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한신더휴 리저브’ 본격 분양 돌입

김정환 기자 | 기사입력 2021/02/26 [15:22]
▲ 대전 선화 한신더휴리저브 [투시도]     © 김정환 기자


 ‘대전 한신더휴 리저브’ 26일 모델하우스 오픈
          
2월 25일 입주자 모집공고… 다음달 5일 견본주택 개관
대전 지역 첫 마수걸이 분양 단지… 아파트 ∙ 상업시설 동시 분양
교육 ∙ 교통 ∙ 생활 등 원스톱 인프라 강점… 하천 그린뉴딜 등 개발호재 풍부

 

올해 대전시 첫 분양단지가 이달 공급된다.

 

한신공영은 대전시 중구 선화동 103-1번지 일원에 짓는 ‘대전 한신더휴 리저브’ 사이버 모델하우스를 이달 26일 개관하고, 본격 분양에 나선다.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예방을 위해 드라이브스루 방식을 도입할 예정이다.

 

‘대전 한신더휴 리저브’ 는 지하 5층 ~ 지상 최고 49층 3개 동 규모로, 아파트 418가구 및 상업시설로 구성된다. 타입별로는 ▲75㎡ 127가구 ▲76㎡ 43가구 ▲84㎡ 248가구 등이다.

 

‘대전 한신더휴 리저브’ 가 조성되는 선화동 일대는, 재개발 ∙ 재건축 등 도시정비사업이 활발히 추진 중인 지역이다. 향후 약 2만 가구에 이르는 매머드급 규모의 주거타운 형성이 예정돼 있는 등, 인프라 확충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 수요자들 사이에서 선호도가 높다.

 

‘대전 한신더휴 리저브’ 는 우수한 교육환경이 돋보인다. 도보 6분 거리에 선화초와 병설유치원이 자리한 학세권 단지다. 한밭중 ∙ 보문중 ∙ 보문고 ∙ 대전여자상업고 ∙ 대전중앙고 등 각급 학교도 10분 내외면 도달 가능하다.

 

사통팔달 교통망도 강점이다. 대전 지하철 1호선 중앙로역과 BRT (간선급행버스체계) 정류장이 가까워, 세종 ∙ 오송 등 인근 지역으로 쉽게 오갈 수 있다. 차량 10분 거리에는 KTX ∙ SRT ∙ 대전 지하철 1호선이 정차하는 대전역이 위치해 있고, KTX 서대전역도 지근거리에 있다. 대전복합터미널 ∙ 대전 IC 이용 시, 전국 주요도시로의 진출입도 용이하다.

 

생활 인프라도 눈여겨볼 만하다.

 

아울렛급 규모의 상업시설이 함께 조성돼, 각종 생활편의시설 이용이 쉽다. 코스트코 ∙ 홈플러스 등 대형마트와 중앙시장 ∙ 중앙로 번화가 등 주요 상권이 가깝고, 충남대병원 ∙ 대전성모병원 ∙ 대전중구청 ∙ 대전세무서 등 의료시설 및 관공서도 지근거리에 있다.

 

개발호재도 풍부하다.

 

지난해 10월, 대전 혁신도시 지정안이 통과되면서, 인근 92만 여㎡ 부지에 상업 ∙ 업무 ∙ 주거 ∙ 문화 등의 기능 육성을 목적으로 조성되는 대전역세권 개발지구가 혁신도시 예정부지 중 한 곳으로 선정됐다. 조성 완료 시, 인프라 확충이 에상되는 만큼, 구도심 활성화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보인다.

 

문화 및 여가 인프라 개발사업도 한창이다.

 

대전천 ∙ 유동천 ∙ 갑천 등 3개 하천에 총 4680억원을 투입, 하상도로 철거 및 하천 복원 ∙ 테마형 문화공원 조성을 골자로 한 하천 그린뉴딜 사업이 오는 2030년 개발 완료 예정이다. 주거 쾌적성 향상 등 일대의 정주여건이 크게 개선되며, 특히 당 사업지는 대전천과 접해 있는 만큼, 수혜효과가 기대된다.

 

특화설계 및 커뮤니티 공간도 눈여겨볼 만하다.

