이다. 호남선 고속철도와 경전선 고속전철, 나아가 장래 달빛내륙철도까지 연결함으로써 광주․전남은 물론 전북까지 연계할 수 있는 큰 그림의 철도망을 구축하기 위한 것이다.

 

전남도는 이를 위해 그동안 광역철도 2개 노선에 대해 국가계획반영을 건의하고, 상무역에서 나주를 거쳐 평동역으로 순환 연결하는 나주․광주 노선(41.8㎞)과 소태역에서 화순읍을 연결하는 화순․광주 노선(12.4㎞)을 구체화하고 해당 지자체와 협의를 진행했다.

 

그 결과 최근 나주시, 화순군의 의견을 반영한 전라남도 노선안에 대해 광주시가 최종 동의함에 따라 광주․전남 광역철도 단일 노선안이 마련됐다. 향후 국가계획 반영에 힘이 실릴 것으로 기대된다.

 

합의된 광주~나주 광역철도 노선은 광주 상무역에서 출발해 서광주, 나주 남평, 혁신도시, 나주역을 거쳐 다시 동신대와 노안, 광주 평동역까지 연결하는 구간이다. 평동역과 상무역은 지하철이 연결돼 사실상 순환노선이 구축되는 셈이다. 나주역에서 영산포까지는 지선으로 연결한다는 방침이다.

 

또 광주~화순 광역철도 노선은 광주지하철 종착역인 소태역에서 화순 전남대병원까지 연결하는 구간이다.

 

이 지역들이 철도로 연결될 경우 나주혁신도시 정주여건이 개선되고, 화순전남대병원, 생물의학산업단지 등 이용객의 교통편의가 제공될 뿐아니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전망이다.

 

박철원 전남도 도로교통과장은 “광주․전남 단일 노선안이 마련됨에 따라 국토교통부에서 수립중인 ‘제4차 대도시권 광역교통시행계획’에 광역철도 2개 노선이 최종 반영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국토교통부는 철도 분야 최상위 계획인 ‘제4차 대도시권 광역교통시행계획’을 올해 상반기에 수립 완료할 예정이다.

 

아래는 위의 글을 구글번역이 번역한 영문의 <전문>이다. Below is an English translated by Google Translate.

 

Jeonnam-do-Gwangju-si, agreement on single plan for metropolitan railroad

“Gwangju~Naju·Hwasun”… Subway, Gyeongjeon Line, Dalbit Inland Railway, etc.

 

(Muan = Break News) Reporter Haksu Lee = Jeollanam-do agreed with Naju, Hwasun-gun, and Gwangju City on a single plan for the metropolitan railway route'Gwangju-Hwasun' and'Gwangju-Naju', and the '4th metropolitan area metropolitan transportation implementation plan (2021-2025) It was revealed that it was decided to make a joint effort to be reflected in'.

 

This is to promote the convenience of city and local residents by connecting the Gwangju subway (Pyeongdong, Sangmu, Sotae) to nearby Naju and Hwasun by metropolitan railroads. The goal is to establish a big-picture railroad network that can connect Gwangju and Jeonnam as well as Jeonbuk by connecting the Honam Line high-speed railroad, the Gyeongjeon line high-speed railroad, and the future Moonbit Inland Railroad.

 

To this end, Jeonnam-do has proposed reflecting the national plan for two metropolitan railway lines, and the Naju-Gwangju line (41.8km) that circulates from Sangmu Station to Naju to Pyeongdong Station, and Hwasun-Gwangju that connects Hwasun-eup from Sotae Station. The route (12.4㎞) was specified and consultations were conducted with the local government.

 

As a result, a single route plan for the Gwangju-Jeonnam metropolitan railway was prepared as Gwangju City finally agreed on a route plan for Jeollanam-do that reflected the opinions of Naju and Hwasun-gun. In the future, it is expected that the reflection of the national plan will be empowered.

 

The agreed Gwangju-Naju metropolitan railway line is a section starting from Gwangju Sangmu Station, connecting Seogwangju, Naju Nampyeong, Innovation City, and Naju Stations to Dongshin University, Noan, and Gwangju Pyeongdong Station. The subway is connected between Pyeongdong Station and Sangmu Station, and in effect, a circular line is established. The policy is to connect from Naju Station to Yeongsanpo by a branch line.

 

In addition, the Gwangju-Hwasun metropolitan railway line is a section that connects Sotae Station, the final station of the Gwangju subway, to Hwasun Chonnam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If these areas are connected by rail, the settlement conditions in Naju Innovation City will improve, provide convenient transportation for users such as Hwasun Jeonnam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and Biomedical Industrial Complex, and will greatly contribute to vitalizing the local economy.

 

Jeonnam-do Road Traffic Manager Park Cheol-won said, “As the Gwangju-Jeonnam single route plan is prepared, we will do our best to reflect the two metropolitan railway lines in the “4th metropolitan area metropolitan transportation implementation plan” being established by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The Ministry of Land, Infrastructure and Transport is planning to establish and complete the “4th metropolitan area wide-area transportation implementation plan,” the top-level railroad plan, in the first half of this year.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 전남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