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김정연 ‘국민안내양TV’ 유튜브 조회수 140만회 돌파

개설 1주년 새로운 포부를 이야기 하다

노보림 기자 | 기사입력 2021/02/10 [11:44]


브레이크뉴스 노보림 기자= 가수 김정연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국민안내양TV’의 총 조회수가 140만회를 기록했다. 지난해 3월 시작해 현재까지 97개의 영상이 업로드해 얻은 결과다.

 

김정연은 국민안내양으로서 12년간 전국을 다니며 국민 막내딸같은 느낌으로 어르신들과의 소통의 또 다른 창구로 이용하려 개인방송을 시작했다. 

 

김정연이라는 개인 캐릭터를 살려 재미요소와 더불어 유튜브 노래자랑. 어르신들의 사연을 받아 서로 공감하며, 소소한 일상이 주는 행복요소를 대화하듯이 풀어가는 것이 채널오픈의 주 목적이었다. 

 

허나 예상치 못한 코로나19사태가 점점 심각해지고 전국을 강타하면서, 방송.연예뿐 아니라 생산농가의 타격이 너무 크다는걸 몸소 느끼면서 (사)한국축제문화진흥협회와의 공동 기획·연출로 '뭐든지 홍보해드립니다'를 주력으로 밀기 시작했다. 전국의 생산농가 살리기 위해 컨셉을 바꾼 것이다.

 

시작과 더불어 많은 지역의 특산품들을 소개했지만, '국민안내양TV'가 농가들에게 더욱더 힘을 실어주고자 계기가 된 방송은 4월3일 라이브로 진행한 ‘남도장터’ 방송이다. 

 

전국의 농가들이 눈물로 생상품들을 포기할 쯤에 전라남도청 앞에서 200여가지의 다양한 전라남도 생산품들을 직접 보여드리며 홍보했고, 많은 분들의 소비로 이어졌다.

 

이에 남도장터는 2019년 대비 4.8배 이상의 매출증대와 326억원이상의 성과를 보였다. 이를 계기로 전라남도와 함께 '건강한 한국인의 밥상은 남도장터에서 준비하세요'라는 타이틀로 판로의 새로운 방향제시와 홍보라는 두 마리 토끼잡는 형식의 홍보 방송을 진행했다. 

 

단순한 물건을 많이 팔고자 하는 것이 아닌 소비자에게 가성비 높은 질좋은 상품에 대한 정보를 생산지역에서 직접 전달하므로서 그 방향의 결과는 성공적이었다.

 

국민안내양 김정연이란 타이틀은 어르신들과의 소통의 아이콘이자 농가들의 국민딸로서 다양한 활동을 하고 있다보니. 전라남도 12개 지역의 직접 방문 녹화시 생산농가뿐 아니라 지나가는 시민들조차 김정연과 전라남도를 응원하며 진행했다. 

 

기획 연출을 맡은 김종원 이사장의 생각이 묻어난 기획의도가 제대로 적중한 것이다. ‘농가가 살아야 대한민국이 산다’ 생산자와 소비자가 서로에게 이득이 되는 기획으로 방송이 마무리됐다. 전라남도의 12개 지역뿐 아니라 ‘파주시 개성인삼드라이브 스루판매’와 ‘괴산김장축제 라이브방송’을 진행하며, 변화하는 농가들의 홍보와 판매방식에 다양한 콘텐츠를 제시하고 있다.

 

*아래는 위 기사를 구글 번역기로 번역한 영문 기사의 [전문]이다. [Below is the [full text] of an English article translated from the above article with Google Translate.]

 

Singer Kim Jeong-yeon's “National Information TV” surpassed 1.4 million YouTube views

Talk about new aspirations for the first anniversary

 

Singer Kim Jeong-yeon's YouTube channel, “National Information TV,” recorded 1.4 million views. This is the result of uploading 97 videos starting in March last year and so far.

 

As her national guide, Kim Jong-yeon has traveled the country for 12 years, feeling like her national youngest daughter, and started her private broadcasting to use it as another channel for communication with her seniors.

 

Using her personal character, Kim Jeong-yeon, she boasts fun elements and YouTube songs. The main purpose of the channel opening was to receive the stories of the elderly, sympathize with each other, and solve the elements of happiness that small daily lives give.

 

However, as the unexpected Corona 19 incident became more and more serious and hit the country, I personally felt that the hit not only on broadcasting and entertainment, but also on the producers was too great, and through joint planning and directing with the Korea Festival and Culture Promotion Association,'I will promote anything. Began to push 'as the main focus. The concept was changed to save the production farms nationwide.

 

At the beginning, many local specialties were introduced, but the broadcast that'National Information Sheep TV' started to empower farmers even more was the “Namdo Marketplace” broadcast live on April 3.

 

When farmers across the country gave up their fresh products with tears, they directly showed and promoted 200 kinds of various Jeollanam-do products in front of Jeollanam-do Office, leading to consumption by many people.

 

Accordingly, Namdo Marketplace increased sales by more than 4.8 times compared to 2019 and achieved more than 32.6 billion won. With this opportunity, we conducted a publicity broadcast in the form of two rabbits, encouraging new directions and public relations of the market under the title'Prepare a healthy Korean meal at the Namdo marketplace' with Jeollanam-do.

 

The result of that direction was successful as information about quality products with high cost performance was directly delivered to consumers, rather than simply trying to sell a lot of goods.

 

The title of “National Guide Yang Kim Jeong-yeon” is an icon of communication with the elderly and as a national daughter of farmers. During direct visits and recordings in 12 regions of Jeollanam-do, not only the producers but also the passing citizens supported Kim Jeong-yeon and Jeollanam-do.

 

The planning intention, which reflected the thoughts of Chairman Kim Jong-won, who was in charge of the planning and directing, was properly met. The broadcast ended with a plan in which producers and consumers benefit each other, ‘Korea can live only when a farmhouse lives.’ In addition to the 12 regions of Jeollanam-do, the “Gaesong Ginseng Drive Through Sale in Paju City” and “Live Broadcasting of the Goesan Kimjang Festival” are conducted, and various contents are presented to the changing methods of promotion and sales of farmer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119@breaknews.com
ⓒ 한국언론의 세대교체 브레이크뉴스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를 후원하고 싶습니다.

독자님의 작은 응원이 큰 힘이 됩니다.
후원금은 인터넷 신문사 '브레이크뉴스' 발전에 쓰여집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