 

4베이 구조를 적용해 채광과 통풍 효율을 극대화했으며, 2 ∙ 3면 개방형으로 설계해 막힘 없는 시야 확보가 가능하도록 했다. 실내골프장 ∙ 피트니스센터 ∙ GX룸 등이 들어설 예정이며, 유아놀이공간 ∙ 독서실 ∙ 실버룸 등 입주민의 주거 편의를 위한 커뮤니티 공간이 다수 조성된다.

 

단지 내 특화서비스도 도입된다.

 

스마트폰을 통해 부재중 방문자 확인이 가능하고,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연동 가능한 가전제품은 물론, 전기 ∙ 가스 ∙ 수도 등을 원격 제어할 수 있다. 무인택배시스템 ∙ 주차관리 시스템 ∙ 태양광 발전시스템 등이 적용되며, 단지 전체에 에너지 효율이 우수한 LED 조명이 설치된다.

 

지상 1층 ~ 3층 규모의 상업시설은, 소비층 흡수에 유리한 스트리트형으로 설계됐다. 대로변 코너에 위치해, 뛰어난 가시성과 접근성을 바탕으로 집객효과가 극대화될 것으로 보인다.

 

배후수요도 풍부하다.

 

상층부 아파트 입주민 418가구를 비롯, 인근에 형성되는 2만 가구 규모의 거주수요를 고정 소비층으로 확보할 수 있다. 또한, 대전 내 주요 상권이 가까운 만큼, 상권 간 연계에 따른 추가적인 수요 유입이 가능하다. 하천 그린뉴딜 사업에 따른 수혜효과도 기대를 모은다.

 

분양 관계자는 “ ‘대전 한신더휴 리저브’ 는 최근 몇 년간 분양시장에서 호조를 보인 대전시에서 올해 첫 분양하는 단지로, 향후 지역 부동산 시장 향방을 예측할 가늠자가 될 것” 이라며 “합리적인 분양가가 책정돼 향후 시세차익을 기대할 수 있는데다, 실거주를 위한 상품성도 두루 갖추고 있는 만큼, 분양이 빠른 시일 내 마무리될 것으로 보인다” 고 덧붙였다.

 

‘대전 한신더휴 리저브’ 견본주택은 대전시 유성구 봉명동 1017-1번지에 마련된다.

입주는 2024년 11월 예정이다.

 

분양일정은 이달 15일(월)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6일(수) 1순위 해당지역 ∙ 17일(수) 1순위 기타지역 ∙ 18일(목) 2순위 청약을 받는다.

 

당첨자 발표는 같은달 24일(수) 이며, 정당계약은 다음달 5일(월) ~ 9일(금) 까지 진행된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Reporter  Jeong-Hwan KIM

 

['Daejeon Hanshin The Hugh Reserve' opened a model house on the 26th]
          
February 25th Tenant Recruitment Announcement... Opening of the sample house on the 5th of next month
The first beast hanger sales complex in Daejeon... Simultaneous sale of apartments and commercial facilities
One-stop infrastructure strengths such as education, transportation, and life… Abundance of development benefits such as river green new deal


The first pre-sale complex in Daejeon this year will be supplied this month.


Hanshin Engineering & Construction opened the “Daejeon Hanshin The Hugh Reserve” cyber model house in 103-1, Seonhwa-dong, Jung-gu, Daejeon on the 26th of this month, and is starting to sell it in earnest. To prevent the spread of coronavirus infection, a drive-through method will be introduced.


The “Daejeon Hanshin The Hugh Reserve” consists of 3 buildings with 5 floors below ground and 49 floors above the ground, and consists of 418 apartment units and commercial facilities. By type, there are ▲75㎡ 127 households ▲76㎡ 43 households ▲84㎡ 248 households.


The area of ​​Seonhwa-dong, where the “Daejeon Hanshin The Hugh Reserve” is being created, is an area where urban improvement projects such as redevelopment and reconstruction are actively being promoted. In the future, a mammoth-sized residential town with about 20,000 households is scheduled to be formed, and expectations for infrastructure expansion are high, and the preference is high among consumers.


The “Daejeon Hanshin The Hugh Reserve” stands out for its excellent educational environment. It is a school complex with Seonhwa-cho and an annex kindergarten within a 6-minute walk. Hanbat Middle School, Bomun Middle School, Bomun High School, Daejeon Women's Commercial High School, and Daejeon Jungang High School can be reached in about 10 minutes.


The traffic network is also a strong point. The Daejeon Subway Line 1 Jungangno Station and the BRT (arterial express bus system) stop are close, so you can easily get to and from nearby areas such as Sejong and Osong. Daejeon Station, where the KTX ∙ SRT ∙ Daejeon Subway Line 1 stops, is located 10 minutes away by car, and KTX Seodaejeon Station is also close by. Daejeon Complex Terminal ∙ When using Daejeon IC, it is easy to enter and exit major cities across the country.


The living infrastructure is also worth paying attention to.


Outlet-level commercial facilities are built together, making it easy to use various convenience facilities. Major commercial areas such as Costco, Homeplus, and other major marts, Jungang Market, and Jungang-ro downtown are nearby, and medical facilities and government offices such as Chungnam National University Hospital, Daejeon St.


There are also plenty of good news for development.


In October of last year, as the Daejeon Innovation City designation was passed, the Daejeon Station Area Development District, which was created for the purpose of fostering functions such as commerce, business, housing, and culture, on a nearby site of 920,000 square meters was selected as one of the planned sites for the innovation city. . Upon completion of the construction, it is expected that the expansion of the infrastructure will have a positive effect on the vitalization of the old city center.


Cultural and leisure infrastructure development projects are also in full swing.


The river Green New Deal project with the focus of demolition of riverbeds, restoration of rivers, and creation of theme-type cultural parks by investing a total of 46 billion won in three rivers including Daejeoncheon, Yudongcheon, and Gapcheon is expected to be completed in 2030. The settlement conditions in the area, such as improvement of living comfort, will be greatly improved. In particular, as the project site is in contact with Daejeoncheon, benefits are expected.


The special design and community space are also worth paying attention to.


The four-bay structure was applied to maximize the lighting and ventilation efficiency, and the two- and three-sided open type was designed to ensure an unobstructed view. An indoor golf course, fitness center, and GX room will be built, and a number of community spaces will be created for residents' convenience, such as a play area for children, a reading room, and a silver room.


Specialized services within the complex are also introduced.


Visitors can be checked out of the office through a smartphone and remotely control electricity, gas, and water as well as home appliances that can be linked through the application. Unmanned delivery system, parking management system, solar power generation system, etc. are applied, and LED lighting with excellent energy efficiency is installed throughout the complex.


Commercial facilities with the first to third floors above the ground are designed in a street-type that is advantageous for absorbing the consumer. It is located in the corner of the street, and it is expected that the effect of attracting guests will be maximized based on excellent visibility and accessibility.


The background demand is also abundant.


In addition to the 418 residents of the upper-floor apartment, it is possible to secure the residential demand of 20,000 households formed in the vicinity as a fixed consumer. In addition, as major commercial districts in Daejeon are close, additional demand inflow is possible due to linkage between commercial districts. The benefits from the river green new deal project are also raising expectations.


A sales official said, “The'Daejeon Hanshin the Hugh Reserve' is the first complex to be sold this year in Daejeon City, which has shown good performance in the sales market in recent years, and it will be a measure to predict the future direction of the local real estate market. We can expect profit margins, and as we have a full range of commercial properties for real residence, the pre-sale is expected to be completed soon.”


The “Daejeon Hanshin The Hugh Reserve” sample house is located at 1017-1, Bongmyeong-dong, Yuseong-gu, Daejeon.

 

The move-in is scheduled for November 2024.


The sales schedule starts with special supply on the 15th (Mon) of this month, and receives the 1st priority on the 16th (Wed), the 1st priority on the 17th (Wed), the 1st on the other area, and the 2nd on the 18th (Thursday).


The winners will be announced on the 24th (Wed) of the same month, and the party contract will be held from the 5th (Mon) to the 9th (Fri) of the following month.


원본 기사 보기:브레이크뉴스대전충청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